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321-19330 / 25,1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메트라이프·한국경제 KLPGA 챔피언십' 내일 개막

    ... 특히 신지애와 최나연 선수의 참가 소식이 전해지며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앵커(안태훈 기자)리포트입니다. 골프 여왕을 가리는 프로들의 향연장이 열립니다. 세계적인 보험사 메트라이프와 한국경제 미디어그룹이 공동 타이틀 스폰서로 나서 국내 여자골프 최고의 메이저대회를 마련했습니다. 명성에 걸맞게 국내 여자대회 최고수준인 총상금 7억원(우승 1억4천만원) 규모로 펼쳐져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쟁쟁한 선수들이 대거 참가합니다. 특히 미국 LPGA ...

    한국경제TV | 2010.09.15 00:00

  • thumbnail
    [메트라이프·한국경제 KLPGA 챔피언십 16일 개막] "서희경 누나에게 배우니 샷이 쭉쭉 뻗어요"

    ...생들이 잘 따라줘서 보람 있었어요. " "와,잘 치네요. 레슨할 게 없을 것 같아요. (웃음)" '1일 티칭프로'로 나선 '누나들' 입에서 놀라움과 격려의 표현이 쏟아졌다. 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대상 수상자 ... 1위 안신애(20 · 비씨카드),지난해 KLPGA챔피언십 우승자 이정은(23 · 호반건설)은 14일 88CC 파3골프장에서 열린 레슨 행사에서 연방 웃음꽃을 피웠다. 이 행사는 한국경제신문과 메트라이프생명이 KLPGA와 함께 한 자선활동의 ...

    한국경제 | 2010.09.14 00:00 | 김진수

  • thumbnail
    [메트라이프·한국경제 KLPGA 챔피언십 16일 개막] 신지애·최나연 등 스타 총출동

    국내 최고 권위의 여자프로골프대회인 '메트라이프 · 한국경제 KLPGA챔피언십'엔 특별한 것이 많다. 16~19일 용인 88CC 서코스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는 메이저답게 출전 선수와 상금,코스 셋업,교통,이벤트 등 모든 면에서 ... 보인다 이번 대회에는 세계랭킹 3위 신지애,6위 최나연이 출전한다. 14일 현재 세계랭킹 10위 안에 둘을 포함,한국(계) 선수 5명이 들어있다. 한국여자골프 수준은 세계 정상급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지난해 상금왕 서희경이 3월 ...

    한국경제 | 2010.09.14 00:00 | 김경수

  • thumbnail
    [메트라이프·한국경제 KLPGA 챔피언십 16일 개막] 경품만 4억…중고클럽 현금보상

    16일부터 용인 88CC에서 열리는 여자골프 메이저대회 '메트라이프 · 한경 KLPGA 챔피언십'은 쟁쟁한 출전 선수 못지않게 다채로운 이벤트도 관심을 끈다. ◆유명 선수 애장품 경매…수익금 기부 유명 선수의 애장품 경매 행사가 돋보인다. 프로암대회 참가자를 대상으로 신지애 최나연 정일미 서희경 안신애 등 유명 선수의 애장품을 경매에 부친다. 수익금 전액을 메트라이프재단을 통해 '장애아동 프로젝트 지원사업'에 기부한다. 프로암 경매 후 잔여 물품은 ...

    한국경제 | 2010.09.14 00:00 | 김진수

  • 해외파-국내파, KLPGA 챔피언십 '양보 없다'

    ... 챔피언십(총상금 7억원) 우승을 놓고 해외파와 국내파 선수들의 자존심 대결이 뜨겁다. 16일부터 경기도 용인시 88 골프장 서코스(파72.6천540야드)에서 열리는 이 대회에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에서 활약하는 신지애(22.미래에셋), ... 캐나다여자오픈에서 오구 플레이로 실격당했으나 일부에서 제기한 근거 없는 모함 탓에 마음고생이 심했던 정일미도 인연이 깊은 88 골프장에서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정일미는 2001년 SK엔크린 인비테이셔널, 2002년 한국여자오픈 등 이곳에서 열린 ...

    연합뉴스 | 2010.09.14 00:00

  • thumbnail
    [In and Out] 치악산 바라보며 호쾌한 '굿샷!'

    정장률 삼대양개발 회장이 30년 건설 노하우를 쏟아 부은 청우GC는 18홀 회원제로 계곡, 연못 등 자연 경관을 잘 살린 도전적 코스설계가 특징이다. 지난달 초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볼빅·라일앤스코트 여자오픈'을 연 청우GC(파 72·강원도 횡성)는 2008년 8월 개장한 신생 골프장이지만 재미있으면서 도전적인 코스 때문에 골퍼들이 가보고 싶어 하는 골프장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대회 주최사인 볼빅의 문경안 회장과 코스모스·블루 ...

    한국경제 | 2010.09.13 14:42

  • thumbnail
    ★들의 명품샷…골프 팬 가슴이 설랜다

    ... 대회는? 1998년 5월 열린 '맥도널드 LPGA챔피언십'이었다. 박세리는 그야말로 겁도없이 미국 LPGA투어에 진출한 해에 메이저대회에서 첫 승을 올리며 세계 여자프로골프계의 신데렐라로 떠올랐다. 미국의 LPGA챔피언십처럼 국내 최고의 기량을 가리는 대회는 KLPGA챔피언십.'골프 여왕 중의 여왕'을 가리는 프로들의 향연장이다. 한국 여자프로골프대회를 대표하는 '메트라이프 · 한국경제 KLPGA챔피언십'이 16~19일 경기도 용인 88CC에서 열린다. ...

    한국경제 | 2010.09.13 00:00 | 김경수

  • thumbnail
    역시 컬러볼, 볼의 궤적이 한 눈에 보이네

    서희경(24 · 하이트)의 볼이 달라졌다. 흰색에서 밝은 연두색으로 바뀐 것.이처럼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최근 색깔 있는 볼(컬러볼)을 사용하는 선수들이 늘고 있다. 국내 투어에서 컬러볼을 사용하는 선수는 서희경 ... 윤슬아(24 · 세계투어) 지유진(31 · 하이마트) 김현지(21 · LIG) 김민정(28) 함영애(23) 등이 있다.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에서 활약 중인 최광수(50)와 미국LPGA투어 소속 배경은(25 · 이상 볼빅) 등도 볼빅의 ...

    한국경제 | 2010.09.13 00:00 | 김진수

  • 男아마, 女프로대회장 가면 골프 실력 '쑥쑥'

    ... 아마추어들이라면 여자 프로대회에 가는 것이 가장 유리하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오는 16일 개막하는'메트라이프 · 한국경제 KLPGA챔피언십'은 좋은 기회다. 국내 여자 프로들의 드라이버샷 거리는 230~240야드.이는 아마추어 장타자들과 ... 티잉그라운드도 평상시 남자 아마추어들이 쓰는 티잉그라운드(레귤러티)와 별 차이가 없다. 그래서 남자 갤러리들은 여자선수의 드라이버샷과 코스공략법을 자신의 골프에 대입할 수 있다. 여자 프로골퍼와 남자 아마추어골퍼의 스윙스피드도 ...

    한국경제 | 2010.09.13 00:00 | 김경수

  • thumbnail
    진정한 '골프 여왕' 가린다

    신지애 최나연 지은희 정일미….이름만 들어도 골프팬들을 설레게 하는 선수들이다. 미국 LPGA 투어에서 활약 중인 이들이 추석을 앞두고 국내 무대에서 올 시즌 KLPGA 투어 최고의 흥행 잔치를 벌인다. 특히 신지애(22 · 미래에셋)와 ... 기록하며 절정의 기량을 선보이고 있다. ◆지은희 · 정일미 · 배경은도 해외파 저력 보여줘 지난해 메이저대회인 US여자오픈을 제패한 '미키마우스' 지은희도 국내 골프팬을 찾는다. 지은희는 올 시즌 대회 때마다 1라운드에서 고전했다. ...

    한국경제 | 2010.09.13 00:00 |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