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291-15300 / 16,3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본프레레호, 수원선수 합류로 훈련 활기

    ... 15일(이하 한국시간) 첫 기착지인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두바이에 도착한'본프레레호'는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예선전 참가때문에 함께 서울에서 출발하지 못한 이운재,김남일,김두현(이상 수원 삼성) 등 3명이 18일 새벽 합류하면서 ... 맞게 될 김남일,김두현 등미드필더 라인의 체력적인 부담이다. 김남일과 김두현은 올해초 벌어진 A3대회와 함께 K리그와 AFC챔피언스리그 예선원정전 등을 잇따라 소화하는 혹독한 경기일정 때문에 체력적인 소모가 심해 힘들어하고 있는 ...

    연합뉴스 | 2005.03.18 00:00

  • thumbnail
    본프레레호, 두바이 입성.. 이천수 가세

    ... 알려 왔다. 사우디아라비아와 이집트의 전력을 분석하기 위해 사우디에 급파됐던 이춘석 코치와 신승순 비디오 담당관도 현지에서 합류한 가운데 7월 K리그 복귀가 결정된 이천수(누만시아)가 해외파로는 가장 먼저 대표팀에 가세했다. 이로써 대표팀 멤버는 14명으로 늘어났으며 이운재 등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에 출전하는 수원 삼성 소속 3명을 포함해 8명은 두바이와 담맘에서 순차적으로합류하게 된다. 본프레레 감독은 16일 오전, 오후로 나눠 2차례 ...

    연합뉴스 | 2005.03.16 00:00

  • 축구협회, 박주영 등 청소년대표 17일 소집

    ... 참석한 가운데 기술위원회 소위를 열어 대표 선수 차출을 둘러싼 일부 구단과의 이견 문제를 논의한 결과 "협회가 원칙과 형평성을 지킨다는 차원에서 예정대로선수들을 소집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협회는 그러나 오는 20일 프로축구 K-리그 경기가 열리는 점을 감안해 소집 선수 중 프로팀 소속 선수(12명)의 경우 18일 구단에 돌려보내 K-리그 경기에 출전하도록 하고 21일 복귀하도록 했다. 협회는 "구단의 어려운 사정은 이해하지만 대표선수 관리 원칙 및 ...

    연합뉴스 | 2005.03.16 00:00

  • 박주영, 수원컵 엔트리 제외될 듯

    ... 아이파크와의 원정경기 뒤 청소년대표팀에 보내겠다"고 기존 입장을 고수, 17일 소집에 불응하면 수원컵 엔트리에서 제외하겠다는 축구협회 방침을 사실상 거부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앞서 기술위원회를 열고 17일 청소년팀을 소집하되 K리그를 감안, 프로 소속 선수의 경우 18일 구단에 돌려보내 경기에 출전하도록 하고 21일 복귀시키는 안을 내놓으면서 "17일에 소집에 불응하는 선수는 수원컵 엔트리에서 제외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FC서울의 방침대로 박주영이 17일 ...

    연합뉴스 | 2005.03.16 00:00

  • 본프레레호, 2연승 향해 출국

    ...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상철(울산) 등 국내파 13명만 우선 비행기에 올랐으며 이운재, 김두현, 김남일 등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 출전하는 수원 소속 3명과 박지성(에인트호벤)등 해외파는 두바이와 담만에서 순차적으로 합류하게 된다. ... 기술위원회에 "유경렬을 추천해 줘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며 합격점을 준 바 있다. 또 오는 7월 친정인 울산을 통해 K리그에 복귀하는 이천수(누만시아)는 공격포인트를 올려 스페인에서의 마음 고생을 털어내겠다며 단단히 벼르고 있는 것으로 ...

    연합뉴스 | 2005.03.15 00:00

  • 본프레레호 '사막의 무더위를 넘어라'

    ... 본프레레호의 1차 기착지는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두바이. '중동의 파리'로 불리는 두바이는 3월 중순임에도 이미 낮 최고 기온 32℃(14일기상정보)의 만만찮은 더위가 찾아와 있다. 지난 13일 영하의 꽃샘추위 속에 K-리그 주말 경기를 치른 태극전사들로서는 갑자기 30도 이상 기온차가 나는 '열사의 땅'에 입성하는 셈. 그동안 축구대표팀에게 무더위는 간간이 반갑지 않은 '제3의 적'이었다. 지난해 3월 움베르투 코엘류 전 감독의 경질을 몰고 온 '직격탄'으로 ...

    연합뉴스 | 2005.03.15 00:00

  • 박주영.김승용, 박성화호에 21일 소집될 수도

    ... 박성화호에 소집될 것으로 전망된다. 청소년대표 차출 일정을 놓고 축구협회와 의견 대립을 보이고 있는 FC 서울 한웅수 단장은 15일 "수원컵 국제청소년대회 때문에 17일 우리 선수들을 데려간다는협회의 방침에 응할 수 없다. 20일 K-리그 경기(부산전)를 소화한 뒤 21일 선수들을보내주겠다"고 말했다. 한 단장은 구단의 기본 입장을 공문으로 협회에 전달했으며 이는 더 이상 양보할 수 없는 입장이라고 강조했다. 당초 박성화호는 박주영, 김승용, 백지훈 등 FC ...

    연합뉴스 | 2005.03.15 00:00

  • [AFC챔피언스리그] 수원.부산, 연승 시동

    '거침없는 연승 행진을 꿈꾼다.' K리그 챔피언 '레알' 수원 삼성과 FA컵 우승팀 부산 아이파크가 16일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 2차전에 나선다. 13일 부천 SK를 제물로 뒤늦은 K-리그 서전을 승리로 장식한 수원은 16일 오후7시 '빅버드' 수원월드컵경기장에 중국 C리그 우승팀 선전 젠리바오를 불러들여 E조예선 2차전을 갖는다. 수원은 지난해 11월3일 성남에 1-2로 진 이후 2004 시즌 플레이오프.챔피언결정전, ...

    연합뉴스 | 2005.03.14 00:00

  • [프로축구] 전남.서울, '좋아질 일만 남았다'

    "이제 좋아질 일만 남았습니다." 개막전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기록한 이후 나란히 2연패의 늪에 빠진 프로축구의'강호' 전남 드래곤즈와 FC 서울이 명예회복을 자신하고 있다. 7년만에 K리그 사령탑으로 복귀한 허정무 전남 감독은 14일 "어제 경기는 지기는 했지만 선수들이 서로 하려고 하는 의욕을 보였고 손발도 잘 맞아들어가는 모습이었다. 초반 부진하기는 하지만 스트라이커 문제만 해결한다면 치고 올라갈 수 있을 것"이라고 장담했다. 서울과의 ...

    연합뉴스 | 2005.03.14 00:00

  • '축구스타' 박주영 CF도 대박

    '축구스타' 박주영(20.FC 서울)이 CF모델로도 인기 상한가를 달리고 있다. 13일 프로축구 K리그 성남 일화전에서 '마수걸이' 첫 골을 터트렸던 '차세대 스트라이커' 박주영이 이번에는 CF모델로 변신해 축구팬들에게 다가선다. 박주영은 14일 새벽부터 경기도 화성군 송산면 고포리 제부도 인근 어섬비행장에서 롯데삼강의 빙과류 제품인 '월드콘' 발매 20주년을 기념하는 CF촬영에 나섰다. 이번 CF의 콘셉트는 박주영이 모터사이클을 탄 여러명의 ...

    연합뉴스 | 2005.03.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