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811-13820 / 15,1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에인트호벤 vs 성남 일화 15일 피스컵코리아 개막전

    네덜란드프로축구 정규리그 18회 우승에 빛나는 에인트호벤과 K-리그 6회 우승의 성남 일화가 15일 오후 7시 서울 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2005 피스컵코리아' 개막전을 펼친다. 2003년 1회 대회에서 올림피크 리옹(프랑스)을 ... 빠져나갔지만 여전히 만만치 않은 팀구성으로 출사표를 던졌다. 에인트호벤에 맞서는 성남은 올 시즌 컵대회 8위,전기리그 6위로 성적이 썩 좋지는 않았지만 최근 전력을 대폭 보강해 나름대로 탄탄한 진용을 짰다. 수원과 울산에서 각각 데려온 ...

    한국경제 | 2005.07.13 00:00 | 김경수

  • thumbnail
    3년만에 유럽 재진출한 안정환

    ... 무대에 서게 된 안정환(29)은 "새로운 도전을 하게 돼 기대가 많이 된다. 재미있을 것 같다"고 모처럼 여유있는 모습으로 소감을 밝혔다. K리그는 물론 이탈리아, 일본 등을 거쳐 이번에 프랑스 1부리그 FC 메스에 진출한 안정환은 "1년 뒤에는 아직 뛰어보지 못한 스페인이나 잉글랜드 등 또 다른 리그에 계속 도전하겠다"는 욕심도 내비쳤다. 안정환은 17일쯤 재출국할 때까지 휴식을 취하며 팀 합류를 준비할 예정이다. 다음은 안정환과의 일문일답. ...

    연합뉴스 | 2005.07.13 00:00

  • 본프레레 감독, "FC 서울, 미리 걱정되네"

    ... 질 경우 대표팀에 쏟아질 축구팬들의 비난은 불을 보듯 뻔하기 때문에 본프레레 감독으로서도 부담감이 만만치 않다. 여기에 이번 대회가 국제축구연맹(FIFA)의 주관대회도 아니여서 유럽의 해외파 선수들을 불러 오지 못하는 상황에서 K리그 전기리그를 마치고 체력적으로 힘들어 하는 국내파 선수들을 다시 모아서 훈련에 나설려면 충분한 훈련시간을 확보해야만 한다. 이런 상황에서 몇몇 선수들이 훈련에 뒤늦게 합류하게 된다면 조직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는 게 본프레레 ...

    연합뉴스 | 2005.07.12 00:00

  • 차범근-히딩크, 인천서 '우정의 대결'

    ... 리트), 이천수(레알 소시에다드), 최성국 김정우(울산 현대), 김대의 최성용(수원 삼성), 박진섭(성남 일화) 등 K-리그와 해외에서 뛰는 고려대 출신 스타 36명이 총출동한다. 15일부터 열리는 클럽축구대항전 2005 피스컵 코리아에 ... 빨간 세로줄 유니폼을 입고 모처럼 그라운드에서 발을 맞추며 네덜란드 챔피언과의 '결전'에 대비했다. 네덜란드 정규리그 18회 우승에 빛나는 에인트호벤은 12일 입국해 하룻밤을 보낸 뒤 곧장 경기에 나선다. 간판 스타 박지성(맨체스터 ...

    연합뉴스 | 2005.07.12 00:00

  • [프로축구] '박주영 신드롬'으로 막을 내린 전기리그

    '박주영을 위한 잔칫상' 말그대로 2005 삼성하우젠 K리그 전기리그는 박주영(20.FC 서울)의 '스타 탄생'을 위해 마련된 무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었을 만큼 '천재 골잡이'의 활약은 눈에 부실 정도였다. 박주영의 활약 ... 충분했다. ◇'박주영 신드롬' 지난해 10월 아시아청소년(U-19)축구선수권에서 득점왕과 MVP를 차지하면서 K리그에 혜성같이 등장한 박주영은 K리그 데뷔 2경기만에 첫골을 터트리면서 축구팬들의 주목을 끌기 시작했다. 이 때까지만 ...

    연합뉴스 | 2005.07.11 00:00

  • [프로축구] 박주영, 2경기 연속 2골 폭발

    박주영(20.FC 서울)이 2경기 연속 2골을 폭발시켰다. 박주영은 10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삼성 하우젠 K리그 2005 포항 스틸러스전에서 두 전.후반 한골씩 작렬해 2경기 연속 2골을 기록했다. 박주영은 전반 15분 히칼도의 패스를 받아 골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선제골을 터트린 뒤 2-0으로 앞서던 후반 16분 추가골을 성공시켰다. 지난 6일 부산전에 이어 2경기 연속 2골이자 대회 7호골. (서울=연합뉴스) 배진남기자...

    연합뉴스 | 2005.07.10 00:00

  • 고려대OB-에인트호벤전, 진통 끝 확정..13일로 변경

    ... 있던 차에 제의가 들어왔기 때문이다. 고려대OB팀에 홍명보와 이천수 등의 한일월드컵 멤버들이 포함되어 있는 점도 히딩크 감독이 지휘하는 에인트호벤에게는 매력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몇몇 국내 프로축구팀들도 제안을 받았지만 K리그 휴식기에 경기를 치르는 부담감으로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고려대가 친선 경기 추진 사실을 밝히자 피스컵 조직위원회가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친선 경기가 피스컵 개막에 앞서 열려 김을 뺀다는 입장이었다. 당시 조추첨식 ...

    연합뉴스 | 2005.07.08 00:00

  • thumbnail
    이천수와 최성국 "그래! 가는거야~"

    K리그 복귀를 앞둔 이천수(왼쪽)가 일본 J리그에서 돌아온 후배 최성국과 함께 7일 울산 현대 구단 클럽 하우스에서 유럽 빅리그 재도전을 다짐하고 있다.

    연합뉴스 | 2005.07.07 15:15

  • [프로축구] 박주영, 올스타 팬투표 선두

    ... 이동국(포항)을 제치고 올스타 팬투표 선두에 나섰다. 박주영은 7일 프로축구연맹이 발표한 2005 삼성하우젠 K리그 올스타전 팬 투표 2차 중간집계 결과 12만6천257표를 얻어 1차집계 선두였던 이동국(12만4천457표)을 1천800표차로 ... 감독(9만4천821표)과 허정무 전남 드래곤즈 감독(7만1천399표)이 여전히 선두를 지켰다. 지난 22일부터 K리그 홈페이지(www.k-leaguei.com)와 인터넷 포털 네이버, 각 구단 홈페이지, 삼성 하우젠 홈페이지(w...

    연합뉴스 | 2005.07.07 00:00

  • 축구선수 상대 투자로 '대박' 노린다

    빠르면 내년부터 특정 선수를 상대로 투자해 배당금을 챙기는 길이 열릴 전망이다. K2리그는 2006년 프로축구 2부리그화를 앞두고 개별 선수들에 대한 펀드를 조성해 일반인들이 투자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를 계획하고 있다. 구단이 ... 펀드 금액을 정하고 투자자들을 공모하는 것이다. 투자자들은 자신이 투자한 선수의 기량이 일취월장해 높은 이적료로 K리그나 일본프로축구(J리그) 등지로 팀을 옮기게 되면 투자 원금 외에도 지분율에 따른 배당금을 따로 받는다. 2006년 ...

    연합뉴스 | 2005.07.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