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1-60 / 19,8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물병투척'에 급소 맞은 기성용…인천 구단 사과

      프로축구 K리그1에서 흥분한 관중들이 그라운드에 집단으로 물병을 투척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구단 측이 곧바로 사과하고 재발 방지를 약속한 가운데, 처벌 수위에 관심이 쏠린다. 지난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인천 유나이티드와 ... 이상'을 부과하도록 규정한다. 물병 투척으로 징계가 내려진 최근 사례는 지난해 12월 수원 삼성의 강등이 확정된 리그 최종전에서 수원 팬들이 경기 뒤 연막탄과 페트병을 그라운드로 던진 것이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상벌위는 당시 수원에 ...

      한국경제TV | 2024.05.12 14:56

    • thumbnail
      MLB 특급 유망주 스킨스, 데뷔전 4이닝 7K 3실점…최고 164㎞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최고의 유망주로 꼽히는 폴 스킨스(21)가 대망의 데뷔전에서 인상적인 투구를 펼쳤다. 스킨스는 1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 경기에 처음 선발 등판해 4이닝 동안 삼진 7개를 잡았으나 홈런 1개를 포함해 6안타와 사사구 3개를 허용하며 3실점 하고 교체됐다. 강속구 투수인 스킨스의 최고 시속은 무려 101.9마일(약 164㎞)을 기록했고 100마일이 넘는 ...

      한국경제 | 2024.05.12 12:33 | YONHAP

    • thumbnail
      '물병 투척' K리그1 인천 징계 수위는?…'무관중' 가능성은 작아

      프로축구 K리그1에서 근래 보기 힘들었던 대규모 물병 투척 사건이 벌어지면서 처벌 수위에 관심이 쏠린다.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인천 유나이티드와 FC서울의 '경인 더비'는 매우 과열된 분위기 속에서 치러졌다. 경기 ... 이상'을 부과하도록 규정한다. 물병 투척으로 징계가 내려진 최근 사례는 지난해 12월 수원 삼성의 강등이 확정된 리그 최종전에서 수원 팬들이 경기 뒤 연막탄과 페트병을 그라운드로 던진 것이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상벌위는 당시 수원에 ...

      한국경제 | 2024.05.12 12:07 | YONHAP

    • thumbnail
      남태희의 요코하마, 박용우 뛴 알아인 잡고 ACL 결승 1차전 승리

      프로축구 K리그1 울산 HD를 꺾고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결승에 오른 일본의 요코하마 마리노스가 첫 경기에서 알아인(아랍에미리트)을 물리쳤다. 요코하마는 11일 일본 요코하마의 닛산 스타디움에서 열린 알아인과의 2023-2024 ACL 결승 1차전 홈 경기에서 2-1로 이겼다. 준결승에서 울산을 잡고 1989-1990시즌(준우승)에 이어 두 번째 ACL 결승에 오른 요코하마는 안방에서 기선제압에 성공하며 사상 첫 아시아 ...

      한국경제 | 2024.05.11 21:46 | YONHAP

    • [프로축구 중간순위] 11일

      ◇ 2024 K리그1 중간순위(11일) ┌────┬─────┬──┬──┬──┬──┬──┬──┬──┐ │순위 │팀 │승점│승 │무 │패 │득 │실 │차 │ ├────┼─────┼──┼──┼──┼──┼──┼──┼──┤ │1 │포항 │24 │7 │3 │1 │18 │8 │10 │ ├────┼─────┼──┼──┼──┼──┼──┼──┼──┤ │2 │울산 │23 │7 │2 │1 │22 │11 │11 │ ├────┼─────┼──┼──┼──┼─...

      한국경제 | 2024.05.11 21:23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서울, 인천과 '우중 혈투' 2-1 역전승…윌리안 멀티골(종합)

      ... 수적 열세에 빠진 인천 유나이티드를 상대로 역전승을 거뒀다. 서울은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K리그1 2024 12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인천을 2-1로 이겼다. 승점 15를 쌓은 서울은 5위로 뛰어올랐다. 인천은 ... 대구FC는 1골 2도움을 몰아친 'DGB대구은행파크의 왕' 세징야를 앞세워 안방에서 광주FC를 3-2로 잡고 이번 시즌 리그 두 번째 승리(5무 5패)를 챙겼다. 성적 부진으로 최원권 감독이 물러나고 지난달 23일 부임한 박창현 감독 체제 ...

      한국경제 | 2024.05.11 21:23 | YONHAP

    • thumbnail
      '물병 투척'에 급소 맞고 쓰러졌다…기성용 '아찔한 순간'

      경인더비에서 승리한 직후에 인천 유나이티드 서포터스의 물병 투척에 급소를 맞은 프로축구 FC서울의 주장 기성용이 "상당히 유감"이라고 밝혔다.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K리그1 2024 12라운드 경기에서는 서울과 인천의 경인더비가 펼쳐졌다. 라이벌 팀 간 맞대결인 만큼 그라운드 위 선수단과 양 팀 서포터스의 분위기는 과열됐다. 선수들은 경기 내내 거친 몸싸움 등 신경전을 펼쳤고 전반 추가 시간 인천의 제르소가 ...

      한국경제 | 2024.05.11 20:56 | 신민경

    • thumbnail
      날아든 물병에 급소 맞은 기성용 "상당히 유감"

      경인더비에서 승리한 직후 인천 유나이티드 서포터스의 물병 투척에 급소를 맞은 프로축구 FC서울의 주장 기성용이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K리그1 2024 12라운드 경기에서는 서울과 인천의 경인더비가 펼쳐졌다. 이날 선수들은 라이벌 팀 간 맞대결인 만큼 경기 내내 거친 몸싸움 등 신경전을 펼쳤다. 전반 추가 시간 인천의 제르소가 서울의 최준을 거칠게 밀쳐 바로 퇴장당했고, 이 과정에서 서울의 권완규와 ...

      한국경제TV | 2024.05.11 20:48

    • thumbnail
      물병 투척에 급소 맞은 기성용 "상당히 유감…연맹이 판단할 것"

      ... 건"…백종범 "인천 팬께 죄송" 경인더비에서 승리한 직후 인천 유나이티드 서포터스의 물병 투척에 급소를 맞은 프로축구 FC서울의 주장 기성용이 "상당히 유감"이라며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K리그1 2024 12라운드 경기에서는 서울과 인천의 경인더비가 펼쳐졌다. 장대비가 내려 날씨는 쌀쌀했지만, 라이벌 팀 간 맞대결인 만큼 그라운드 위 선수단과 양 팀 서포터스의 분위기는 과열됐다. 선수들은 경기 내내 거친 몸싸움 등 ...

      한국경제 | 2024.05.11 20:13 | YONHAP

    • thumbnail
      김기동 감독 "더비전 흥분 이해…선수 다치지 않는 선에서"

      ... 서포터스가 내던진 물병에 기성용 급소 가격당해 우중 혈투 끝에 경인더비에서 역전승을 거둔 프로축구 FC서울의 김기동 감독이 선수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해달라고 팬들에게 당부했다. 서울은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K리그1 2024 12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인천 유나이티드를 2-1로 이겼다. 거센 바람이 불고 장대비가 내린 가운데 서울과 인천의 경인더비에서는 경기 내내 양 팀 선수들의 거친 몸싸움과 신경전이 벌어졌다. 이 과정에서 인천의 제르소가 ...

      한국경제 | 2024.05.11 19: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