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70 / 1,6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에펠탑·개선문…파리의 가장 아름다웠던 시절, 서울서 펼쳐진다

      ... 미셸 들라크루아(90·사진)에게 벨 에포크는 1930년대 중후반의 파리다. 순수하고 아름다웠던 자신의 유년 시절 기억이 담긴 시기여서다. 그래서 그는 지난 50여 년간 자신만의 벨 에포크를 화폭에 담았다. 에펠탑, 노트르담 성당, 개선문 등 파리의 랜드마크부터 어릴 적 눈 속에서 강아지와 뛰놀던 기억, 그리고 엄마와 나비를 잡았던 추억까지. 아이가 그린 것처럼 소박한 ‘나이브 아트’ 기법으로 1930~1940년대 파리를 그린 들라크루아의 ...

      한국경제 | 2023.12.15 18:40 | 이선아

    • thumbnail
      에펠탑부터 물랭루주까지…서울서 펼쳐지는 파리의 가장 아름다웠던 순간

      ... 에포크'는 1930년대 후반과 1940년대 초반의 파리다. 순수하고 아름다웠던 자신의 유년시절의 기억이 고스란히 담긴 시기여서다. 그래서 그는 지난 50여 년간 자신만의 '벨 에포크'를 화폭에 담았다. 에펠탑, 노트르담 성당, 개선문 등 파리의 랜드마크부터 어릴 적 눈 속에서 강아지와 뛰놀던 기억, 그리고 엄마와 나비를 잡았던 추억까지. 아이가 그린 것처럼 소박한 '나이브 아트' 기법으로 1930~1940년대 파리를 그린 들라크루아의 그림은 ...

      한국경제 | 2023.12.15 17:09 | 이선아

    • thumbnail
      "이게 말이 돼?"…노트르담 대성당에 무슨 일이

      현재 복원중인 파리의 노트르담 대성당 내에 현대식 스테인드글라스를 설치하겠다는 계획이 나와 반발이 커지고 있다. 13일 프랑스 일간 르피가로, 르파리지앵에 따르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지난 8일 노트르담 대성당 재개관 1년을 앞두고 복원 공사 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대성당 본당 남측 예배당 7곳 중 6곳에 21세기의 흔적을 남기기 위해 기존의 스테인드글라스를 현대식 작품으로 교체하겠다면서 디자인 공모전도 개최하겠다고 말했다. 기존의 ...

      한국경제TV | 2023.12.13 21:43

    • thumbnail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에 21세기 스테인드글라스?…여론 반발

      마크롱, 최근 복원 현장 방문해 스테인드글라스 교체 계획 발표 문화계 반대 청원…"누가 대통령에게 성당 변경 권한 줬나"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현재 복원중인 파리의 노트르담 대성당 내에 현대식 스테인드글라스를 설치하겠다고 하자 반발 여론이 일고 있다. 13일 프랑스 일간 르피가로, 르파리지앵에 따르면 마크롱 대통령은 지난 8일 노트르담 대성당 재개관 1년을 앞두고 복원 공사 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이러한 계획을 밝혔다. 그는 대성당 ...

      한국경제 | 2023.12.13 19:47 | YONHAP

    • thumbnail
      [이승우의 IT인사이드] 광고를 피하기 위한 비용 1만4900원

      “이렇게 멋진 책을 원하는 사람이 있다면 노트르담 대성당 건너편에 있는 저를 찾아주세요.” 중세의 끝자락인 13~15세기 유럽. 문맹률이 낮아지면서 책을 읽는 인구가 급격히 늘었다. 구텐베르크가 15세기에 인쇄 기술을 발명하기 전까지 모든 책은 손으로 쓰였다. 당시 가장 인기 있던 책은 단연 성경이었다. 성경을 베껴 쓰는 일은 수도사의 몫이었지만 수요가 폭증하면서 장인들이 이를 대신하기 시작했다. 시장이 커지면서 손님을 모으기 ...

      한국경제 | 2023.12.12 18:35 | 이승우

    • thumbnail
      [신간] 금동반가사유상의 발가락은 왜?…'박물관에서 서성이다'

      ... 태양문이 연상돼 '빛살'무늬토기라고 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견해도 있단다. 저자는 정선의 '인왕제색도', 김홍도의 '마상청앵도' 등 국보급 그림이나 조선시대의 종이우산 등 실용품에 대한 디자인적 해석도 곁들인다.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외벽에 장식된 괴물상, 스페인 빌바오 구겐하임박물관 등 각국의 예술작품, 현대 건축물에 이르기까지 디자인적 해석의 폭을 넓혔다. 저자는 가치 있는 문화재로 남은 것은 잘 디자인돼있다는 점을 강조한다. 통나무. 288쪽. ...

      한국경제 | 2023.12.12 09:24 | YONHAP

    • thumbnail
      마크롱, 유대교 기념의식 참석 뭇매…"정교분리 위반"

      ... 원칙과 타협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프랑스 내 유대인 단체에서도 과한 처사였다는 비판이 나왔다. 하지만 마크롱 대통령은 자신의 행동을 "전혀 후회하지 않는다"며 세속주의 위반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다. 마크롱 대통령은 이튿날 노트르담 성당 보수 공사 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전날 수석 랍비에게 초를 붙이도록 한 것은 "공화국과 화합의 정신" 속에서 이뤄진 행동이라며 "만약 대통령이 직접 종교적 행위를 하거나 기념식에 참석했다면 세속주의 위반이 되겠지만, 이 경우는 ...

      한국경제TV | 2023.12.09 19:07

    • thumbnail
      마크롱, 유대교 기념의식 참석했다 역풍…"정교분리 위반"

      ... 법으로 여겨왔다"며 "세속주의를 약하게 만드는 것은 유대인을 약하게 만드는 것"이라고 말했다. 비판 여론에도 마크롱 대통령은 자신의 행동을 "전혀 후회하지 않는다"며 세속주의 위반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다. 마크롱 대통령은 이튿날 노트르담 성당 보수 공사 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전날 수석 랍비에게 초를 붙이도록 한 것은 "공화국과 화합의 정신" 속에서 이뤄진 행동이라며 "만약 대통령이 직접 종교적 행위를 하거나 기념식에 참석했다면 세속주의 위반이 되겠지만, 이 경우는 ...

      한국경제 | 2023.12.09 18:22 | YONHAP

    • thumbnail
      세종예술의전당, 내년에 선보일 22개 프로그램 공개

      ... 세종예술의전당 개관 2주년 기념작인 스타인웨이 위너 갈라 콘서트는 역대 스타인웨이 위너 7명의 연주를 모두 감상할 수 있는 특별공연으로 준비됐다. 5∼6월에는 '미샤 마이스키 트리오 연주회'와 어린이날 기념공연 뮤지컬 '폴리팝',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아카펠라그룹 비보컬 초청 내한 공연', '스타인웨이 위너 콘서트'가 이어진다. 7∼10월에는 '홍혜경 리사이틀 with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 '창무국제공연예술제', 국립현대무용단과 함께하는 지역 안무가들의 공연과 '라페니체 ...

      한국경제 | 2023.12.06 15:34 | YONHAP

    • thumbnail
      유럽 정복했지만…사랑한 아내 마음 못 얻은 佛 전쟁 영웅

      “나는 진흙탕에서 프랑스의 왕관을 되찾았고, 내 칼끝에서 그것을 씻었다. 이제 국민의 뜻에 따라 내 머리에 쓴다.” 1804년 12월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대성당. 나폴레옹 보나파르트(1769~1821)는 교황을 파리로 데려와 대관식을 거행했다. 교황이 기름 붓는 의식을 끝내자 나폴레옹은 벌떡 일어나 직접 왕관을 썼다. 나폴레옹이 스스로 황제에 오른 이 역사적 사건은 프랑스 화가 자크 루이 다비드의 ‘나폴레옹 1세의 ...

      한국경제 | 2023.12.03 18:21 | 안시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