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91-1000 / 1,1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흥구의 매스터즈 읽기] 이제 '역사와 싸움'이 시작됐다

      니클로스는 세계골프를 평정했다. 그러나 그의 주위엔 아놀드 파머가 있었고 게리 플레이어가 있었다. 그리고 조금 있다가 톰 왓슨이 나타났고 리 트레비노도 가끔은 그를 가로 막았다. 니클로스는 그들과 "비슷한 골프"를 쳤다. 거리도 비슷했고 퍼팅도 비슷했다. 그런 니클로스가 그래도 긴 세월동안 세계정상에 군림한 것은 그의 머리가 남보다 차거웠고 그의 가슴이 남보다 단단했기 때문이다. 황제가 황혼이 된 1997년.이제 타이거 우즈가 출현했다. ...

      한국경제 | 1997.04.14 00:00

    • ['97 US 매스터즈] 신들린 우즈 '기록경신만 남았다" .. 3R

      ... 코스탄티노 로카 (이탈리아)와는 9타차이다. 3라운드까지의 플레이로 보아 우즈의 우승은 따놓은 당상이다. 이제 어느 정도의 스코어로 우승하느냐만 남아 있는 것이다. 매스터즈 역대 최저타수는 17언더파 2백71타. 65년 잭 니클로스와 76년 레이몬드 플로이드가 그 성적의 주인공들이다. 우즈가 최종일 3언더파만 쳐도 그 기록은 경신된다. 적어도 타이기록 달성은 무난할 것같다. 다음 역대 챔피언중 최연소 타이틀획득 부문. 지금까지 최연소 우승자는 80년 세베 ...

      한국경제 | 1997.04.14 00:00

    • ['97 US 매스터즈] 우즈의 기록...기록...기록...

      (괄호안은 종전 기록) 메이저대회 최초의 흑인 (아프리칸-아메리칸) 프로 우승 대회 최연소 우승 : 21세 (23세, 세베바예스테로스-80년) 최저타수 : 2백70타 (2백71타, 잭 니클로스-65년, 레이몬드 플로이드-76년) 최다타수차 우승 : 12타 (9타, 잭 니클로스-65년) 54홀 종료후 2위와 최다타수 : 9타 (8타, 레이몬드 플로이드-76년) 54홀 최저타수타이 : 2백1타 (레이몬드 플로이드-76년) 최다우승상금 : ...

      한국경제 | 1997.04.14 00:00

    • ['97 US 매스터즈] 휴스턴, '18번홀 이글' 단독 선두 .. 1R

      ... 공동 47위. 일본의 점보 오자키는 8번홀에서 이글을 잡았으나 버디2, 보기6개로 74타를 기록했다. 공동 25위로 커트통과는 무난할듯. 그러나 한국태생 일본인 가네코 요시노리 (김주헌)는 대회 최다승 (6승)자인 잭 니클로스와 같은조였음인지 제실력을 발휘하지 못한듯한 결과를 보여주었다. 보기-보기-파-보기로 시작하더니 결국 버디3 보기6 더블보기1개로 5오버파 77타를 쳤다. 노먼, 잭 니클로스, 이안 우즈넘과 같은 공동 47위로 커트오프 통과 ...

      한국경제 | 1997.04.11 00:00

    • ['97 US 매스터즈] 챔프를 향하여 89명 '돌진'

      ... (티오프시각)은 다음과 같다. 프레드 커플스-비제이 싱 (11:20) 톰 카이트-폴 에이징거 (11:47) 콜린 몽고메리-데이비스 러브3세 (11:56) 벤 크렌쇼-코스탄티노 로카 (12:23)) 톰 왓슨-스티브 엘킹턴 (12:32) 잭 니클로스-가네코 요시노리 (12:41) 그레그 노먼-필 미켈슨 (12:59) 호세 마리아 올라사발-마크 오미라 (1:53) 톰 레이먼-닉 프라이스 (2:02) 이안 우즈넘-어니 엘스 (2:11) 세베 바예스테로스-점보 오자키 (2:20) ...

      한국경제 | 1997.04.10 00:00

    • 매스터즈대회 우승자는 '신'만이 안다..10일 첫 메이저 개막

      ... 오거스타GC는 "스윙머신" 닉 팔도에게 후한 우승확률을 제공한다. 팔도는 89,90년 연속 그린재킷을 입었고, 지난해 대역전끝에 세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만약 올해도 우승하면 역대 최초로 2연패를 두번 하는 것이다. 또 잭 니클로스 (6승)에 이어 두번째 최다승 (4승) 기록도 달성하게 된다. 팔도가 절정기인 39세라는 점, 지난 9년동안 7번이나 우승한 유럽세의 대표주자라는 점에서 우승후보 0순위로 점쳐지는 것이 무리는 아니다. 오거스타에도 신세대 ...

      한국경제 | 1997.04.07 00:00

    • 재미 조각가 고은아씨, 레이 플로이드 동상 제작

      ... 헌액된 레이 플로이드의 동상을 제작한 것이다. .매스터즈가 매년 열리는 조지아주 오거스타시는 오직 매스터즈로 인해 세계적 인지도가 드높여진 도시. 이에 오거스타-리치몬드 카운티는 지난 82년 명예의 전당을 만들어 보비 존스 잭 니클로스 레이 플로이드 아놀드 파머 래리 마이즈 데이비스 러브 주니어 토미 아론 등 44명을 헌액했다. 오거스타시는 이에 그치지 않고 오거스타를 관통하는 사반나 강변에 "GGHT골프&가든"를 조성, 매스터즈와 세계적 명골퍼들을 한데 묶는 ...

      한국경제 | 1997.04.07 00:00

    • 삼성, 나다CC 인수했다 .. 36홀 규모...내달부터 회원 모집

      ... 나다CC는 총 73만평의 부지에 회원제 27홀, 퍼블릭 9홀등 전체 36홀규모의 코스로 조성되고 있다. 현재 공정 70%로 98년 5월 개장 예정이다. 계열인 삼성물산건설부문에서 시공을 하고 있으며, 조형과 감리는 잭 니클로스가 운영하는 미국 파라곤사에서 맡고 있다. 총회원수는 이미 모집한 외국인 2백명을 포함, 9백80명선으로 잡고 있다. 건설초기회원 2백32명과 지난해 12월 모집한 2차회원 (계좌당 1억3천만원) 2백50명을 포함해 현재 ...

      한국경제 | 1997.03.25 00:00

    • "노먼, '매스터즈' 우승 가능성 최소 1번이상" 72% .. 설문

      ... 12번홀-23%, 15번홀-16%.(12번홀은 155야드의 파3홀로 세계 에서 가장 정밀한 샷이 요구된다는 홀이고 13, 15번홀은 모두 파5홀로 물을 건너 투온을 노리는 갬블러 홀이다) 금년 매스터즈대회에서 닉 팔도, 잭 니클로스, 그레그 노먼, 타이거 우즈가 연장전에 들어간다면 누가 우승할 것인가. 닉 팔도-45%, 우즈-21%, 노먼-19%, 니클로스-12%. 1천달러를 내고 오거스타에서 플레이 하겠는가. 예스-43%, 노-52%. 매스터즈에서 당신이 ...

      한국경제 | 1997.03.18 00:00

    • [골프] 듀발, 프로 4년만에 우승 눈앞 .. 도랄라이더오픈 3R

      "차세대 니클로스" 데이비드 듀발(25.미국)이 프로데뷔 4년만에 미 PGA투어 첫 우승 문턱에 바짝 다가섰다. 듀발은 9일 미국 플로리다 마이애미 도랄라이더리조트GC (파 72)에서 벌어진 97 도랄라이더오픈 골프대회 (총상금 1백80만달러) 3라운드에서 2언더파를 보태, 합계 12언더파 204타로 단독 선두로 나섰다. 지난 2년간 준우승만 6번 차지했던 듀발은 이날 버디 9개에 더블보기 1개, 보기 5개를 기록하는 기복심한 플레이를 ...

      한국경제 | 1997.03.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