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151-160 / 42,3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더 커진 '트럼프 재집권 가능성'…美 국채금리 '발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재선 가능성이 커지면서 미국 국채금리가 급등하고 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이 당선될 경우 관세부과와 재정 적자 확대로 인플레이션과 국채금리 상승이 불가피할 것이라는 예상 때문이다. 1일(현지시간) 글로벌 벤치마크 금리인 미국 10년물 국채금리는 전 거래일의 4.36%에서 12bp(1bp=0.01%포인트)나 뛴 연 4.48%로 거래를 마감했다. 지난달 27일(현지시간) 연 4.29%, 28일(현지시간) 연 4.36%로 ...

      한국경제 | 2024.07.02 13:30 | 뉴욕=박신영

    • thumbnail
      이준석 "尹 별난 분…김건희 여사가 당대표 돼야 與 안정될까"

      이준석 개혁신당 의원은 "국민의힘의 대표가 김건희 여사가 되지 않는 한 윤석열 대통령이 당을 가만히 두지 않을 것"이라고 2일 밝혔다. 현재 국민의힘 전당대회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한 후보들 중 누가 당선이 되더라도, 수직적 당정관계를 해소할 수 없다는 취지다. 이 의원은 이날 BBS 라디오 '함인경의 아침저널'에서 "여당 대표가 안정적으로 당을 운영하려면 김 여사가 당 대표가 되는 수밖에 없다"며 ...

      한국경제 | 2024.07.02 11:25 | 홍민성

    • thumbnail
      의대생들 "의협회장 막말·무례, 의료계 이미지 실추…협의체 불참"

      ...;의학전문대학원학생협의회(의대협)는 2일 이같은 내용이 담긴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의대협은 임현택 회장을 향해 "무능, 독단의 의협 회장은 의료계를 멋대로 대표하려 하지 말라"고 직격했다. 이들은 "임 회장 당선 이후 행보를 의료계의 입장을 대변하는 의협 회장의 행동으로 볼 수 있을지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의협 회장이라는 무거운 자리에 있음에도 '표현의 자유'라며 부적절한 공적 발화를 일삼고...

      한국경제 | 2024.07.02 11:16 | 김수영

    • thumbnail
      금리 폭등+주가 기록…"트럼프, 증시엔 좋다?"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 240∼270석, NFP는 180∼200석, 범여권은 60∼90석을 차지할 걸로 전망했습니다. 289석을 얻어야 과반을 차지할 수 있는데, 그보다는 적은 의석수만을 얻을 것으로 추정된 것이죠. 프랑스는 1차 투표에서 당선되려면 지역구 등록 유권자의 25% 이상, 당일 총투표수의 50% 이상을 얻어야 하고요. 50% 이상을 넘은 후보가 없으면 12.5% 이상 득표한 후보만 참여하는 2차 투표를 합니다. 2차 투표는 오는 7일 치러집니다. 현재 좌파 ...

      한국경제 | 2024.07.02 06:57 | 김현석

    • thumbnail
      '尹의 복심' 與 강명구 "친윤·반윤 할 때 아냐…악착같이 민생만"

      ... 국정기획비서관 등을 지내며 20년 이상 당의 흥망성쇠를 지켜 봤지만 지금처럼 참담한 적이 없다. 192석을 거머쥔 야당의 입법 폭주에 따른 압박감이 강하다. 108석으로 할 수 있는 일이 많지 않아 무기력증에 빠질 수밖에 없었다. 당선의 기쁨은 생각 보다 짧았고, 국민들에 대한 책임감은 이루 말할 수 없을 정도로 무겁다." ▶전당 대회로 당이 시끄러운데 "총선에서 108석을 얻은 것은 당이 심판을 받은 것이다. 다만 반성과 쇄신도 해야 하지만, ...

      한국경제 | 2024.07.01 20:23 | 정소람

    • thumbnail
      '정권교체' 위기 빠진 G7 정상…고물가·불법이민 폭증에 민심 폭발

      ... 범여권(앙상블)이 20%를 득표해 3위에 그쳤다. 33.1%를 얻어 1위를 차지한 강경 우파 국민연합(RN)뿐만 아니라 좌파 연합 신민중전선(NFP·28%)에도 뒤졌다. 프랑스 일간 르몽드에 따르면 1차 투표에서 당선을 확정 지은 후보는 76명이다. 정당별로는 RN 39명, NFP 32명, 앙상블 2명 등 순이다. 프랑스는 총선 1차 투표에서 당선되려면 지역구 등록 유권자의 25% 이상, 당일 총투표자 과반의 지지를 얻어야 한다. 이번 총선에서 ...

      한국경제 | 2024.07.01 17:55 | 김리안/임다연

    • '정권교체' 위기 빠진 G7 정상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이끄는 범여권 정당이 조기 총선에서 참패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대선 후보 교체론에 맞닥뜨리는 등 주요 7개국(G7)에서 정권 교체 움직임이 거센 모습이다. 1일 프랑스 내무부에 따르면 전날 치러진 총선 1차 투표에서 마크롱 대통령의 집권 여당 르네상스를 비롯한 범여권(앙상블)은 20%를 득표해 3위에 그쳤다. 33.1%를 얻어 1위를 차지한 강경우파 국민연합(RN)뿐만 아니라 좌파연합 신민중전선(NFP...

      한국경제 | 2024.07.01 17:52 | 김리안

    • thumbnail
      첫 토론부터 꼬인 바이든…신재생에너지株 쇼크

      ... 풍력용 베어링 제조기업인 씨에스베어링은 5.23%, 신재생에너지 발전에 필수적인 에너지저장장치(ESS) 사업을 하는 SK이터닉스도 6.38% 급락했다. 이들 종목의 하락은 조 바이든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투자에 반대해온 트럼프 전 대통령이 당선될 가능성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트럼프 후보는 공약집 성격의 ‘아젠다 47’에서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등 바이든 대통령의 친환경 정책을 ‘녹색 속임수’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그는 “(신재생에너지는) ...

      한국경제 | 2024.07.01 17:27 | 박한신

    • thumbnail
      옆걸음 친 코스피…2800선은 탈환

      ... 팔아치운 가운데 기관은 531억원어치 사들였다. 지난달 25일부터 28일까지 나흘 연속 '사자'를 기록해 온 외국인은 닷새 만에 '팔자'세로 돌아섰다. 박희찬 미래에셋증권 센터장은 "트럼프 당선 가능성이 급부상하면서 금리를 밀어올리는 환경이 만들어진 가운데, 2차전지주 급등세가 맞물리면서 시장이 보합세를 보였다"고 짚었다. 코스닥지수는 6.71포인트(0.8%) 상승한 847.15에 거래를 마쳤다. 개인 홀로 ...

      한국경제 | 2024.07.01 15:57 | 신민경

    • thumbnail
      고물가·불법이민에 민심 폭발…벼랑 끝 G7 정상들 [이슈+]

      ... 28.1~29.6%(120∼200석)로 뒤를 이었다.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의 집권 여당 르네상스당이 주도하는 연대 세력 앙상블은 20.7~22.4%(60∼125석)를 득표해 3위로 밀려날 전망이다. 프랑스 총선에서 1차 투표에서 당선되려면 지역구 등록 유권자의 25% 이상, 당일 총투표자 과반의 지지를 얻어야 한다. 1차에서 당선자가 나오지 않은 지역은 오는 7일 2차 결선 투표를 한다. 577곳 중 566곳의 개표가 끝난 이날 1차 투표에서는 총 81명이 당선을 ...

      한국경제 | 2024.07.01 15:28 | 김리안/임다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