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301-19310 / 28,7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민지, 2개홀 연속 '샷이글'…최근 10년간 KLPGA 처음

    김민지(20·브리지스톤)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에서 2개 홀 연속 샷 이글을 기록했다. 김민지는 7일 제주 오라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 1라운드 1번홀(파4)과 2번홀(파4)에서 연속으로 이글을 잡았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에 따르면 두 개의 파4홀에서 연속 이글이 나온 것은 KLPGA 투어가 본격적으로 성장한 2005년 이후 처음 나온 진기록이다. 이날 10번홀(파4)에서 ...

    한국경제 | 2015.08.07 13:59

  • 올림픽 출전 제한 규정 최대 피해자는 미국 남자·한국 여자

    1개국 최대 4명만 출전…미국 남자는 세계랭킹 7위도 출전 어려워 한국 여자는 세계랭킹 60위 이내에 22명…미국 여자도 60위 이내 14명 한국 여자 골프 선수로는 처음으로 커리어 그랜드슬램을 달성한 ... 홈스(17위), 패트릭 리드(18위), 필 미켈슨(20위) 등 11명이나 된다. 60위 이내 선수는 27명이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최장타자이자 메이저대회 우승컵이 없는 선수 가운데 가장 기량이 뛰어나다는 세계랭킹 7위 더스틴 ...

    연합뉴스 | 2015.08.07 07:10

  • thumbnail
    여자골프 '올림픽 태극마크' 혼전 속으로…

    ... 출전할 수 있다. 단 세계랭킹 15위 안에 4명 이상 있다면 2명을 추가로 선발, 최대 4명까지 티켓을 준다. 한국 여자 골프에선 4명이 나갈 것으로 보인다. 6일 기준으로 세계랭킹 1위 박인비(27·KB금융그룹), ... 전인지는 올해 5월 초 세계랭킹 24위였지만 불과 세 달 만에 11위까지 치솟으면서 경쟁에 불을 지폈다. 내년부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동하는 전인지는 포인트를 쌓기에 더욱 유리해진 상황이다. 전인지는 US여자오픈 우승 ...

    한국경제 | 2015.08.06 18:29 | 최만수

  • 박인비 "명예의 전당 입성이 새로운 목표"

    “명예의 전당 입성이 가장 큰 목표입니다.” 박인비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주삼다수마스터스 출전을 하루 앞둔 6일 제주 오라CC에서 나눈 인터뷰에서 “골프 역사에 이름을 남기면 좋겠다는 생각에 골프를 시작했다. 이제 그 목표를 이루고 싶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커리어 그랜드슬램 정의를 두고 벌어진 논란에 대해서도 “제가 이룬 게 커리어 그랜드슬램이 맞다”고 분명한 ...

    한국경제 | 2015.08.06 18:24 | 이관우

  • 박인비 "미국선수라면 커리어그랜드슬램 논란 있었을까요?"

    ... 인터뷰를 열고 "이 논란에 대한 제 생각을 말하는 기회가 있었으면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국시간으로 3일 영국 스코틀랜드 턴베리에서 끝난 리코 브리티시여자오픈 골프대회에서 우승함으로써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 달성할 후배는 누가 있을까. ▲ 김효주, 백규정, 고진영, 유소연 등 열 손가락이 모자를 정도로 너무나 많다. 한국 여자골프가 워낙 잘하고 있고, 발전 가능성이 크다. 모두 가능성이 있지만, 그 틀을 누가 깨고 나오느냐의 차이다. ...

    연합뉴스 | 2015.08.06 15:15

  • KLPGA투어 삼다수 마스터스 1라운드, 윤채영 고진영 박인비 순으로 티샷하는 까닭

    ...dot;하이트진로)는 삼다수 마스터스에 출전하지 않는다. 디펜딩 챔피언과 직전 대회 우승자 다음 순위는 상금랭킹이나 세계랭킹에 따른다. 한국프로골프 투어 상금랭킹에서 4위 고진영이 박인비보다 우선 순위이다. 고진영이 그래서 윤채영에 이어 두 번째로 티오프를 한다. 정창기 경기위원장은 "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 대회이기에 한국 상금랭킹이 먼저"라고 말했다. 정 위원장은 "조 편성과 티오프 순서는 모두 정해진 규정에 따른다"고 ...

    한국경제 | 2015.08.06 10:02

  • 삼다수 1라운드서 고진영이 박인비 앞서 티오프하는 사연

    ... 마스터스에 출전하지 않는다. 디펜딩 챔피언과 직전 대회 우승자 다음 순위는 상금랭킹이나 세계랭킹에 따른다. 한국프로골프 투어 상금랭킹에서 4위 고진영이 박인비보다 우선 순위이다. 고진영이 그래서 윤채영에 이어 두 번째로 티오프를 ... 동반 플레이를 치른다면 첫 홀에서 세계랭킹 1위 박인비가 세계랭킹 3위 루이스보다 먼저 티샷한다는 뜻이다. 다만 한국골프협회(KGA)가 주관한 내셔널 타이틀 대회인 올해 한국여자오픈에서는 김효주, 전인지, 양수진(25·파리게이츠)가 ...

    연합뉴스 | 2015.08.06 09:44

  • thumbnail
    또 엉뚱한 곳 보고 에이밍했다고? 뒤 봐주는 '시어머니' 말이 맞네!

    ... 바람까지 불었다. 초속 6m의 강풍에 흩날리는 빗물이 옷 속으로 파고들었다. 라운드를 할 수 있을지 불안했다. ‘골프의 성지’ 스코틀랜드의 악천후가 머릿속을 스치는 사이 비옷으로 갈아입은 그가 카트에 오르더니 말했다. “차라리 잘됐네요. 이런 날씨가 트러블샷 익히기엔 더 좋거든요. 타수는 좀 잃겠지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의 황지애 프로(22·볼빅). ‘긍정 소녀’란 어릴 적 별명이 맘에 쏙 ...

    한국경제 | 2015.08.05 18:57 | 이관우

  • '골프 여제' 박인비 "삼다수는 저와 제주의 연결고리"

    ... 사람처럼 대해 준다"며 이같이 인사했다. 그는 원 지사에게 커리어 그랜드 슬램을 달성한 경기인 리코 브리티시여자오픈의 우승 기념품인 18번 홀 깃발과 모자, 티셔츠 등을 선물했다. 이에 원 지사는 "박 선수가 한국인으로서 ... 열리는 에비앙 대회에 삼다수 마크 달고 나가서 꼭 우승해달라"고 격려했다. 김영철 사장은 이 자리에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경기에 제주삼다수를 공식 먹는 물로 선정하기 위한 교섭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인비는 7일부터 ...

    연합뉴스 | 2015.08.05 11:05

  • '편식왕' 우즈, 4개 대회서 30승…박인비 3개 대회서 7승

    ... 마라톤클래식에서만 5승…소렌스탐은 '잡식성' '그랜드슬래머' 박인비(27·KB금융)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LPGA챔피언십에서 세번 우승했고 US여자오픈과 노스텍사스 슛아웃에서 각각 2승씩 챙겼다. 통산 16승 가운데 7승을 3개 대회에서 거뒀다. 박인비는 특히 올해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열린 LPGA챔피언십에서는 3년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LPGA챔피언십이 박인비에게는 ...

    연합뉴스 | 2015.08.05 07: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