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6031-86040 / 98,9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물은 생명이다] 제10회 '세계 물의 날' : '목마른 지구村'

    3월22일은 제10회 '세계 물의 날(World Water Day)'. 정부는 22일 오전 여의도 KBS홀에서 이한동 국무총리와 환경부 건설교통부 등 관계 부처 장관, 유관기관 종사자 및 전문가 등 1천8백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을 연다. 다른 나라도 다양한 행사를 갖는다. 이처럼 물 행사가 세계 각국에서 열리는 것은 물 부족과 수질오염에 대한 위기감이 지구촌에 확산되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세기가 '석유의 세기'였다면 21세기는 '물의 ...

    한국경제 | 2002.03.21 14:53

  • 7대도시중 대전이 승용차 이용률 가장 높아

    서울과 인천, 부산 등 7대 도시 가운데 대전 시민들의 승용차 이용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건설교통부가 내놓은 `2001년 7대도시 교통수단 이용실태'에 따르면 승용차의 수송분담률은 대전이 27.72%였으며 인천 27.42%, 대구 26.14%, 울산 24.03%, 광주 20.91%, 서울 20.85% 순이었다. 도보를 통해 이동하는 인구는 울산과 인천, 대구 등이 각각 26.83%, 24.43%, 24.3%로 비교적 높았으나 ...

    연합뉴스 | 2002.03.21 00:00

  • 산은 `CR리츠' 내달 240억원 일반공모

    ... 도시에서 투자설명회를 열고 다음달2일부터 이틀간 240억원 규모의 일반공모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코크렙의 연평균 수익률을 10% 정도로 예상하고 있다"며 "안정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추구할 수 있는 상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8일 건설교통부의 예비인가를 취득한 코크렙 CR리츠Ⅰ은 총자산이 2천366억원이고 자본금은 국내 CR리츠 중 최대규모인 1천330억원이다. (서울=연합뉴스) 이우탁기자 lwt@yna.co.kr

    연합뉴스 | 2002.03.21 00:00

  • 국적항공사, 월드컵 앞두고 잇따라 노선 증편

    ... 동남아를 중심으로 운항횟수를 41회 확대키로 했다. 항공사들의 이같은 증편 경쟁은 최근 항공수요 증가에 따른 일부 노선의 좌석난을 해소하고 월드컵 특수에 대비하기 위한 포석으로 풀이된다.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은 지난해 건설교통부로부터 주 21회 운수권을 배정받은 인천-도쿄 노선을 내달 18일부터 하루 4편 운항하며 인천-오사카는 5월 21일부터 주 3회를 증편, 주 21회까지 운항편수를 늘리기로 했다. 제주-후쿠오카는 내달 4일부터 주5회(기존 주 3회)로 ...

    연합뉴스 | 2002.03.21 00:00

  • 건교부, 무보험 오토바이 운전자 과태료 인상

    건설교통부는 무보험 오토바이 운전자에 대한 과태료 부과 한도액을 5만원에서 10만원으로 상향조정하는 내용의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 시행령 개정안을 마련, 21일 입법예고했다. 개정안에는 또 교통사고 후유장애인의 재활시설 운영단체의 요건과 감독 등 사후관리에 필요한 절차를 정하고 운영자가 매년 건교부장관으로부터 운영계획을 승인받고 분기마다 처리상황을 보고토록 규정했다. 입법예고안은 관계기관과 시민단체의 의견 및 규제개혁위원회의 심의결과를 반영, 7월중 ...

    연합뉴스 | 2002.03.21 00:00

  • 아시아나항공, 월드컵 앞두고 노선 증편

    ... 유럽 노선을 대폭 증편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월드컵 개막과 항공수요 회복에 따라 내달부터 한일노선 주 26회, 한중노선 24회, 동남아 11회, 미주.유럽 6회 등 모두 67회를 늘리기로 했다"고21일 밝혔다. 지난해 건설교통부로부터 주 21회 운수권을 배정받은 인천-도쿄 노선은 내달 18일부터 하루 4편 운항하며 인천-오사카는 5월 21일부터 주 3회를 증편, 주 21회까지 운항편수를 늘렸고 제주-후쿠오카도 내달 4일부터 주5회(기존 주 3회)로 확대된다. ...

    연합뉴스 | 2002.03.21 00:00

  • 韓~中.日 항공노선 대폭 확충 .. 대한항공.아시아나

    ... 1회에서 2회로,인천~베이징노선은 내달 24일부터 주 7회에서 8회로 증편된다. 이에따라 두 항공사가 운항하는 한~중 노선은 현행 18개에서 25개로 7개가 늘며 운항횟수도 주 95회에서 1백33회로 증가한다. 한편 건설교통부는 월드컵기간중 선수단과 관람객 등의 교통편의를 오는 5월25일부터 7월3일까지 김포공항과 일본 하네다공항간에 출.도착 각 5편씩 하루 10편의 특별전세기를 운행키로 했다. 전세편 운항권은 현재 한국과 일본간 정기편을 운항하는 양국의 ...

    한국경제 | 2002.03.20 17:50

  • [사설] (21일자) 교통요금 인상요인 있다지만

    ... 파업을 염두에 두고 요금 가이드라인 제시 차원에서 나왔다는 설명이고 보면,조만간 시내버스와 지하철 요금도 연쇄적으로 인상된다고 보아야 할 것이다. 이들 요금은 이미 오래전에 인상요인이 발생해 더이상 묶어둘 수 없다는 것이 건설교통부의 설명이지만 그렇지 않아도 전세값 폭등과 개인 서비스요금 인상,각종 부담금 및 사교육비 증가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가계의 입장에서 보면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닐 것이다. 정부는 이번 교통요금 인상으로 소비자물가에 미치는 영향이 ...

    한국경제 | 2002.03.20 17:42

  • 서울 도시계획행정 '구멍' .. 강남 일반주거지역 25년간 상업지역 관리

    ... 상업지역으로 취급되어온 법적 근거를 요구했지만 시와 서초구는 이를 제시하지 못했다. 이 안건은 이후 세 차례나 통과가 보류되다 추후 법적 근거 확보를 전제로 지난해 9월 말 가결됐다. 이후 시와 서초구는 용도지역 변경대장과 관보, 건설교통부 서류, 각종 고시철을 뒤졌지만 지난 77년 9월 제작된 도시계획 도면상에 이 부지가 상업지역으로 표시돼 있는 것을 찾아냈을 뿐 끝내 용도지역 변경 근거는 확인하지 못했다. 상황이 이런데도 시는 20일 도시계획위원회를 열고 이 곳을 ...

    한국경제 | 2002.03.20 17:40

  • 정통부, 27개 정보화에 80억 지원

    오는 12월부터는 자동차 제조 결함을 인터넷으로 신고해 처리받을 수 있게 된다. 정보통신부는 건설교통부 서귀포시 등 정부부처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이 제안한 1백5개 과제중 27개 과제를 올 정보화지원사업 대상으로 확정, 올해 79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정보화촉진사업 9개 과제(30억원) 지역정보화 지원사업 11개 과제(28억5천만원) 선도응용 시범사업 7개 과제(20억6천만원)등이다. 주요 지원 사업은 자동차 ...

    한국경제 | 2002.03.20 10: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