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331-14340 / 15,4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G이숍, 박주영선수 응원 이벤트 인기

    ... 시즌권, 싸인볼 등을 선사하고 있습니다. 이벤트가 시작된지 일주일 만에 페이지뷰 2백만여 건을 기록했으며, 응원 메시지를 남긴 팬만도 3천8백여명을 넘어선 상태입니다. 이벤트 참가자들의 응원 메시지 중에는 '박주영 선수, K리그를 빛내주세요!!', 'K리그는 박주영과 함께 FC서울이 접수한다' 처럼 박주영 선수로 인해 K리그 열기가 살아나기를 기원하는 글이 많았습니다. LG이숍의 박주영 마케팅은 박주영 선수가 입단한 FC서울팀이 LG이숍과 같은 GS의 자매회사라는 ...

    한국경제TV | 2005.03.08 00:00

  • [프로축구] 박주영, 상암벌에 뜬다

    '박주영 신드롬'이 마침내 상암벌에 불어 닥친다. 화끈한 골 잔치로 올 시즌 개막을 알린 프로축구 K-리그 삼성하우젠컵 2005 주중 경기가 9일 전국 5개 구장에서 열기를 이어간다. 축구 팬들의 최대 관심사는 '20살 천재 스트라이커' 박주영(FC 서울)이 프로무대 신고식을 갖는 FC 서울과 대구 FC의 상암벌 결투. 지난달 28일 FC 서울에 전격 입단한 박주영은 통상 K-리그 경기보다 1시간 늦은오후 8시에 펼쳐지는 이 경기에 배번 10번 ...

    연합뉴스 | 2005.03.08 00:00

  • 나드손. 고종수, `레알' 수원 10주년 베스트 11

    ... 참가한 가운데 수원 소속으로 20경기 이상 출전한 55명의 선수를 대상으로 선정한 베스트 11에서는 공격수로지난해 K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오른 나드손과 역대 최다골 2위 샤샤(104골)가 뽑혔다. 미드필드에는 이성남이란 이름으로 ... 각각 수비수로 베스트 11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한편 수원은 오는 9일 베트남에서 열리는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첫 경기를 앞두고 7일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새롭게 선보였다. 다음은 수원삼성 10주념 기념 베스트 11 ▲FW: ...

    연합뉴스 | 2005.03.07 00:00

  • 박주영, "강팀 만났지만 해볼만 하다"

    ... 강팀들과 한 조에 속한 게 오히려 정신력을 강화하고 집중력을 높여 훈련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밝혔다. 오는 9일 대구 FC와의 K-리그 컵대회 홈 개막전을 앞두고 구리 챔피언스파크에서 재활에 매진하고 있는 박주영은 이날 구단을 통해 "1차전 상대 스위스를 반드시잡고 나이지리아와 비긴다면 최소한 1승1무1패로도 조별리그를 통과할 수 있다. 팀이 목표로 잡고 있는 4강 진출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대륙별 예선을 통과한 24개국이 출전해 오는 6월 ...

    연합뉴스 | 2005.03.07 00:00

  • 신태용, 호주리그 퀸즐랜드 로어 입단

    ...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내 무대는 은퇴하며 호주에서 선수 생활을 겸한 지도자 과정을 밟을 것"이라고 밝혔다. K리그에 13년동안 몸을 담았던 신태용은 "통산 100골과 첫 70(골)-70(도움) 클럽 가입을 목전에 두고 국내 무대를 ... 은퇴경기도 하지 못하고 떠나 아쉬울 뿐"이라며 착잡한 심경을 토로했다. 신태용은 오는 8월 26일 닻을 올리는 호주 A리그 퀸즐랜드 로어팀과 2년간 계약했으며 다음달 5일 출국해 팀에 합류하게 된다. 신태용은 "정규시즌에 앞서 오는 5월 ...

    연합뉴스 | 2005.03.06 00:00

  • J리그 개막전 '태극전사' 골 사냥 실패

    일본 프로축구 J리그 개막전을 맞아 '태극전사'들이 대거 골사냥에 나섰지만 아쉽게 무득점으로 경기를 마쳤다. 올 시즌 K리그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J리그 시미즈 S펄스로 둥지를 옮긴 최태욱은 5일 히로시마 산프레체와의 홈 개막전에 ... 포인트를 기록하지는 못했고 팀은 1-1로 비겼다. 비록 골은 기록하지 못했지만 최태욱은 이적 후 맞이한 첫 J리그 정규리그 경기에 풀타임 활약 뿐 아니라 팀의 프리킥까지 전담하는 등 인상적인 플레이를 펼쳐 성공적인 데뷔전을 치렀다. ...

    연합뉴스 | 2005.03.05 00:00

  • thumbnail
    K리그 '철인' 신태용, "국내 무대 은퇴"

    프로축구 13년 동안 숱한 기록을 남겼던 '철인'신태용(35)이 아쉽게 K리그 무대를 접었다. 신태용은 4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유종의 미를 거두지 못해 아쉽다. 그러나 떠날 때는 미련없이 떠나겠다"며 "K리그는 지난해 ... 거머쥐었고 득점왕(96년), 최우수선수(MVP) 2회 선정, 역대 최다인 '베스트11' 9회 수상으로 그랜드슬램을 달성했고 일화에 정규리그 3연패를 2번이나 안긴 바있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5.03.04 00:00

  • thumbnail
    [인터뷰] 해외파 점검 마친 본프레레 감독

    ... 태극듀오 박지성, 이영표(이상 에인트호벤)의 경기를, 잉글랜드에서는 설기현(울버햄프턴)의 경기를, 독일에서는 차두리(프랑크푸르트)의 경기를 각각 관전하며 가까이서 이들의 상태를 체크했다. 본프레레 감독은 "국내리그 선수보다 유럽리그 선수 개개인의 전술적 시야가 우월하다"며 해외파 선수들에 대한 만족감을 보이기도 했다. 앞으로 K리그 경기를 통해 국내파 선수들을 점검할 본프레레 감독은 박주영(FC서울)에 대해서도 "앞으로 더 좋은 기량을 보여준다면 ...

    연합뉴스 | 2005.03.04 00:00

  • thumbnail
    본프레레 감독, 박주영 발탁 가능성 시사

    ... 경험이라고 생각한다"고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본프레레 감독은 이제 국내파 선수들을 점검하기 위해 6일에는 성남 일화와 부산 아이파크의 경기를 9일에는 FC 서울과 대구의 경기를 직접 관전할 계획. 특히 9일 경기에서는 박주영이 K리그 데뷔전을 가질 예정이어서 이날 본프레레감독의 관전 계획이 더욱 눈길을 끈다. 한편 본프레레 감독은 "해외파 선수들에게 소속팀에서 훈련을 잘 하고 경기도잘 뛰어야 소집을 요청하기가 쉽기 때문에 열심히 해달라고 당부했다"면서 "이기기위해서는 ...

    연합뉴스 | 2005.03.04 00:00

  • thumbnail
    본프레레 감독, '국내파' 점검 스타트

    '이번에는 국내파다.' 해외파 선수들의 기량을 중간점검하고 4일 귀국한 요하네스 본프레레 감독이 6일 시작되는 프로축구 K리그 컵대회를 맞아 국내파 기량점검에 나선다. 본프레레 감독은 오는 6일 성남 제2종합경기장에서 열리는 성남 일화-부산 아이파크전을 참관하며 대표급 선수들의 경기를 지켜볼 예정이다. 이날 경기장에는 노흥섭 대한축구협회 전무를 비롯해 성남 구단주인 곽정환 프로축구연맹 회장도 참석할 것으로 보여 축구계 'VIP'들이 대거 참관하는 ...

    연합뉴스 | 2005.03.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