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341-14350 / 16,6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김덕일.홍철, 2군리그 `신예 돌풍'

    성남 풍생고의 공격수 김덕일(19)과 미드필더 홍철(19)이 프로축구 2군 리그에서 선배들 뺨치는 매서운 활약으로 강한 인상을 심어주고 있다. 고교 졸업반 `듀오' 김덕일과 홍철은 지난 달 28일 전북 현대와 2군 경기부터 K-리그 ... 8일 인천전에서 1-0으로 앞선 후반 10분 오른쪽을 돌파한 뒤 감각적인 왼발 슈팅으로 쐐기골을 넣었다. 챌린지리그 때 5도움으로 부문 공동 1위에 올랐던 홍철은 프로 2군 4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중이다. 볼 감각이 좋고 ...

    연합뉴스 | 2008.09.09 00:00

  • [월드컵축구] 영록-대세 '남북축구 자존심 경쟁'

    ...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 1차전에서 남북 대표팀의 원톱 스트라이커로 나란히 낙점을 받았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득점기계' 디디에 드로그바(첼시)를 연상시키는 플레이로 팬들에게 '영록바'라는 별명을 얻은 신영록은 뛰어난 돌파력과 ... 존재감을 알린 신영록은 올림픽대표팀을 거쳐 허정무호에 이르기까지 엘리트 코스를 제대로 밟고 있는 공격수다. 올해 K-리그에서는 6골 3도움의 활약을 앞세워 수원의 정규리그 선두 질주에 큰 역할을 했고, 지난 5일 요르단과 평가전을 ...

    연합뉴스 | 2008.09.09 00:00

  • thumbnail
    '영건 트리오' 北밀집수비 뚫어라...10일 월드컵축구 아시아최종예선 1차

    ... 상하이 훙커우스타디움에서 북한과 남아공월드컵 최종예선 B조 1차전을 치른다. 허 감독은 북한의 밀집수비를 뚫기 위해 활동력이 좋고 몸싸움에 능한 신영록을 스리톱의 꼭짓점 자리에 낙점하는 파격적인 선택을 했다. 신영록은 올해 K-리그에서 11골 4도움을 기록한 스트라이커.문전에서 과감한 몸싸움과 돌파력이 뛰어난 신영록은 북한의 밀집수비를 흔들기 위한 최적의 카드로 꼽힌다. 좌우 윙포워드는 김치우-이청용 듀오가 나선다. 김치우는 왼발 전문 키커로 오른쪽 미드필드 ...

    한국경제 | 2008.09.09 00:00 | 김경수

  • [월드컵축구] 치우-영록-청용 '북한격파 선봉대'

    ... 1차전을 치른다. 북한전을 앞둔 허 감독의 심정은 복잡하다. 무엇보다 2008 베이징올림픽에서 태극전사들이 조별리그 탈락이라는 안타까운 성적표를 얻으면서 대표팀을 바라보는 축구팬들의 싸늘한 시선이 부담스럽기만 하다. 더불어 3차 ... 판단한 허 감독은 8일 오후 훈련부터 신영록에게 주전조 원톱 자리를 맡기면서 가능성을 시험했다. 신영록은 올해 K-리그에서 11골 4도움의 뛰어난 결정력을 보여주고 있는 스트라이커다. 문전에서 과감한 몸싸움과 돌파력이 뛰어난 ...

    연합뉴스 | 2008.09.09 00:00

  • [월드컵축구] 허정무호, 신구 조화로 첫승 사냥

    ... 두터운 수비를 뚫으려면 전방에서 휘저어줄 공격수가 필요하지만 요르단전에서 보여준 김치우(서울)-조재진(전북)-이청용(서울) 라인의 파괴력은 만족할 수준이 아니었다. 후반에 조재진 대신 투입한 신영록과 서동현(이상 수원) 역시 K-리그에서 보여줬던 골 결정력에 크게 못 미쳤다는 평가다. 더욱이 기대를 많이 했던 이천수(수원)가 목 감기와 발목 수술의 여파로 아직까지 정상 컨디션을 찾지 못하고 있는 점은 아쉬운 대목이다. 허정무 감독은 "북한의 전력이 3차 ...

    연합뉴스 | 2008.09.08 00:00

  • 스리톱 최고의 조합은… 허정무호, 북한전 과제

    ... 수비를 뚫으려면 전방에서 휘저어줄 공격수가 필요하지만 요르단전에서 보여준 김치우(서울)-조재진(전북)-이청용(서울) 라인의 파괴력은 만족할 만한 수준이 아니었기 때문.후반에 조재진 대신 투입한 신영록과 서동현(이상 수원) 역시 K-리그에서 보여줬던 골 결정력에 크게 못 미쳤다는 평가다. 허 감독은 "몸싸움을 많이 하고 극단적 수비전술을 앞세우는 북한을 이기려면 빠르고 세밀한 플레이가 필수"라면서 "남은 시간 동안 주어진 자원에서 최고의 조합을 짜겠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08.09.08 00:00 | 김경수

  • [월드컵축구] 데뷔골 이청용, 세대교체 '대표주자'(종합)

    ... 베이징올림픽 본선 무대에도 오르며 꾸준히 성장해 왔다. 이날 이청용의 한방은 사상 첫 메달을 노렸던 베이징올림픽에서 조별리그조차 통과하지 못하고 상처를 입은 한국축구가 월드컵 본선 진출이라는 목표를 위해 다시 출발하는데 적지않은 힘이 됐다. ... 밝혔다. 최근 득남한 김남일과 김두현을 위해 득점 후 선수들과 '아이 어르기' 세리머니를 펼친 이청용은 "헤딩골은 K-리그에서도 없었다. 김두현의 킥이 너무 좋았다. 나는 그저 서 있기만 했을 뿐"이라고 자세를 낮추면서 "중요한 ...

    연합뉴스 | 2008.09.05 00:00

  • [월드컵축구] 허정무호, 요르단전 수능서 진땀승

    ... 기성용(서울) 등 젊은 피들을 대거 투입했으나 기대했던 화끈한 공격력을 보여주지 못해 아쉬움을 남겼다. 베이징올림픽 조별리그 탈락 부진 탓에 가라 앉은 분위기를 반영하 듯 6만6천여석의 스탠드는 1만6천537석만이 채워져 썰렁한 분위기를 ...)-오범석(사마라)을 왼쪽부터 차례로 배치했다. 골키퍼 장갑은 정성룡(성남)이 끼었다. 좋은 활약을 보여준 K-리거와 올림픽에서 뛴 젊은 피, 프리미어리거로 안착한 김두현, 유럽축구연맹 슈퍼컵 우승을 맛본 김동진이 가세한 허정무호가 ...

    연합뉴스 | 2008.09.05 00:00

  • [월드컵축구] 김정우, 부상으로 대표팀 제외

    ... 최종예선에 나설 허정무호에서 빠지게 됐다. 대한축구협회는 4일 "김정우의 오른쪽 허벅지 타박상이 호전되지 않아 집으로 돌려보냈다. 김정우를 대신해 추가로 발탁할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김정우는 지난달 30일 프로축구 K-리그 경기에서 허벅지를 심하게 부딪혀 타박상을 입은 상태로 대표팀 소집훈련에 참가한 뒤 재활훈련에 몰두해왔다. 김정우는 지난 1일 시작된 소집훈련 첫날 병원에서 MRI(자기공명영상) 촬영을 한 결과, 뼈에는 이상이 없지만 타박 ...

    연합뉴스 | 2008.09.04 00:00

  • [월드컵축구] 올드보이 vs 영건, 최후 승자는

    ... 없는 새내기다. 적지 않은 폭의 세대 교체는 대표팀에 신선한 자극이 되고 있다. 사상 첫 메달까지 노렸지만 조별리그 통과조차 못하고 상처를 받은 베이징올림픽 대표들이 명예회복을 벼르고 있어 긴장감은 더하다. 신.구 멤버 간 내부 ... 남아공 월드컵 아시아지역 3차 예선 2차전 이후 오랜 만에 대표팀에 다시 합류해 각오가 남다르다. 하지만 조재진은 K-리그에서 좋은 활약을 해온 후배 신영록과 서동현의 거센 도전을 받고 있다. 조재진이 "후배들과 경쟁을 해야 하지만 ...

    연합뉴스 | 2008.09.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