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881-13890 / 15,1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KBS, 예능ㆍ교양프로 진행자로 아나운서 대거 투입

    ... 고두심이 진행하는 'HD 역사스페셜'을 제외한 모든 프로그램에 자사 아나운서들을 투입했다. 1TV의 '누가누가 잘하나'(강수정 한석준)와 2TV '新 TV는 사랑을 싣고'(노현정), '전국 최강 슈팅스타'(이지연), '비바! K-리그'(이재후), 'KBS문화스페셜'(신윤주) 등 5개의 프로그램은 아나운서를 새 MC로 맞았다. KBS는 기존 프로그램 '체험 삶의 현장' '뮤직뱅크' '상상플러스' '우리말 겨루기' 등에도 신인급 여자 아나운서를 대거 출연시켰다. ...

    연합뉴스 | 2005.05.23 00:00

  • [스포츠 마케팅] 포스코 .. 브라질 축구유학 12억원 투자

    ... 축구 선수들을 조기에 발굴해 적극 육성하는 등 국내 축구발전에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포항 스틸러스의 경우 지난 2000년부터 2002년까지 12억원을 투자,브라질 지코스쿨에 차세대 유망주들을 유학 보냈다. 현재 국내 K리그에서 맹활약하고 있는 김동현 박주영 등이 1년 과정의 브라질 축구유학을 다녀온 주인공들이다. 최근에도 클럽 산하 고등부(포철공고) 선수 2명을 브라질 알리키 국제축구아카데미와 프로클럽으로 8개월간의 축구유학을 보냈다. 포항 스틸러스는 ...

    한국경제 | 2005.05.23 00:00 | 김홍열

  • [프로축구] 인천, 3경기 무패행진..정경호 첫골 신고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가 3연승을 질주하며 K리그 초반 '인천돌풍'을 이어 나갔다. 인천은 2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광주 상무와의 '2005 삼성하우젠 K리그' 3차전에서 세르비아-몬테네그로 출신의 공격수 라돈치치가 ... 깊다. 정경호에게 선제골을 내준 인천은 라돈치치가 전반 35분 동점골에 이어 후반 22분 역전골까지 기록, 정규리그 1.2호골을 잇따라 성공시키며 역전에 성공했다. 광주는 후반 31분 김상록의 도움을 받은 심재원이 헤딩 동점골로 ...

    연합뉴스 | 2005.05.22 00:00

  • [프로축구] 김은중.박주영, FC 서울의 쌍두마차

    ... 박주영(20.이상 서울)과 함께 토종 쌍포의 위력을 유감없이 떨치고 있다. 김은중은 22일 광양전용구장에서 열린 전남 드래곤즈와의 삼성하우젠 K리그 2005 원정경기에서 선제골을 뿜어 2005년도 마수걸이 골을 뽑아낸데 이어 후반 결승골과 쐐기골을 연속 어시스트하는 원맨쇼를 펼쳤다. 정규리그 개막 후 2연패에 빠졌던 팀에 3-1 승리를 안긴 것. 특히 올 들어 팀 플레이에 주력하던 김은중은 지난해 11월7일 부천 SK전 이후 6개월만에 골맛을 ...

    연합뉴스 | 2005.05.22 00:00

  • [K2리그] 수원시청, 국민은행 제압...1위 도약

    수원 시청이 실업축구 KB 국민은행컵 2005 K2리그에서 단독선두로 나섰다. 수원 시청은 20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7라운드 경기에서 이용우, 이수길, 김한원의 골퍼레이드에 힘입어 디펜딩챔피언 고양 국민은행을 3-2로 제압했다. 수원 시청은 이로써 4승1무1패(승점 13)로 1위로 올라섰고, 무패행진을 달리던 국민은행은 3위로 내려앉았다. 수원은 전반 3분 정재운의 패스를 받아 이용우가 페널티지역 중앙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첫 골을 기록하며 ...

    연합뉴스 | 2005.05.21 00:00

  • thumbnail
    " 난 아무짓 않했어!"

    18일 인천 문학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삼성하우젠 K-리그 2005 인천 UTD-울산 현대 전에서 양팀선수들이 치열한 볼다툼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 2005.05.19 10:13

  • thumbnail
    축구천재 박주영의 아쉬움

    18일 상암월드컵구장에서 열린 K-리그 FC서울과 광주 상무의 경기에서 헤트트릭을 기록하고도 경기에서 진 FC 서울 박주영이 아쉬운 표정으로 경기장을 빠져나가고 있다.

    연합뉴스 | 2005.05.19 10:10

  • thumbnail
    아쉬운 표정의 박주영

    18일 상암월드컵구장에서 열린 K-리그 FC서울과 광주 상무의 경기에서 헤트트릭을 기록한 FC 서울 박주영이 경기를 마친뒤 아쉬운 표정으로 경기장을 빠져나가고 있다.

    연합뉴스 | 2005.05.19 10:03

  • [프로축구] 박주영, 기록제조기 시동

    '천재 스트라이커' 박주영(20.서울)이 프로축구 K리그의 각종 기록을 깨뜨리며 자신의 이름 석자를 축구사에 새겨넣을 기세다. 기록 행진의 첫발은 최연소 해트트릭 부문. 박주영은 18일 삼성하우젠 K리그 광주 상무와의 홈 경기에서 ... 얼마든지 극복이 가능할 전망이다. 또 컵 대회 당시 아깝게 실패했던 박주영의 신인 최다경기 연속골 기록 도전도 정규리그에서 다시 불을 붙일 수 있을지 관심거리다. K리그 역대 신인 최다경기 연속골은 미국프로축구(MLS) 경력을 갖고 ...

    연합뉴스 | 2005.05.19 00:00

  • 본프레레호, 영건 수비진으로 '모험'

    ... 수비수 곽희주(수원)와 수비형 미드필더 박요셉(광주)을 발탁, 오는 24일 소집되는 국가대표 24명의 명단을 최종 확정지었다. 김남일(수원), 유상철(울산), 박재홍(전남)의 부상 공백과 고질적인 수비 불안에 대한 해법으로 K리그 무대에서 두각을 보인 뉴페이스들에게 기회를 주기로 한 것. 곽희주는 이번 기회가 자신의 첫 대표팀 발탁이며, 박요셉은 지난해 본프레레 감독의 데뷔전인 아시안컵에서 뛴 경력이 있기는 하지만 A매치 출전 경력은 6경기에 불과하다. 이들에 ...

    연합뉴스 | 2005.05.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