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4051-84060 / 85,5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창의 데스크 시각] 차라리 국회의원 확 줄이자

    ... 대 젭 부시 전 플로리다 주지사(공화당)의 양강 대결로 굳어질 거라는 예측은 빗나갔다. 미 대선의 풍향계로 통하는 아이오와주의 공화당 성향 유권자를 상대로 몬머스대가 지난 3일 발표한 조사에서 1, 2위는 부동산 재벌인 도널드 트럼프(30%)와 빈민가 출신의 뇌신경외과의사인 벤 카슨(18%)이었다. 두 사람 다 직업정치인과는 거리가 멀다. 부시 지지율은 8%였다. 美대선 '정치 아웃사이더' 돌풍 클린턴도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버몬트주&m...

    한국경제 | 2015.09.06 18:07 | 이재창

  • 미국 대선, 후보 22명이나 뛰어든 이유는 …

    ... 엘리스 벅넬대학 정치학과 교수는 자유사상을 알리기 위해 출마한 랜드 폴(공화·캔터키) 상원의원 등을 예로 들었다. 넷째, 조명을 받기 위해서다. 엘리스 교수는 "대통령을 꿈꾸는 사람은 누구라도 마음 속에 도널드 트럼프를 품고 있다" 며 "관심을 끌기 위해서, 또는 유명해지기 위해 정책 목표를 발전시키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다섯째, '나는 왜 안돼' 심리다. 때때로 대선이 커지면 잠재적 출마자들은 '나도 ...

    한국경제 | 2015.09.06 11:11 | 박상재

  • thumbnail
    [Cover Story] 불법이민자 34만명 유럽으로…죽음의 뱃길이 된 지중해…난민선 전복 3573명 사망

    ... 규약(오른쪽 기사참조)도 흔들리게 됐다. 미국 “불법이민자 쫓아내자” 불법이민자는 유럽만의 문제가 아니다. 미국에서도 최근 불법이민자 이슈를 놓고 차기 대통령 후보자들이 설전을 벌이고 있다.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는 “멕시코 이민자들은 미국에 마약과 범죄를 가져온다. 그들은 성폭행범”이라며 이민자들을 공격했다. 미국은 4210만명이 외국인일 정도로 이민자가 많은 ‘이민의 나라’이지만 선거철만 되면 늘 이민정책이 ...

    한국경제 | 2015.09.04 20:20

  • thumbnail
    [글로벌 뉴스] 뒤로 가는 미국 대선…인종·이민 문제로 '시끌'

    ... 타이틀을 노리고 있다. CNN에 따르면 지난달 13~16일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지지율도 47% 수준으로 민주당에서는 가장 높다. 조 바이든은 아직 출마 의사를 밝히지 않았지만 잠재적인 대권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초반 유세는 트럼프의 독무대 최근 미국 대중의 관심은 민주당보다는 공화당 후보로 나선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에 쏠려 있다. 막말과 기행으로 시선을 끄는 데다 백인 보수층의 가려운 곳을 시원하게 긁어주는 거침없는 공약으로 단숨에 지지율 1위로 뛰어올랐다. ...

    한국경제 | 2015.09.04 20:07 | 이정선

  • thumbnail
    신한류문화축제…상암DMC서 5일부터 9일간 펼쳐진다

    ... 가상현실(VR)과 홀로그램으로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디지털 테마파크인 ‘투어 MBC 월드’도 문을 연다. 해외 관광객을 겨냥한 관광상품이다. 여기에는 주관기관인 MBC를 비롯해 넥스트인터랙티브케이코리아, 트럼프미디어, 토마토프로덕션 등 중소 콘텐츠 제작사가 참여했다. 상암문화광장에서는 6일 오후 7시30분 최고 DJ와 가수가 함께 꾸미는 ‘라디오 DJ콘서트’, 7일 주요 출연자들을 모은 ‘나는 가수다 레전드’, ...

    한국경제 | 2015.09.04 19:53 | 유재혁

  • [신설법인 현황] (2015년 8월28일~2015년 9월3일) 서울

    ...0·브랜드 네이밍서비스) 송파구 오금로15길 2, 302호 (방이동,욱일빌딩) ▷도모파트너스(김미혜·50·경영컨설팅업) 용산구 한강대로 26, 101동 2505호 (한강로3가,한강대우트럼프월드3차) ▷돈키엔터테인먼트(심현구·50·엔터테인먼트사업) 강남구 도산대로6길 9, 1층 (논현동,토마스빌딩) ▷동남공업사(이철억·100·자동차 정비업) 성동구 성수일로6길 54 ...

    한국경제 | 2015.09.04 17:06

  • 교황, 방미 때 이주민·난민 축복…'무관심 세계화' 비판

    ... 대한 무관심과 싸울 것을 주문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의 이런 계획은 시리아 내전으로 대규모 난민이 유럽에 밀려들어 위기가 고조된 상황에서 나와 주목된다. 중남미인들을 비하하며 반이민 정책을 내세우는 공화당의 대선 경선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지지도 선두를 달린다는 사실도 프란치스코 교황의 움직임에 관심을 더해줄 것으로 보인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같은 날 예정된 미국 상원의회 연설에서도 이민자들에게 관대한 정책을 펼치라고 당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관련해 민주당 ...

    연합뉴스 | 2015.09.04 11:12

  • thumbnail
    "네트워크 기능 갖춘 레이저가공기로 승부"

    독일 슈투트가르트 부근의 진델핑겐에 있는 벤츠 공장. 300만㎡에 이르는 벤츠의 주력 공장인 이곳에서는 최고급 제품인 마이바흐를 비롯해 S클래스 제품과 E클래스 제품을 생산한다. 여기서 쓰는 레이저용접기는 대부분 트럼프 제품이다. 인근 디칭엔에 있는 레이저가공기 업체인 트럼프는 이 분야에서 앞서가는 업체 중 하나다. 1923년 출범한 이 회사는 레이저가공기 펀칭기 등 기계류를 생산한다. 종업원은 1만900여명에 이른다. 하지만 이 회사도 고민은 ...

    한국경제 | 2015.09.04 07:00 | 김낙훈

  • thumbnail
    "10년 내 스마트팩토리 통해 창출될 부가가치 독일서만 800억유로"

    ... 대기업 중견·중소기업을 불문하고 이 분야에 뛰어들고 있다. 특히 응용기술의 메카 프라운호퍼와 아헨공대 카를스루에공대 등 대부분 공대가 기술개발에 나서고 있다. 로봇업체 쿠카(로봇을 통한 공장자동화), 레이저가공기업체 트럼프(레이저가공기의 네트워크화), 전자부품업체 피닉스컨택트(유연생산시스템) 등의 기업이 대표적이다. 슈투트가르트의 프라운호퍼IPA(자동화). 도르트문트의 프라운호퍼IML(물류), 아헨공대(생산합리화), 브레멘대(자동물류시스템) 등도 ...

    한국경제 | 2015.09.04 07:00 | 김낙훈

  • 젭 부시 '트럼프 때리면 지지율 오르려나' 연일 맹공

    공화당 가치와 배치되는 과거 발언과 '청결 결벽증' 폭로 미국 공화당 대선 경선주자인 젭 부시 전 플로리다 주지사가 위기 돌파 카드로 '트럼프 때리기'를 선택했다. 한때 공화당 내 가장 유력한 주자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으나,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에 밀려 영 맥을 못 추면서 지지율이 바닥권에 가까워지자 전략을 급수정한 것으로 보인다. 자신의 약점인 '모범적인 학자', '유약함'의 이미지를 ...

    연합뉴스 | 2015.09.03 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