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361-14370 / 15,4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터뷰] K리그 FC서울에 입단하는 박주영

    "K리그에서 겅험을 쌓아 빅리그로 나가겠다." 차세대 국가대표 축구팀의 스트라이커로 인정받은 박주영(20)이 28일 오전 FC서울과 전격적으로 계약을 맺고 마침내 K리그에 입성했다. 박주영은 28일 자신의 홈페이지(http://sportshaus.co.kr)를 통해 "FC서울 입단은 꿈을 이뤄가는 큰 과정의 시작"이라며 "빠른 시간 내에 컨디션을 회복, 프로유니폼을 입고 국내 팬들에게 첫선을 보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다음은 박주영의 일문일답.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박주영 신드롬, K리그 '점화'

    ... '천재 스트라이커' 박주영(20.고려대)이 대학을 중퇴하고 28일 FC 서울에 전격입단, 스타 부재로 맥이 빠져있던 K리그가 비상할 힘을 얻게 됐다. K리그는 2002한일월드컵 4강 기적 후폭풍으로 녹색 그라운드와 거리가 멀었던여성층까지 ... 또한번의 기회를 맞았다. 대어를 낚은 서울측은 오는 6월 네덜란드에서 벌어지는 세계청소년선수권 뒤 박주영의 빅리그 이적을 적극 도울 뜻임을 미리 밝히는 등 '박주영신드롬'을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프로축구] 포터필드.차범근, 자존심 충돌

    ... 이안 포터필드(59)부산 아이파크 감독과 차범근(52) 수원 삼성 감독이 드디어 실전에서 맞대결한다. 지난해 정규리그 챔피언(수원)과 FA컵 우승팀(부산)간 단판 승부로 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지는 K리그 수퍼컵이 그 무대. ... 수 밖에 없다. 이에 포터필드 감독은 지난 23일 통영컵 국제프로축구대회 첫날 경기를 마친 뒤"수원은 프리미어리그의 첼시와 같은 팀이다. 원하는 선수는 다 영입하고 있고 정말좋은 선수들을 많이 보유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반면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박주영, FC 서울 전격 입단

    ... 프로축구FC 서울에 전격 입단했다. FC 서울은 28일 박주영과 2005년부터 2007년까지 계약기간 3년에 K리그 규정상첫 해 신인 최고 대우인 연봉 5천만원을 지급하는 조건으로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FC 서울과 박주영의 ... 진출하는 것이 박주영 선수 개인 입장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을 것으로 판단했다"고 말했다. 그동안 박주영 영입을 놓고 K리그 몇몇 구단들과 J리그 빗셀 고베, 세레소 오사카, 주빌로 이와타 등이 쟁탈전을 벌여왔으나 박주영은 결국 '월드컵의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거물' 박주영, 숨가빴던 FC서울行

    해외진출과 국내잔류를 놓고 진로를 고민해오던 '차세대 스트라이커' 박주영(20.고려대)이 결국 최종 안착지로 K리그 FC서울을 결심하면서 숨가쁘게 전개됐던 스카우트 전쟁이 일단락됐다. 지난해 10월 아시아청소년(U-19)축구선수권대회 득점왕과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되면서 부터 몸값이 폭등한 박주영은 이후 K리그 구단들은 물론이고 유럽클럽들과일본 J리그 구단들로부터 적극적인 '러브콜'을 받으면서 향후 진로가 축구팬들의 최대 관심사로 떠올랐다.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박주영 FC 서울 입단 .. 유럽이적 언제든지 가능

    ...이 프로축구 FC 서울에 전격 입단했다. FC 서울은 28일 박주영과 2005년부터 2007년까지 계약기간 3년에 K리그 규정상 첫해 신인 최고 대우인 연봉 5천만원을 지급하는 조건으로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박주영은 오는 9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FC 서울과 대구 FC의 상암 홈 개막전에서 K리그 팬들에게 첫 선을 보인다. FC 서울은 박주영의 계약 조건으로 '2005년 시즌중이라도 유럽 리그로의 선수이적을 추진하고 ...

    한국경제 | 2005.02.28 00:00

  • [프로축구] 송종국, '부활의 노래'

    ... 예정이다. 3월 1일 부산 아이파크와의 슈퍼컵 경기가 있지만 아직 경기에 나설 수 있는 몸상태가 아니여서 복귀무대를 AFC챔피언스리그에 맞춘 것. 이에 따라 지난 2001년 K리그 데뷔하던 해에 35경기에 출전, 뛰어난 수비력을 과시하며 1골2도움을 펼쳐 수비수로는 드물게 신인왕을 거머쥐었던 송종국은 4년만에 복귀한 K리그 무대에서 다시 한번 신인의 심정으로 뛰겠다는 각오다. 송종국은 "군문제를 해결한 게 홀가분하다.열심히 뛰어서 올해 팀의 전관왕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설기현 3경기연속 무득점..이천수 결장

    ... 설기현(울버햄프턴)의 골침묵이 3경기째 이어지고 있다. 설기현은 27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펼쳐진 잉글랜드 챔피언십리그 왓포드와의홈경기에 선발출전했지만 골을 기록하지 못한 채 후반 37분 교체아웃됐다. 울버햄프턴은 골운이 따르지 않으면서 ... 국내팬들을 안타깝게 했다. 3경기 연속 무승부를 기록한 울버햄프턴은 팀순위가 한단계 떨어진 17위에 랭크됐다. K리그 'U턴' 가능성이 보이고 있는 이천수(누만시아)는 27일 새벽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1위팀인 바르셀로나전에 인대부상으로 ...

    연합뉴스 | 2005.02.27 00:00

  • [통영컵축구] 오이타, 부산꺾고 '우승예감'

    일본 프로축구 J리그의 한국인 사령탑 황보관(38)오이타 트리니타 감독이 부산 아이파크를 꺾고 2연승을 거뒀다. 황보 감독이 이끄는 오이타는 27일 경남 통영공설운동장에서 열린 2005 통영컵 국제프로축구대회 대회 마지막날 경기에서 ... 루시오가 페널티영역 중앙에서 왼발로 동점골을 터트리며 패배의 수렁에서 벗어나는 듯 했다. 그러나 황보 감독은 후반에 K리그 최고용병 출신인 도도와 마그노를 모두 투입하며 전세를 돌려버렸다. 후반 28분 마그노가 수비수 2명을 제치고 왼쪽측면에서 ...

    연합뉴스 | 2005.02.27 00:00

  • [프로축구] 수원-부산 '수퍼컵' 격돌

    ... 수원삼성과 부산 아이파크의 '수퍼컵 2005' 단판 승부로 7개월여 대장정의 막을 올린다. 수퍼컵은 지난 시즌 정규리그 챔피언과 FA컵 우승팀의 맞대결. 올해 K리그 일정은 3월6일 개막하는 컵대회(3월6일∼5월8일)와 전기리그(... 역대 통산 전적에서는 수원이 22승9무11패로 앞서있다. 한편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수퍼컵 개막에 앞서 2005년 리그 캐치프레이즈 '함께해요! K-리그!' 선포식을 갖는다. ◆K리그 수퍼컵 2005 일정 수원 삼성-부산 아이파크(3월1일 ...

    연합뉴스 | 2005.02.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