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1-180 / 13,0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국혁신당 박은정, 재산 41억원 증가…남편 '다단계 업체' 변호(종합2보)

      ... 떠나 개업…예금 32억 급증 이 변호사, 다단계수사 전문검사 출신…"아내와 무관, 모두 사임" 조국혁신당 박은정 비례대표 1번 후보 부부의 보유 재산이 최근 1년간 41억원가량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배우자인 이종근 전 검사장이 작년 퇴직한 후 변호사로 다단계 업체 변론을 맡아 거액을 수임한 것으로 알려졌다. 논란이 일자 이 변호사는 관련 사건에서 사임하겠다고 밝혔다. 2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박 후보는 최근 4·10 총선 후보 등록을 하면서 ...

      한국경제 | 2024.03.28 20:14 | YONHAP

    • thumbnail
      충북 중부3군 경대수·임호선, TV 토론회서 '가족 부동산' 설전

      ... 60%밖에 안 되는 7천만원에 증여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임 후보는 "그곳은 저희 할머니가 다니던 절 인근"이라며 "잘 아시다시피 청와대 민정수석실에서 전부 세세하게 인사 검증을 한다. 그게 문제가 됐다면 경무관, 치안감을 달 수 없다. 그때 다 해명했다"고 반박했다. 이 지역 선거는 검사장 출신인 경 후보와 경찰청 차장을 지낸 임 후보 간 리턴매치다. 4년 전 선거에서는 임 후보가 경 후보를 꺾고 국회에 입성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3.28 19:24 | YONHAP

    • thumbnail
      [천자칼럼] 조국당의 '전관예우' 내로남불

      ... 문구를 내세우는 경우도 흔하다. 조국혁신당 비례대표 1번인 박은정 전 부장검사의 재산이 10개월 만에 41억원 늘어났다. 지난해 재산신고 때의 부부 합산 재산 8억7526만원이 이번 후보 등록 때는 49억8185만원으로 불어났다. 검사장 출신 남편의 전관예우가 의심되는 대목이다. 다단계 수사 전문가인 그는 1조원대 다단계 사기 사건의 변호를 맡아 22억원을 수임료로 받았다고 한다. 조국 대표는 지난해 울산에서 열린 북콘서트에서 “검찰 간부 출신 중엔 1년에 ...

      한국경제 | 2024.03.28 18:11 | 김정태

    • thumbnail
      조국혁신당 박은정, 재산 41억원 증가…남편 '다단계 업체' 변호(종합)

      ... 퇴직해 변호사 개업…예금만 32억 이상 급증 유사수신 전문검사 출신…퇴직 후 휴스템코리아·아도인터내셔널 등 변론 조국혁신당 박은정 비례대표 1번 후보 부부의 보유 재산이 최근 1년간 41억원가량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배우자인 검사장 출신 이종근 변호사가 퇴직한 후 재산이 급증한 데 따른 것으로, 이 변호사는 다단계 업체 변론을 맡아 거액을 수임한 것으로 알려졌다. 2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박 후보는 최근 4·10 총선 후보 등록을 하면서 본인 재산 ...

      한국경제 | 2024.03.28 17:46 | YONHAP

    • thumbnail
      헌재 "이동관·검사 탄핵안, 적법하게 재발의"…권한쟁의 각하(종합)

      ... 회기에 다시 의결할 수 없는 일사부재의 원칙에 따라 회기 중 발의하지 못할 것을 우려했기 때문이다. 김 의장이 철회 신청을 받아들이자 국민의힘 의원들은 심의표결권이 침해됐다며 권한쟁의심판을 청구했다. 민주당이 재발의한 탄핵안은 11월 30일 본회의에 다시 보고됐고, 이 전 위원장이 탄핵안 처리 전 사퇴하면서 두 검사에 대한 탄핵안만 12월 1일 국회를 통과했다. 헌재는 손 검사장과 이 검사의 탄핵 심판 절차를 이미 진행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3.28 14:50 | YONHAP

    • thumbnail
      [2보] 헌재 "이동관·검사 탄핵안, 적법하게 재발의"…권한쟁의 각하

      ... 결정했다. 그대로 탄핵안이 폐기될 경우 일사부재의 원칙에 따라 회기 중 발의하지 못할 것을 우려했기 때문이다. 김 의장이 철회를 받아들이자 국민의힘 의원들은 심의표결권이 침해됐다며 헌법소원을 냈다. 민주당이 재발의한 탄핵안은 11월 30일 본회의에 보고됐다. 이 전 위원장이 탄핵안 처리 전 사퇴하면서 두 검사에 대한 탄핵안만 12월 1일 국회를 통과했다. 헌재는 손준성 검사장과 이정섭 검사의 탄핵 심판 절차를 이미 진행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3.28 14:21 | YONHAP

    • thumbnail
      헌재 "이동관·검사 탄핵 적법하게 재발의된 것"…권한쟁의 각하

      더불어민주당이 이동관 전 방송통신위원장과 손준성 검사장, 이정섭 검사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발의했다가 철회 후 재발의한 것에 문제가 없다고 헌법재판소가 판단했다. 28일 헌법재판소는 국민의힘 소속 의원들이 김진표 국회의장을 상대로 제기한 권한쟁의심판 청구를 재판관 전원 일치 의견으로 각하했다. 헌법재판소는 "탄핵소추안이 본회의에서 의제가 된 의안에 해당하지 않아서 이를 발의한 국회의원은 본회의 동의 없이 철회할 수 있다"며 ...

      한국경제 | 2024.03.28 14:13 | 신용현

    • thumbnail
      조국혁신당 비례 1번 박은정, 1년 새 재산 41억원 늘었다

      ... 41억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박 후보는 올해 총선 후보로 등록하면서 본인 재산 10억4800만원, 배우자 재산 39억1600만원에 두 아들 재산까지 총 49억8200만원을 신고했다. 박 후보 배우자인 검사장 출신 이종근 변호사가 지난해 2월 퇴직하고 같은 해 5월 신고한 마지막 재산 신고 내용을 보면 당시 박 후보 부부 재산은 총 8억7000만원이었다. 배우자 퇴직 1년 만에 보유 재산이 약 41억원 급증한 것이다. 특히 이 변호사의 ...

      한국경제 | 2024.03.28 09:57 | 홍민성

    • thumbnail
      조국혁신당 비례 1번 박은정, 1년 새 재산 41억원 증가

      ... 따르면 박 후보는 최근 4·10 총선 후보 등록을 하면서 본인 재산 10억4천800만원, 배우자 재산 39억1천600만원과 두 아들 재산까지 모두 49억8천200만원 규모 재산을 신고했다. 그런데 박 후보 배우자인 검사장 출신 이종근 변호사가 작년 2월 법무연수원 연구위원에서 퇴직하고 5월에 신고한 마지막 고위공직자 재산 신고 내용을 보면 당시 부부 재산은 총 8억7천500만원에 불과했다. 배우자 퇴직 후 1년 새 보유 재산이 41억원가량 급증한 ...

      한국경제 | 2024.03.28 09:17 | YONHAP

    • thumbnail
      '이동관 탄핵안 발의했다가 철회' 적법했나…오늘 헌재 선고

      ... 김 의장이 발의 철회를 수리한 행위가 의원들의 심의표결권을 침해했으므로 무효라는 것이다. 민주당이 재발의한 탄핵안은 11월 30일 본회의에 보고됐다. 이 전 위원장이 탄핵안 처리 전 사퇴하면서 두 검사에 대한 탄핵안만 12월 1일 국회를 통과했다. 헌재는 손준성 검사장과 이정섭 검사의 탄핵 심판 절차를 이미 진행 중이다. 만약 헌재가 청구를 받아들여 발의 철회를 무효로 돌린다면 민주당이 재발의한 탄핵안도 무효가 될 수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3.28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