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031-16040 / 16,3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이동국.신병호, 3경기 연속골

    ... 연속골을 몰아치며 `토종 골잡이'의 자존심을 드높였다. 이동국은 27일 포항전용구장에서 벌어진 2002삼성파브 K-리그 부천 SK와의 홈경기에서 0-1로 뒤지던 후반 시작하자마자 환상적인 발리슛으로 동점골을 작렬, 팀의 2-1 ... 정면에서 오른발 선제골로 연결, 잠시 득점 단독선두에 나섰으나 팀이 이동국과 코난의 연속골로 패해 빛이 바랬다. 정규리그 개막 전 울산 현대에서 이적한 신병호도 올림픽대표팀에서 한솥밥을 먹은 이동국에게 뒤질 세라 통렬한 헤딩슛으로 3경기 ...

    연합뉴스 | 2002.07.27 00:00

  • 송종국, 프로축구 올스타투표 선두 탈환

    ... 2002프로축구 올스타전팬투표에서 홍명보(포항 스틸러스)를 제치고 선두로 나섰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15일부터 K리그와 10개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중인 올스타투표 2차 중간집계(25일 오후 8시 현재) 결과 송종국이 총 23만6천553명의 ... 받아 선두를 달리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송종국은 2002한일월드컵에서 전경기에 출전한데 이어 프로축구 정규리그에서도 소속팀의 6경기중 5경기를 소화한 강철체력과 기복없는 플레이가 팬들에게 어필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프로축구] 안정환 진로 어떻게 되나

    ... 자유신분이 되는 방안이 낫다는 견해를 대한축구협회에 보내 옴에 따라 소유권 문제는 새 국면으로 접어들었다. 유럽리그 선수등록 마감일인 내달 말까지 FIFA가 양 구단간의 분쟁에 대해 결론을 내릴 수 없는 만큼 안정환측이 스스로 이탈리아협회에 ... 다르지만 결국 바람대로 잉글랜드 입성에 성공할 수도 있다. 그러나 안정환이 선수생활 유지를 위해 부산 소속으로 K리그에 등록 하는 방안은 이중계약문제와 맞물려 가능성이 높지 않으며 마찬가지로 페루자와의 관계정리없이 해외 타구단에 입단하는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thumbnail
    김남일 축구화 650만원에 낙찰

    ... 구입한 축구팬은 경남 마산에 사는 김모(남)씨로알려졌다. 이셀피아와 다음[35720] 등 온라인 사이트에서 진행된 이 경매 이벤트에는 국가대표 축구팀 선수의 유니폼과 축구화 등 실제로 착용했던 경기용품을 비롯해 최순호감독 등 K-리그 감독들의 유니폼 등 30여점이 경매에 부쳐졌다. 이 경매에서 두번째로 높은 가격에 낙찰된 스타의 애장품은 이천수의 축구화가300만3천원에 최종가가 매겨졌고 송종국의 축구화가 200만4천원에 팔렸다. 특히 축구대표팀 선수의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예일-프린스턴 신입생 입학허가 해킹 공방

    미국 동부의 명문 사립대학(아이비리그)에 속한 예일대학과 프린스턴 대학간의 우수 신입생 확보경쟁이 급기야 웹사이트 해킹 공방전으로 번졌다. 25일 예일대학 교내신문인 예일 데일리 뉴스 인터넷판에 따르면, 프린스턴의 입학처 관계자들이 ... 신청자들의 사생활 침해와 관련 법규 위반 등 범죄행위로 보고 사법당국과 신청 학생들에게 이를 통보했다고 도로시 K.로빈슨 예일대 부총장이 밝혔다. 이에 대해 프린스턴의 스테판 러미네이거 입학처장은 문제의 예일 사이트의 보안여부를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thumbnail
    볼 다툼

    24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02삼성PAVV K-리그 대전시티즌과 포항스틸러스의 경기에서 대전 장출우와 포항 이정운이 볼을 다투고 있다. (대전=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2.07.25 09:20

  • [프로축구] 되살아난 밀레니엄 유망주들

    ...국(23.포항), 신병호(25.전남), 박진섭(25.울산), 박동혁(23.전북)의 공통점은? 올시즌 프로축구 K-리그의 '주연'격인 월드컵 태극전사들을 능가하는 활약을 펼치며 주목받고 있는 이들은 모두 지난 2000년 시드니올림픽 ... 빠진데 이어 히딩크 대표팀 감독에게 외면당하면서 존재 자체가 희미해져 갔던 이들은 태극전사들의 4강신화가 이끌어낸 K리그의 열풍속에 약속이나 한듯 나란히 부활의 날갯짓을 시작했다. 현재 3골로 득점랭킹 공동 1위에 자리한 이동국은 최순호 ...

    연합뉴스 | 2002.07.25 00:00

  • 관광버스 운전석에 쇠파이프 날아들어

    ... 150㎝, 지름 4-5㎝가량의 쇠파이프가 날아들었다. 쇠파이프는 버스 앞 안전유리를 관통한 뒤 김씨의 머리 바로 위를 지나 운전석에 꽂혀 다행히 불상사는 발생하지 않았다. 그러나 이 사고로 24일 오후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포항스틸러스와 대전시티즌과의 경기를 관전하고 돌아오던 대구지역 포항스틸러스 서포터즈 회원 40여명이 크게 놀랐다. 이어 버스 운전사 김씨 등은 인근 북대구톨게이트에서 한국도로공사측에 한동안 피해보상을 요구하기도 했다. 신고를 ...

    연합뉴스 | 2002.07.25 00:00

  • 축구토토 11회차 1등 당첨금 7천600만원

    지난 20, 21, 24일 열린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 K-리그 9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승무패 11회차에서 1등 당첨자 한명이 나와 7천600만원의 상금을 받게 됐다. 20일 경기도 수원의 한 슈퍼마켓에서 9만6천원을 베팅한 이 당첨자는 1등은 물론 2-4등도 동시에 당첨, 축구토토 사상 세번째로 많은 상금을 거머쥐었다. 축구토토 12회차는 27일 3경기, 28일 2경기, 31일 4경기 등 모두 9경기를 대상으로 실시되며 발매 마감은 ...

    연합뉴스 | 2002.07.25 00:00

  • thumbnail
    울산.부천 접전끝 무승부 .. 2002 삼성 파브 K리그

    울산 현대와 부천 SK가 치열한 접전을 벌였지만 끝내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양팀은 24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2002 삼성 파브 K리그 경기에서 후반 1골씩을 주고 받은 끝에 1-1의 무승부를 기록했다. 전북 현대는 '삼바특급' 에드밀손을 앞세워 '수원 징크스'에서 벗어났다. 전주월드컵경기장으로 수원 삼성을 불러들인 전북은 에드밀손이 0-1로 뒤지던 후반 8분 서혁수의 오른쪽 센터링을 환상적인 다이빙 헤딩골로 연결,연패의 벼랑 끝에서 ...

    한국경제 | 2002.07.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