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281-15290 / 16,7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K리그 '얼굴 바꾼다'

    프로축구 K리그가 내년부터 새로운 엠블렘을 도입해 제2의 발전을 모색한다. 프로축구연맹은 2일 "현재 사용 중인 엠블렘과 글씨체가 재미없고 구시대적이어서 K리그의 이미지를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며 "10~20대 신세대 ... K리그의 명칭 자체도 바꿔보자는 내부 논의도 있었지만 지난 83년 프로축구가 시작되기 전에 실업대회의 명칭을 코리안리그라고 사용했던 만큼 전통성을 가지고 있다고 판단해 'K리그'를 계속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프로연맹은 이번 CI작업으로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FA컵] 수원, 성남 꺾고 8강행‥K2리그 돌풍

    수원 삼성이 성남 일화를 꺾고 FA컵 우승을 향해 한걸음 진군했다. K2리그의 강호 고양 국민은행은 인천 유나이티드를 2-1로 꺾고 8강에 오르는 '변방 반란'을 일으켰다. K2리그팀의 8강 진출은 실업팀 최고 성적으로 작년 ... 됐다. 김남일, 조원희와 용병 이따마르, 산드로를 선발로 내세워 베스트 라인업을 가동한 차범근 수원 감독은 초반 K리그 선두(후기리그) 성남의 공세에 고전했다. 전반 10분 성남 모따의 1대1 찬스를 수문장 이운재가 선방하고 6분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thumbnail
    차범근 "부상 선수 돌아오면 더 잘할 것"

    ... 부상에서 완전히 회복하지 못한 김남일을 뺀 뒤 등을 두드려주는 등 기쁜 감정을 숨기지 않았다. 그는 경기 후 "(정규리그에서) 부상선수들이 많아 어려웠기 때문에 FA컵에 전력을 기울였다"며 "선수들이 이런 상황을 감지해서 정신적으로 잘 ... 잘못해서 그런게 아니라 선수들이 많이 다쳤기 때문 아니냐"고 항변했다. 그는 또 "작년에 3개 타이틀을 땄고 K리그에서도 우승하지 않았느냐"며 "가장 잘하던 팀이 잠깐 못한다고 해서 쏟아지는 비난에 대해서는 제 스스로 많이 생각하지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축구팬 '가장 기대되는 대표팀 공격수는 박지성'

    ... 지난달 11일부터 19일까지 '아드보카트호에서 가장 활약이 기대되는 공격수는?'이라는 주제로 공동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총응답자 2만7천127명 중 52.2%에 해당하는 1만4천173명의 축구팬이 박지성을 선택했다. 프로데뷔 첫 해에 K리그 득점왕을 노리고 있는 박주영(FC서울)은 4천464표를 얻어 2위에 올랐지만 1위 박지성과 큰 격차를 보였다. 이밖에 이동국(포항)이 2,681표(9.9%)를 획득해 3위에 올랐고 안정환(FC메스)이 1천551명의 지지를 받아 ...

    연합뉴스 | 2005.11.01 00:00

  • [FA컵] 수원-성남 '미리보는 결승전'

    '명예회복 VS 명가재건' K리그 디펜딩챔피언과 K리그 최다우승팀이 FA컵 16강전에서 피말리는 혈전을 펼치게 됐다. 올시즌 후기리그 우승을 눈앞에 두고 있는 성남 일화가 2일 파주공설운동장에서 수원 삼성과 2005 하나은행 ... 인천한국철도를 상대로 FA컵 대권탈환을 위한 총력전에 나서고, 올시즌 플레이오프 진출이 거의 확정적인 인천 유나이티드는 K2리그 디펜딩 챔피언 고양국민은행과 8강 진출을 다툰다. 또 원년 FA컵 챔피언인 포항 스틸러스는 광주 상무와 16강전을 ...

    연합뉴스 | 2005.11.01 00:00

  • [프로축구] 박주영, 2경기 연속골..성남 5연승

    ... 올시즌 11골로 득점랭킹 단독 1위에 올라섰다. 또 성남 일화는 광주 상무를 물리치고 5연승을 기록하면서 후기리그 단독 선두를 이어 나갔다. 박주영은 30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2005삼성하우젠 K리그 10차전 부산 아이파크와의 ... 서울은 2연승으로 뒤늦은 신바람을 냈지만 부산은 10경기 무승행진(2무8패)의 수렁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또 K리그 7번째 우승을 꿈꾸는 성남은 이날 광주와의 홈경기에서 남기일과 우성용이 연속골을 터트리면서 2-1 승리를 거두고 ...

    연합뉴스 | 2005.10.30 00:00

  • [프로축구] 성남 'PO진출 마지막 교두보'

    프로축구 K리그 후기리그 우승을 노리는 성남 일화가 플레이오프 직행을 향한 마지막 교두보 마련에 나선다. 성남은 30일 성남제2경기장에서 광주 상무와 2005삼성하우젠 K리그 후기리그 10차전 홈경기를 치른다. 현재 7승... 2,3위에 랭크된 부천SK(6승1무2패.승점19)와 대구FC(6승1무3패.승점19)를 간발의 차로 앞서면서 위태로운 후기리그 단독선두를 이어가고 있다. 성남은 이번 주말 광주전을 마치고 나면 다음달 6일과 9일에 울산 현대와 포항 스틸러스 ...

    연합뉴스 | 2005.10.28 00:00

  • K2리그 "이래도 업다운이 무리냐"

    실업축구 K2리그의 돌풍이 거세다. 26일 32강전을 끝낸 FA컵 전국축구선수권대회에서 '실업축구의 아스날' 울산현대미포조선은 디펜딩 챔피언 부산 아이파크를 잡는 이변을 연출했고 K2리그 전반기 우승팀 수원시청은 연장 혈투와 ... 있지만 실무 선에서는 이미 공감대가 형성돼 있다. 단장들의 결단만 남은 셈"이라고 말했다. 실업연맹은 올해 K2리그 4강팀이 내년 K리그 컵대회에 참가하고 내년 K2리그 우승팀이 2007년 K리그에 참여한다는 안을 짜놓았다. ...

    연합뉴스 | 2005.10.27 00:00

  • [프로야구] 삼성-日롯데, 철벽 불펜 대결

    ... 있다. 삼성 지키는 야구의 핵심인 권오준-안지만-오승환 삼총사와 롯데의 Y(야부타 야스히코)-F(후지타 소이치)-K(고바야시 마사히데) 트리오가 벌일 짠물 피칭 대결은 한일 챔피언전에서 승부의 분수령이 될 가능성이 크다. 삼성은 ... 기록했다. 마무리 고바야시는 46경기에서 2승 2패 29세이브, 방어율 2.58을 마크했다. 31세이브포인트로 퍼시픽리그 1위를 차지했으나 소프트뱅크와의 리그 챔피언결정전에서도 봤듯 45⅓이닝 동안 49피안타 6피홈런으로 썩 믿음직스러운 ...

    연합뉴스 | 2005.10.27 00:00

  • [프로축구] 수원 "아직 FA컵이 남아있다"

    '추락하는 수원에 날개를 달아라.' 최근 4경기 연속무승(2무2패)에 빠지면서 2005삼성하우젠 K리그 후기리그 7위까지 떨어진 수원 삼성이 2005 하나은행 FA컵 '올인'을 선언했다. 올시즌 정규리그에서 24일 현재 통합순위 ... 수원의 각오지만 이번 FA컵 대진표를 보면 이 역시 쉽지만은 않다. 수원의 FA컵 1차전(26일) 상대는 올시즌 K2리그 전기리그 우승팀인 수원시청. 다른 8개 프로팀이 대학팀과 FA컵 1차전을 치르는 상황과 비교할 때 최악의 ...

    연합뉴스 | 2005.10.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