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891-13900 / 15,1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카메룬 '축구영웅', 음보마 은퇴

    ... 음보마(34.빗셀 고베)가 마침내 현역은퇴를 선언했다. 17일 일본의 닛칸스포츠에 따르면 음보마는 21일 일본 프로축구 J리그 나비스코컵 오미야전을 마치고 은퇴 기념식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기로 했다. 지난 94년 카메룬 대표팀 유니폼을 처음 ... 터트렸고 나비스코컵에서는 13경기 11골을 기록했다. 한편 음보마는 지난 2003년 국내구단과 영입협상을 벌이며 K리그 진출을 노렸지만 J리그로 발길을 돌려 국내 축구팬들의 아쉬움을 남긴 바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기자 ...

    연합뉴스 | 2005.05.17 00:00

  • 프리미어리그 챔피언 첼시, 18일 오후 입국

    오는 20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리그 디펜딩챔피언 수원 삼성과 친선경기를 벌이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챔피언 첼시 FC 선수단이 18일 오후 입국한다. 수원은 조제 무리뉴 감독이 이끄는 첼시 선수단이 18일 오후 ...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19일 오전 10시 서울 신라호텔 1층 라운지에서 공식 기자회견을 갖는다고 밝혔다. 프리미어리그 챔피언이 방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에 내한하는 첼시 선수단에는 프랑크 람파드, 존 테리가 빠지지만 아르옌 ...

    연합뉴스 | 2005.05.16 00:00

  • [프로축구] 이천수, 23일부터 울산 합류

    ...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현재 울산은 김진용,카르로스,헤이날도,이진호 등 4명의 공격진으로 컵대회를 치렀고 정규리그 역시 새로운 용병의 투입없이 시작했다. 그나마 '젊은피' 하승룡과 양동현이 몸을 만들고 있지만 선발 엔트리에 들기에는 ... 부족한 '2%'를 채우지 못한 채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며 또다시 '만년 2위'의 오명을 쓰고 말았다. 이에 따라 K리그 후반기리그에 이천수가 합류하고 새로운 브라질 용병 공격수가 가세할 경우 울산의 공격력은 크게 나아질 전망이다. ...

    연합뉴스 | 2005.05.16 00:00

  • 김진용-박주영, 본격적인 본프레레호 '주전경쟁'

    "앞으로 10년간은 대표팀 스트라이커 걱정을 안해도 될 것 같다. " 오는 24일 시작되는 '본프레레호' 소집훈련을 앞두고 올시즌 K리그 최고의 화두로 떠오른 김진용(울산 현대)과 박주영(FC 서울)의 자존심을 건 K리그 골대결이 축구팬들의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박주영과 김진용의 '일거수 일투족'에 안테나를 세우고 있는 본프레레 감독으로서도 둘 간에 펼치는 골대결이 대표팀의 최전방 공격수의 밑그림을 그리기 위한 사전 정지작업에 큰 도움이 되고 ...

    연합뉴스 | 2005.05.16 00:00

  • [프로축구] 본프레레, '숨은 그림 찾기 어렵네...'

    ... 찾기'에 들어갔으나 여전히 명확한 답을 얻지 못했다. 본프레레 감독은 15일 성남 일화와 전북 현대의 삼성 하우젠컵 K리그 2005 정규리그 개막전이 열린 성남제2종합운동장을 찾았으나 "관심을 끌만한 선수를 발견하지 못했다"고 담담히 말했다. ... "약간의 부상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대표팀 경기에 지장을 줄 것 같지는 않을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그는 K리그에서 '대박 관중몰이'의 주인공 박주영에 대해서는 "잘 했으니까 뽑은 거다"고 말을 아꼈다. (성남=연합뉴스) 송광호기자 ...

    연합뉴스 | 2005.05.15 00:00

  • [청소년축구] 한국, 모로코 격파

    ... 파주공설운동장에서 열린 모로코와의 친선경기에서 후반 13분에 터진 신영록(수원)의 선제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 15일 열리는 K리그 정규리그 개막전 때문에 차기석(전남)과 이근호(인천) 등 몇몇 선수들을 제외한 프로구단 소속 선수들이 대부분 결장한 가운데서도 박성화호의 탄탄한 조직력에는 변함이 없었다. K리그 스타들을 대신해 박성화호를 지휘한 핵심 선수들은 지난 3월 수원컵을 통해 박 감독의 시선을 사로잡은 신예 미드필더 온병훈(숭실대)과 ...

    연합뉴스 | 2005.05.14 00:00

  • 독일월드컵홈페이지, 차범근 감독 주목

    ... 소개한 후 최근 감독으로서도 성공담을 일구고 있다고 전했다. 비록 1991년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이래 1998년 프랑스월드컵에서 네덜란드에 0-5 패배하는 등 여러차례 굴곡을 겪었지만 지난해 바르셀로나와의 친선경기를 시작으로 K리그 정규리그 우승, 2005아시아축구연맹(AFC)챔피언스리그에서 선전 등으로 성공일기를 쓰고 있다는 것. 이 기사는 "축구는 내 천직이지만 일이 잘 안 풀릴 때는 가족과 종교의 도움으로 슬럼프를 극복할 수 있었다"는 차범근 감독의 ...

    연합뉴스 | 2005.05.13 00:00

  • 양동현.심우연 '박주영 빈틈 메우고 네덜란드 간다'

    ... 좋다. 내 키와 헤딩력을 살려서 상대 수비에 위협이 되는 선수, 단 5분, 10분을 뛰더라도 팀에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조리있게 말했다. 심우연에게도 주어진 기회는 많지 않다. 프로팀 소속 선수들이 15일 K리그 정규리그 개막전에 출전하기 때문에 대학 선수 위주로 치러야 하는 14일 모로코와의 평가전이 눈앞에 닥친 기회다. 박성화 청소년대표팀 감독은 "우연이는 체력과 파워가 좀 떨어지지만 장신이면서도 볼을 다룰 줄 아는 선수"라며 기대감을 ...

    연합뉴스 | 2005.05.13 00:00

  • [청소년축구] 박성화호, 모로코 상대로 첫 리허설

    ... 갖는다. 지난 11일부터 합숙훈련에 들어간 한국은 14일 오후 3시 경기도 파주공설운동장에서 개장 기념행사로 열리는 모로코 청소년대표팀과의 친선전을 통해 소집 이후 첫번째 실전 경기를 치른다. 한국은 그러나 15일 프로축구 정규리그 개막전에 출전하는 K리그 소속 선수들을 제외하고 대학 및 고교 선수들을 위주로 이날 모로코전에 임해야하는 상황. 박 감독은 "내일 경기에는 대표팀에 처음 들어오거나 그동안 많이 뛰지 못했던 선수들이 뛰게 돼 호흡이나 조직력을 ...

    연합뉴스 | 2005.05.13 00:00

  • 축구협, 대표팀 훈련 노하우 일선에 보급

    ... 본선행이 확정되고 나면 일선에 보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또 2002한일월드컵 이전 거스 히딩크 감독이 실시한 파워 프로그램을 비롯해 히딩크호의 독특한 노하우도 복원하는 작업에 들어갔다. 여기다 프로축구연맹이 추진하고 있는 K리그 영상 구축 작업과 연계해 K리그 경기에서 나타난 실전 장면을 추가하고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와 월드컵 예선 등 해외 경기도 저작권에만 저촉되지 않는다면 자료로 만들어 낸다는 복안이다. 강 부위원장은 "일선 지도자들이 현장에서 ...

    연합뉴스 | 2005.05.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