전체뉴스 83181-83190 / 83,5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지은 '최소타' 여왕‥시즌평균 69.9타…경쟁자 오초아에 0.03타앞서

    '69.99타 대 70.02타.' 올 시즌 미국 LPGA투어 시즌 평균 최소타수상(베어트로피)은 불과 0.03타 차이로 결판났다. 박지은은 2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팜비치의 트럼프인터내셔널GC(파72)에서 열린 ADT챔피언십(총상금 1백만달러)에서 로레나 오초아(23·멕시코)를 제치고 베어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박지은은 지난 2000년 데뷔 첫해에 확실한 신인상 후보로 떠올랐으나 막판 부상으로 대회에 나가지 못하면서 아깝게 도로시 ...

    한국경제 | 2004.11.22 00:00

  • [LPGA] 소렌스탐, 1타차 선두 지켜

    ... 소렌스탐(스웨덴)이 올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최종전인 ADT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 선두를 간신히 지켜낸 가운데 한국선수들의 우승 가능성은 사실상 사라졌다. 소렌스탐은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팜비치의 트럼프인터내셔널골프장(파72. 6천506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이븐파 72타를 쳐 중간합계 10언더파 206타로 공동 2위에 1타 앞선 선두를 달렸다. 이날 3타와 2타씩 줄이며 추격해온 제니퍼 로살레스(필리핀), 크리스티 커(미국)가 ...

    연합뉴스 | 2004.11.21 00:00

  • 소렌스탐 역시 강한걸 .. ADT챔피언십 3R 10언더 단독선두

    ... 1백만달러)에서 사흘 연속 선두자리를 지키며 시즌 8승에 바짝 다가섰다. 박지은(25·나이키골프)은 시즌 평균 최소타수상(베어트로피)을 획득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소렌스탐은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팜비치의 트럼프인터내셔널GC(파72)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이븐파 72타를 쳐 합계 10언더파 2백6타로 1타차 단독선두를 달렸다. 2위는 제니퍼 로살레스(26·필리핀),크리스티 커(미국)로 나란히 합계 9언더파 2백7타다. 소렌스탐은 ...

    한국경제 | 2004.11.21 00:00

  • [LPGA] 장정, 공동 7위

    '슈퍼땅콩' 장정(24)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최종전인 ADT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 둘째날 공동 7위에 올랐다. 장정은 2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팜비치의 트럼프인터내셔널골프장(파72.6천506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이븐파 72타를 치는 데 그쳤지만 중간합계 4언더파 140타로 한국 선수로는 유일하게 '톱10'을 지켰다. 그러나 '골프여제'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이날도 4언더파 68타를 치면서선두를 ...

    연합뉴스 | 2004.11.20 00:00

  • 장정 "女帝잡기 이번엔 내가…"‥ADT챔피언십1R 행운의 홀인원 공동3위

    ... LPGA투어 시즌 최종전 ADT챔피언십(총상금 1백만달러) 1라운드에서 시즌 8승째를 노리게 됐다. 한국선수 가운데 장정(24)은 행운의 홀인원을 잡으며 공동 3위에 올라섰다. 소렌스탐은 19일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팜비치의 트럼프인터내셔널GC(파72·길이 6천5백6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버디 8개와 보기 2개로 6언더파 66타를 쳐 2위 크리스티 커(27·미국)에게 1타 앞섰다. 위협적인 해저드가 많은 난코스임에도 불구하고 소렌스탐은 마지막 5개홀에서 ...

    한국경제 | 2004.11.19 00:00

  • [LPGA] 장정 '홀인원'.. 첫날 공동 3위

    '슈퍼땅콩' 장정(24)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최종전인 ADT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 첫날 행운의 홀인원을 잡으며공동 3위에 올랐다. 장정은 1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팜비치의 트럼프인터내셔널골프장(파72. 6천506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쳐 카리 웹(호주),캔디 쿵(대만)과 함께 선두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에 2타 뒤진 3위에 포진했다. 올 시즌 톱10에만 8차례 입상, 상위권에 ...

    연합뉴스 | 2004.11.19 00:00

  • [천자칼럼] 카지노

    카지노는 룰렛 트럼프 슬롯머신 등이 허용되는 도박장.18∼19세기 유럽에서 유행했지만 폐해 때문에 금지됐다 2차대전 뒤 관광지 위주로 허용됐다. 프랑스의 칸,모나코의 몬테카를로,이탈리아의 산레모 등이 그런 곳이다. 미국에선 19세기 중엽부터 남북전쟁 전까지 미시시피강 배 위에서 이뤄지다 19세기 말 뉴올리언스에서 과세를 위해 허가됐다. 현재 카지노 개설을 용인하는 주는 네바다 뉴저지 노스다코타 정도.중남미와 아시아에선 우루과이의 몬테비데오...

    한국경제 | 2004.11.18 00:00

  • 오피스 밀집지역 주거타운으로 속속 변신

    ... 있고 인근에 인왕산, 사직공원, 경복궁등이 있어 환경도 쾌적하다. 각종 금융회사와 국회가 있는 여의도도 지금까지 주로 중층 규모의 아파트가 많았지만 최근에는 초고층 주상복합아파트가 잇따라 자리잡고 있다. 지난 2002년 대우트럼프월드1의 입주를 시작으로 지난해 대우트럼프월드2와 금호리첸시아 등 초고층 주상복합아파트가 속속 들어섰다. 노후아파트의 재건축 단지도 많아 옛 백조아파트 자리에는 39층 규모의 롯데캐슬엠파이어가, 옛 미주아파트 부지에는 35층 규모의 ...

    연합뉴스 | 2004.11.17 00:00

  • "최소타수상 넘보지마"‥박지은,오초아와 2~3타차 박빙승부

    ... 달리고 있는 오초아에게 7만2천6백47달러차로 쫓기고 있어 오초아가 우승할 경우 상금랭킹 2위자리도 위태롭다. ADT챔피언십은 올시즌 상금랭킹 상위 30명만 출전하는 '별들의 전쟁'으로 18일부터 4일간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팜비치의 트럼프인터내셔널GC(파72·길이 6천5백6야드)에서 열린다. 박지은은 첫날인 18일 오전 5시20분 소렌스탐과 한조로 맞대결을 펼친다. 한국선수는 박지은을 비롯 안시현(20·코오롱엘로드) 장정(24) 박희정(24·CJ) 김초롱(20) ...

    한국경제 | 2004.11.17 00:00

  • 박지은, 시즌 3승과 베어트로피 두마리 토끼 사냥

    '메이저퀸' 박지은(25.나이키골프)이 시즌 최종전에서 올해 3번째 우승컵과 함께 시즌 평균 최저타수를 기록한 선수에게 주어지는 베어트로피를 동시에 노린다. 오는 18일(한국시간)부터 4일간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팜비치의 트럼프인터내셔널골프장(파72. 6천506야드)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ADT챔피언십(총상금 100만달러)에 출전하는 박지은의 목표는 물론 우승이다. 첫 메이저대회 타이틀을 차지한데 이어 처음으로 고국 무대 ...

    연합뉴스 | 2004.1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