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1-110 / 20,0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롯데칠성음료, 기존 맥주의 틀을 깨다…몰트 100% '크러시'

      ... 롯데칠성음료의 맥주 브랜드 ‘클라우드(Kloud)’의 헤리티지를 담은 알파벳 ‘K’를 더했다. ‘낡은 관습을 부수고, 새로움으로 매혹한다’는 의미다. 크러시는 맥주의 ... 함께 깜짝 방문해 대학생과 함께 농구를 하는 이벤트도 기획했다. 2024 시즌 개막을 맞아 서울을 연고로 둔 K리그 인기 구단인 FC서울과 공식 스폰서십을 맺었다. FC서울 홈경기를 중심으로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모션을 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4.06.12 15:58 | 양지윤

    • thumbnail
      김동준·야고·이승우·조현우, K리그 5월의 선수 놓고 경쟁

      김동준(제주), 야고(강원), 이승우(수원FC), 조현우(울산)가 프로축구 K리그 '5월 최우수선수(MVP)'를 놓고 경쟁한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024시즌 5월 'EA SPORTS K리그 이달의선수상' 후보로 이들 4명을 ... 올리며 맹활약했다. 이승우는 지난달 12일 전북 현대와의 12라운드에서 멀티 골을 넣는 등 5월에 4골을 몰아치며 리그 득점 공동 2위(8골)를 달리고 있다. 조현우는 지난달 4일 FC서울과의 11라운드에서 클린시트(1-0 승)를 ...

      한국경제 | 2024.06.12 15:58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광주FC, 여름 이적시장 '빈손' 위기…연맹…)

      ... 위기…연맹 재정 규정에 걸려(종합) 올초 연맹 재무위, 광주 예산안 부결…"과대 계상했다고 판단" 프로축구 K리그1 광주FC가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새로 도입한 재정 규정을 지키지 못해 올여름 이적 시장을 빈손으로 보내야 할 위기에 ... 감독이 이끄는 광주는 1부로 승격한 지난 시즌을 3위로 마쳤고, 구단 사상 처음으로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행 티켓도 따냈다. 올 시즌에는 부침이 있었다. 6연패에 빠지는 등 시즌 초반 고전한 광주는 현재 6승 ...

      한국경제 | 2024.06.12 15:54 | YONHAP

    • thumbnail
      '5경기 무패' 강원 윤정환 감독, K리그 5월의 감독상

      프로축구 강원FC의 윤정환 감독이 5월 K리그 최고의 사령탑으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5월 'flex 이달의 감독상' 수상자로 윤 감독이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윤 감독이 이끄는 강원은 5월에 열린 K리그1 6경기에서 4승 1무 1패를 올리며 승점 13을 쌓았다. 같은 기간 리그 12개 팀 중 최다 승점이다. 강원은 5월 첫 경기인 지난달 1일 10라운드에서 포항 스틸러스에 2-4로 졌으나 이후 5경기 무패 행진을 달렸다. 특히 ...

      한국경제 | 2024.06.12 15:35 | YONHAP

    • thumbnail
      광주FC, 여름 이적시장 '빈손' 위기…연맹 재정 규정에 걸려(종합)

      올초 연맹 재무위, 광주 예산안 부결…"과대 계상했다고 판단" 프로축구 K리그1 광주FC가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새로 도입한 재정 규정을 지키지 못해 올여름 이적 시장을 빈손으로 보내야 할 위기에 처한 것으로 드러났다. 한국프로축구연맹 ... 감독이 이끄는 광주는 1부로 승격한 지난 시즌을 3위로 마쳤고, 구단 사상 처음으로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행 티켓도 따냈다. 올 시즌에는 부침이 있었다. 6연패에 빠지는 등 시즌 초반 고전한 광주는 현재 6승 ...

      한국경제 | 2024.06.12 15:35 | YONHAP

    • thumbnail
      광주FC, 여름 이적시장 '빈손' 위기…연맹 재정 규정에 걸려

      프로축구 K리그1 광주FC가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새로 도입한 재정 규정을 지키지 못해 올여름 이적 시장을 빈손으로 보내야 할 위기에 처한 걸로 드러났다. 한국프로축구연맹 관계자는 12일 "올해 초 열린 재무위원회 당기 예산안 심사 끝에 광주가 수익을 과대 계상한 예산을 제출했다고 판단해 이를 부결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재무위 결정에 따라 연맹이 선수 등록 금지 조처를 하는 게 원칙이나 당시 이미 계약이 완료된 선수들이 많았다. 대신 (시즌 ...

      한국경제 | 2024.06.12 14:52 | YONHAP

    • thumbnail
      강원 양민혁, K리그 이달의 영플레이어 2회 연속 수상

      프로축구 강원FC의 2006년생 윙어 양민혁이 두 달 연속 K리그 이달의 영플레이어상 수상자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5월 K리그 '세븐셀렉트 이달의 영플레이어상' 수상자로 양민혁이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양민혁은 매달 K리그에서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영플레이어'에게 주는 이 상을 4월에 이어 2회 연속으로 받는 영예를 안았다. 이달의 영플레이어 2회 연속 수상은 강원 소속으로 지난해 6, 7월 연속 수상한 양현준(현 셀틱)에 이어 ...

      한국경제 | 2024.06.12 14:26 | YONHAP

    • thumbnail
      끓어오르는 젊은 피·적응 마친 이적생…다시 뛰는 K리거들

      프로축구 K리그1이 2주간의 A매치 휴식기를 마치고 오는 주말 17라운드로 재개한다. 상·하위권 모두 팀 간 승점 격차가 크지 않아 여름의 햇볕보다도 뜨거운 순위 경쟁이 예고된 가운데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6라운드까지 좋은 활약을 ... 있다. 수원FC 안데르손은 리그 도움 순위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다. 안데르손은 올 시즌 수원FC 유니폼을 입으며 K리그에 첫발을 내디뎠고 전 경기에 나서 도움 7개를 기록하는 등 팀과 리그에 완벽하게 적응한 모습이다. 안데르손은 매 ...

      한국경제 | 2024.06.12 12:04 | YONHAP

    • thumbnail
      재도약 절실한 대전, 황새 날개 얹고 시즌 첫 '연승 도전'

      '황선홍호' 대전, 15일 포항과 K리그1 17라운드 원정 4년 만에 프로축구 K리그1 대전하나시티즌의 지휘봉을 다시 잡은 황선홍 감독이 '친정팀' 포항 스틸러스를 상대로 '명예 회복'을 위한 도전의 첫걸음을 내디딘다. 황선홍 감독이 지휘하는 대전은 15일 오후 6시 포항스틸야드에서 포항과 하나은행 K리그1 2024 17라운드 원정에 나선다. 대전의 현재 상황은 좋지 않다. 16라운드까지 꼴찌 대구FC(승점 14)와 승점이 같지만, 다득점에서 ...

      한국경제 | 2024.06.12 11:3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예선 2승 지휘' 김도훈 "임시 감독은 내가 마지막이길"

      ... 위치, 밸런스에서 조금만 다듬는다면 이런 좋은 선수들로 또 좋은 결과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감독은 지도자로서 굴곡을 많이 겪었다. 2017년부터 2020년까지 울산 현대(현 HD)를 이끌면서 두 차례나 아깝게 K리그1 준우승에 그쳤다. 그러나 마지막 도전 무대였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UCL)에서는 우승을 지휘하기도 했다. 싱가포르 라이언 시티 세일러스에서는 성공적으로 팀을 이끌다가 2022년 8월 경기 중 폭력을 저지른 책임을 ...

      한국경제 | 2024.06.11 22: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