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191-200 / 42,4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랑스 총선 '깜짝' 대이변…극우 의회장악 저지 여론 대결집

      ... 577석 중 240∼270석, NFP는 180∼200석, 범여권은 60∼90석을 차지할 걸로 전망했으나 최종 결과가 완전히 달라졌다. 이런 결과는 2차 투표를 앞두고 좌파 연합과 범여권에서 RN 후보의 당선 저지를 위해 대대적인 후보 단일화를 이룬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이날 결선 투표 결과로 의회 권력 장악을 눈앞에 뒀던 RN은 다시 한번 프랑스 정치권의 높은 벽에 부딪히게 됐다. 총선 결과 원내 1당 자리를 차지할 것으로 예측된 ...

      한국경제 | 2024.07.08 06:59 | 송종현

    • thumbnail
      고이케 도쿄도지사 3선 확실…한숨돌린 자민당

      7일 일본 수도 도쿄도지사 선거에서 고이케 유리코 현 지사(71)의 3선 당선이 확실하다는 출구조사 결과가 나왔다. 고이케 지사를 지원했던 집권 자민당은 안도하는 모습이다. 이날 NHK 출구조사에서 고이케 지사의 예상 득표율은 40%를 넘으며 20%대에 그친 렌호 전 입헌민주당 참의원(상원) 의원 등을 큰 표 차이로 제칠 것으로 예측됐다. 고이케 지사는 기자들을 만나 “3기째 도정의 리더를 맡게 돼 중책을 통감한다”며 “도쿄도 ...

      한국경제 | 2024.07.08 01:06 | 김일규

    • thumbnail
      "어디서도 좋은 말 들어본 적 없는데"라던 고현정, 팬 만나 오열

      ... 정재형이 "너무 신비롭다. 다가갈 수 없는 사람처럼 느껴진다"고 부연하자 "왜 그럴까? 저 거기 시집갔다 와서 그런 거 아니에요?"라고 말했다. 고현정은 1989년 제33회 미스코리아 선 당선으로 데뷔해 1995년 드라마 '모래시계'에서 혜린 역을 맡아 당대 최고의 여배우가 되었으나 종영하자마자 갑작스럽게 신세계 그룹 정용진 회장과 결혼하며 은퇴를 선언했다. 이후 8년 6개월 만인 2003년 이혼했고, 2년 ...

      한국경제 | 2024.07.07 20:26 | 이미나

    • thumbnail
      [속보] "日도쿄지사 선거서 현직 고이케 3선 당선 확실"[NHK 출구조사]

      7일 일본 수도 도쿄도지사 선거에서 고이케 유리코(小池百合子·71) 현 지사의 3선 당선이 확실하다는 출구조사가 나왔다고 NHK와 교도통신 등 현지 언론 보도했다. NHK 출구조사 결과 고이케 현 지사의 예상 득표율은 40%를 넘으며 20%대 초반대에 그친 렌호 전 참의원(상원) 의원과 이시마루 신지 전 히로시마현 아키타카타 시장을 큰 표 차이로 제칠 것으로 예측됐다. 투표는 이날 오전 7시 시작돼 오후 8시 종료됐다. 대략적인 개표 ...

      한국경제 | 2024.07.07 20:15 | 성진우

    • thumbnail
      킹달러에 각국 외환 널뛰기…'비상시국' 아닌데 환율 100원 급등

      ... 있었다. 미국 채권시장은 올 들어서도 미국 정부와 Fed의 재정·통화정책 전망에 민감하게 반응하며 널뛰기하고 있다. 미국 10년 만기 국채 금리는 지난달 27일 대선 TV 토론회 직후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당선 가능성이 커지자 사흘 연속으로 뛰면서 연 4.5%에 육박했다. 하지만 이후 고용 둔화 조짐을 보이는 경제 지표가 나오자 하락세로 돌아섰다. 변동성 키우는 슈퍼 엔저 올 들어 각국 통화정책이 차별화 양상을 보이는 것도 원화 약세와 ...

      한국경제 | 2024.07.07 18:29 | 좌동욱/황정환

    • 의사 출신 '비주류' 소수민족 표심 잡아

      지난 5일 치러진 이란 대통령 선거에서 당선된 마수드 페제시키안(70)은 의사 출신의 온건 개혁파 정치인이다. 1954년 이란 북서부 마하바드 지방에서 소수민족인 아제르바이잔계 아버지와 쿠르드계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그는 군 제대 후 타브리즈의대에 입학했다. 1993년 이란의대에서 심장외과 전문의 자격을 취득하고, 이듬해 타브리즈의대 총장이 돼 5년간 재임했다. 이 경력을 바탕으로 1997년 온건·개혁 성향의 모하마드 하타미 정부에서 ...

      한국경제 | 2024.07.07 18:26 | 한경제

    • thumbnail
      '악재' 쏟아진 비트코인, 3분기엔 반등할까?

      ... 비트코인이 3분기 상승세로 돌아설 것이라는 낙관론도 적지 않다. 제프리 켄드릭 스탠다드차타드(SC) 디지털 자산 리서치 책임자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재출마 결정이 확실시된다면 다음달 비트코인은 최고가를 경신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지난 TV 토론에서 경쟁력이 약한 모습을 보인 만큼 친(親)암호화폐론자로 돌변한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당선 가능성이 커진다는 이유에서다. 진욱 블루밍비트 기자

      한국경제 | 2024.07.07 17:57 | 진욱

    • thumbnail
      [천자칼럼] 이란의 개혁파 대통령

      ... 행사한다. 12인의 헌법수호위원회와 최고지도자를 뽑는 전문가회의, 혁명수비대가 신정(神政)을 뒷받침한다. 서방과의 핵 합의 복원, 경제난 해소, 히잡 착용 완화 등을 내건 온건 개혁파 마수드 페제시키안이 제14대 이란 대통령에 당선됐다. 이슬람 원칙파와 ‘1 대 5의 싸움’을 벌인 1차 투표 때만 해도 구색 맞추기용 후보라는 말을 들었던 그는 예선 깜짝 1위에 이어 결선에서도 54.8%를 득표, 45.2%를 얻는 데 그친 사이드 잘릴리를 ...

      한국경제 | 2024.07.07 17:49 | 김정태

    • thumbnail
      "美와 관계회복·核합의 복원"…중동 긴장 완화 예고

      이란의 온건 개혁파 마수드 페제시키안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되면서 중동 긴장감이 완화될 것이란 희망이 커지고 있다. 이란 정권의 강경 이슬람 원리주의 노선에 대한 국민의 불만이 투표로 표출됐기 때문이다. 이슬람 공화국 이란의 최고권력자 알리 하메네이 최고종교지도자(아야톨라) 역시 국민의 뜻을 완전히 무시하기는 어렵다는 분석이 나온다. 다만 오는 11월 미국 대선에서 대이란 강경파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당선이 유력하다는 점이 변수로 꼽힌다. ...

      한국경제 | 2024.07.07 17:45 | 이현일

    • thumbnail
      이란 대선 이변…'개혁파' 대통령 탄생

      ... 대통령 선거에서 온건 개혁파인 마수드 페제시키안 후보가 승리를 확정 지었다. 6일(현지시간) 이란 내무부와 국영 매체에 따르면 전날 치러진 대선 결선투표에서 페제시키안 후보가 유효 투표 중 1638만여 표(54.8%)를 얻어 당선됐다. 맞대결한 이슬람 강경파 사이드 잘릴리 후보는 1354만여 표(45.2%)를 득표하는 데 그쳤다. 이번 선거는 지난 5월 헬기 추락 사고로 숨진 이슬람 강경파 에브라힘 라이시 대통령 후임자를 선출하기 위해 치러졌다. 신임 대통령의 ...

      한국경제 | 2024.07.07 17:41 | 이현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