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19,6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리그1 전북, 5월 맞아 어린이 팬 '그린 스토리' 행사

    그림 잘 그리는 전북 현대 어린이 팬은 좋아하는 선수 친필 사인이 들어간 '창단 30주년 스페셜 유니폼'을 받을 수 있다. 프로축구 K리그1 전북은 가정이 달인 5월을 맞아 오는 28일 대구FC와 홈 경기에서 어린이들과 함께 하는 '내가 그린 전북 현대 그린 스토리(Green Story)' 행사를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참여를 원하는 초등학교 6학년생 이하 어린이 팬은 '전북 현대'를 주제로 8절지 규격의 그림을 그려 제출하면 된다. 구단은 ...

    한국경제 | 2024.04.24 17:07 | YONHAP

  • thumbnail
    황새, 여우의 트릭 깰까…한국 vs 인니 올림픽 예선 8강 격돌

    황선홍-신태용 지략대결…K리그 맞대결선 황선홍이 앞서 혼혈 영입한 신태용호 인니, 체격에서 안 밀리고 경험 우위 26일 오전 2시 30분 킥오프…패하면 파리행 불발 ''여우의 트릭'을 깨고 파리행 7부 능선에 올라라!' 황선홍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26일 오전 2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인도네시아를 상대로 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

    한국경제 | 2024.04.24 11:25 | YONHAP

  • thumbnail
    박창현 대구FC 감독 "저에 대한 우려 알아…이겨서 불식하겠다"

    ... 보좌…"기존 코치들께 도움 구할 것" 프로 사령탑으로는 데뷔…"장기적으론 '지배하는 대구 축구' 만들고파" 프로축구 K리그1 하위권으로 처진 대구FC의 지휘봉을 새롭게 잡은 박창현 감독은 프로 사령탑으로는 경험이 거의 없는 자신에 대한 ... 심어서 운동장에서도 즐겁게 축구하자고 선수들에게 말했다"고 전했다. 이어 "대구는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도 나가고, FA컵(현 코리아컵)에서도 우승하고, 지난해엔 파이널A에도 들어간 좋은 팀"이라며 "당장은 조금 처져있으나 ...

    한국경제 | 2024.04.24 10:53 | YONHAP

  • thumbnail
    광주FC, PO 건너뛰고 2024-2025 ACL 엘리트 본선 진출(종합)

    이정효 감독 "절호의 기회…최고의 경기력으로 시민들께 보답" 프로축구 K리그1 광주FC가 운 좋게 플레이오프(PO)를 건너뛰고 2024-2025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엘리트 본선행 티켓을 받았다. 23일 ... 곧장 오는 9월에 예정된 2024-2025 ACL 엘리트 본선에 나선다. 광주에 호재가 온 건 호주 프로축구 A리그 상위권 팀과 관련이 있다. 본래 A리그 최상위 팀이 ACL 엘리트에 출전한다. 현재 정규리그 1위를 달리는 팀은 ...

    한국경제 | 2024.04.23 18:02 | YONHAP

  • thumbnail
    광주FC, PO 건너뛰고 2024-2025 ACL 엘리트 본선 진출

    프로축구 K리그1 광주FC가 운 좋게 플레이오프(PO)를 건너뛰고 2024-2025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엘리트 본선행 티켓을 받았다. 23일 한국프로축구연맹에 따르면 광주는 별도 PO 일정을 치르지 않고 곧장 오는 9월에 예정된 2024-2025 ACL 엘리트 본선에 나선다. 광주에 호재가 온 건 호주 프로축구 A리그 상위권 팀과 관련이 있다. 본래 A리그 최상위 팀이 ACL 엘리트에 출전한다. 현재 정규리그 1위를 달리는 팀은 웰링턴 ...

    한국경제 | 2024.04.23 17:03 | YONHAP

  • thumbnail
    드러난 '수원 강등 효과'…K리그2 8라운드까지 관중 86.7%↑

    ... 뜨기만 하면 '1만 관중'…지지대 더비는 최초 '쿠플픽' 원정 관중수 3천명 넘어…전북·울산 등 1부팀 넘어 'K리그 1위' 올 시즌 프로축구 K리그2 8라운드까지 평균 관중이 전년 동기 대비 86.7% 증가한 걸로 나타났다. ... 기록은 2013년 대한축구협회컵(현 코리아컵) 32강전으로, 1만1천724명이 모였다. 당시 상대도 수원이었다. 리그를 중계하는 쿠팡플레이도 지지대 더비를 주요 경기로 낙점, '쿠플픽'으로 생중계했다. K리그2 경기가 쿠플픽으로 ...

    한국경제 | 2024.04.23 13:31 | YONHAP

  • thumbnail
    '1호 해트트릭' 신고한 강원 야고, K리그1 8라운드 MVP

    수원이 3-1로 웃은 K리그2 '지지대 더비'는 베스트 매치 올 시즌 프로축구 K리그1 첫 번째 해트트릭을 신고한 강원FC의 공격수 야고가 8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뽑히는 영예를 안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야고가 하나은행 ... 양민혁의 크로스를 득점으로 연결해 멀티 골을 쌓았다. 이어 후반 8분 황문기의 패스를 문전에서 밀어 넣어 올 시즌 리그 1호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야고의 활약 덕에 쾌승을 거둔 강원은 라운드 베스트 팀에도 선정됐다. 야고와 수원FC의 ...

    한국경제 | 2024.04.23 11:00 | YONHAP

  • thumbnail
    K리그1 대구, 최원권 감독 후임 사령탑에 박창현 홍익대 감독

    28일 전북전부터 지휘봉…"파이널A 안착 위해 최선" 프로축구 K리그1 하위권에 그치며 최원권(42) 감독이 물러난 대구FC가 새 사령탑에 박창현(57) 홍익대 감독을 후임으로 낙점했다. 대구 구단은 박 감독을 제14대 감독으로 ... 프로팀에선 2008∼2010년 포항 코치로 일한 적이 있다. 포항에서 2009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우승 등에 힘을 보탠 그는 2010년 5월부터 7개월가량 포항의 감독 대행을 맡기도 했다. 2017년부터는 홍익대를 ...

    한국경제 | 2024.04.23 10:55 | YONHAP

  • thumbnail
    황선홍 vs 신태용…U-23 아시안컵 8강 '한국인 지도자 지략대결'

    ... 한국은 22일 카타르 알라이얀의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과 2024 AFC U-23 아시안컵 조별리그 B조 3차전에서 1-0으로 이겼다. 조별리그 3전 전승을 달성한 황선홍호는 우승 후보로 꼽힌 일본을 누르고 B조 ... 이후 처음으로 올림픽 본선 진출에 성공하면 인도네시아 축구사에 기록될 기념비적 사건일 터다. 전력만 보면 조별리그에서 3승을 챙긴 황선홍호가 훨씬 강하다. 아시아 최고 수준인 K리그에서 뛰는 선수들이 대부분인 황선홍호에는 정상빈(미네소타), ...

    한국경제 | 2024.04.23 06:45 | YONHAP

  • thumbnail
    중국에 붙잡혔던 손준호, K5리그로…축구협회 '결격 사유 없다'

    ... 프로 복귀할 듯 중국 공안에 구금됐다가 10개월 만에 풀려난 전 축구 국가대표 손준호(31)가 아마추어 무대인 K5리그 팀에 입단, 복귀 발판을 마련했다. 손준호는 22일 대한축구협회 통합전산시스템에 공식적으로 건륭FC 선수로 ... 문제 없이 아마추어 선수로 등록했다면 프로 선수로 활동하는 데도 특별한 규정상 장애물은 없다. 중국으로 이적하기 직전 몸담았던 전북 현대를 비롯한 다수의 K리그1 구단이 손준호 영입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22 17:5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