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971-29980 / 37,0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동진 풀타임…차두리 3경기 연속 결장

    러시아 프로축구에서 뛰는 김동진(24.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이 베어벡호의 일원으로 이란 테헤란 원정을 다녀온 뒤 사흘만에 소속 팀에서 또 풀타임을 소화했다. 딕 아드보카트 감독이 이끄는 제니트는 18일 밤(한국시간) FC 쉬니크 야로슬라블과 리그 29라운드 원정경기에서 마르틴 스크르텔의 선제골과 후반 인저리타임 행운의 자책골로 2-1 승리를 거뒀다. 제니트는 승점 49로 4위에 올라섰다. 김동진은 선발로 나와 끝까지 뛰었고 함께 이란전에 나왔던 ...

    연합뉴스 | 2006.11.19 00:00

  • 호나우지뉴 "한국 축구 점점 강해지고 있다"

    2004년부터 2년 내리 국제축구연맹(FIFA) '올해의 선수'상을 받은 브라질 출신 천재 미드필더 호나우지뉴(26.FC 바르셀로나)가 한국 축구를 칭찬하고 나섰다. 17일(한국시간) 스포츠 브랜드 나이키 코리아에 따르면 호나우지뉴는 ... 향상돼가는 걸 느낀다"고 답했다. 호나우지뉴에게 이런 질문을 던진 건 다음달 일본에서 열릴 FIFA 클럽월드컵에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참가하는데 예선에서 북중미.카리브해축구연맹(CONCACAF) 대표인 클럽 아메리카(멕시코)를 꺾으면 ...

    연합뉴스 | 2006.11.17 00:00

  • 설기현 '3호골 찬스'는 왔다 ‥ 18일 '꼴찌' 찰튼戰 출격

    설기현(레딩 FC)이 찰튼 어슬레틱을 상대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호골을 노린다. 설기현은 18일 자정(한국시간) 홈 구장인 마데스키스타디움에서 열릴 찰튼과 2005-2006프리미어리그 13차전에 출격한다. 지난달 1일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7차전에서 2호골을 터트린 뒤 다섯 경기째 침묵한 설기현에게 최하위 찰튼과의 맞대결은 득점을 기록할 좋은 기회다. 2승2무8패로 바닥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찰튼은 올시즌 12경기 만에 신임 감독 ...

    한국경제 | 2006.11.17 00:00 | 김경수

  • 설기현 '꼴찌' 찰튼 상대로 3호골 사냥

    '스나이퍼' 설기현(레딩FC)가 최하위 찰튼 어슬레틱을 상대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호골을 노린다. 설기현은 18일 자정(이하 한국시간) 홈 구장인 마데스키스타디움에서 열릴 찰튼과 2005-2006 프리미어리그 13차전 출격을 앞두고 있다. 지난달 1일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7차전에서 2호골을 터트린 뒤 5경기째 침묵한 설기현에게 최하위 찰튼과 맞대결은 득점포를 재가동할 좋은 기회다. 2승2무8패로 바닥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찰튼은 ...

    연합뉴스 | 2006.11.17 00:00

  • thumbnail
    스페인, 한국인 골프 신동에 들썩

    ... 어수일(60)씨로부터 생일선물로 어린이용 골프클럽을 받은 뒤 장난삼아 골프장에 따라 다니면서 놀라운 실력을 발휘하고 있다고. 축구와 만화영화를 좋아하는 그는 올 여름 라운딩에서는 100m에 이르는 드라이버 샷을 날리기도 했다. 키 109㎝, ... 연습장을 만들어줬고 골프에 흠뻑 빠진 이 군은 유아원에 갔다 온 뒤 시간만 나면 이곳을 찾아 하루 300개씩 어프로치샷을 날리고 있다. 소문이 퍼지자 스페인 신문.방송으로부터 인터뷰 요청이 쇄도하고 있고 최근에는 지역 유력 일간지 ...

    연합뉴스 | 2006.11.17 00:00

  • K-리그 '오심 논란' 이장수 감독 징계여부 17일 결정

    프로축구 K-리그 플레이오프에서 심판 판정과 관련해 고의성을 의심하며 불만을 드러낸 이장수 FC서울 감독의 징계 여부가 17일 결정된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7일 오전 11시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 대회의실에서 상벌위원회를 개최해 이장수 감독의 징계 여부 및 그 수위를 결정하기로 하고, 16일 해당 구단에 이 감독의 출석을 요청하는 공문을 보냈다. 이장수 감독이 부적절한 발언으로 K-리그의 명예를 실추시켰다는 것이다. 이 감독은 지난 11일 ...

    연합뉴스 | 2006.11.16 00:00

  • 베어벡호 '명분도 실리도 잃었다'

    ... 차출을 강행하면서 K-리그 팬들의 따가운 눈총을 받아야 했다. 플레이오프 격전을 치른 선수들이 심야에 소집됐고 대한축구협회와 20시간 넘는 마라톤 협상을 벌이는 등 갖은 진통을 겪었지만 해법은 산뜻하지 못했다. 이러다보니 베어벡호 ... 대표팀은 '20년 만의 아시안게임 금메달'이라는 원대한 목표를 안고 의기양양하게 원정길에 올라야 했지만 실상은 프로리그를 망치면서 선수들을 빼내갔다는 비난을 피해 도망치듯 원정길에 올랐다. 2007 아시안컵축구 예선은 이미 통과해놓은 ...

    연합뉴스 | 2006.11.16 00:00

  • thumbnail
    베어벡 "K-리그 감독들의 비난은 부당"

    "K-리그 감독들이 나를 비난하는 것은 타당하지 않다" 핌 베어벡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2007 아시안컵축구 최종예선 이란 원정의 선수차출 문제를 놓고 비난의 목소리를 냈던 K-리그 사령탑들에 대해 언짢은 속내를 밝혔다. ... 할 사람은 나"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베어벡 감독은 이어 "이란에서 하루 밖에 훈련할 시간이 없었다. 반면 프로팀은 1주일 이상 훈련을 한 뒤 경기에 나선다"며 "이번 이란 원정 일정은 이미 나와 있었던 것인 데 출발 하루 전날 ...

    연합뉴스 | 2006.11.16 00:00

  • 설기현 랭킹 37위로 하락

    설기현(27·레딩 FC)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선수 랭킹이 또 하락했다. 15일 PA스포츠가 발표한 2006-2007 프리미어리그 액팀 인덱스 선수 랭킹에 따르면 설기현은 랭킹 포인트 153점으로 지난주 35위에서 2계단 내려간 37위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주말 토튼햄 핫스퍼와의 홈 경기에서 부진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 | 2006.11.15 00:00 | 김경수

  • 설기현 선수랭킹 또 하락… 37위

    '스나이퍼' 설기현(27.레딩 FC)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선수랭킹이 또 하락했다. 15일 PA 스포츠가 발표한 2006-2007 프리미어리그 액팀 인덱스 선수 랭킹에 따르면 설기현은 랭킹 포인트 153점으로 지난주 35위에서 2계단 내려간 37위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주말 토튼햄 핫스퍼와 홈경기에서 부진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설기현은 올 시즌 초반 맹활약으로 지난달 4일 13위까지 치고 올라가며 '톱 10' 진입을 바라봤지만 ...

    연합뉴스 | 2006.1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