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201-210 / 41,0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尹대통령, 문재인 전 대통령에 '생일 축하 난' 보낸다

    ... 전 대통령에게 생일 축하 난을 보냈다. 또 윤 대통령도 과거 문 전 대통령으로부터 축하 난을 받은 바 있다. 2022년 3월 10일 문 전 대통령은 당시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이철희 정무수석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로 보내 당선인 신분의 윤 대통령에 축하 난을 전달했다. 아울러 윤 대통령이 국민의힘 대선후보로 공식 선출되고 난 이후에도 문 전 대통령이 축하 난을 보내기도 했다. 김세린 한경닷컴 기자 celin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1.22 15:18 | 김세린

  • thumbnail
    정몽준-故키신저, 15년 특별한 인연

    ... 국제 질서를 바라보는 방식에 영향을 미쳤다”며 “항상 그분의 지혜를 기억할 것”이라고 했다. 정 명예이사장과 키신저 전 장관의 인연은 2008년 1월 시작됐다. 정 명예이사장은 이명박 대통령 당선인의 특사 자격으로 미국을 방문해 조지 W 부시 대통령을 만나고 키신저 박사와도 처음 만났다. 같은 해 12월 한나라당의 한·미 비전특별위원회 위원장 자격으로 다시 미국을 방문해 키신저 박사를 만났다. 이후에도 두 사람은 ...

    한국경제 | 2024.01.21 18:54 | 김우섭

  • thumbnail
    [천자칼럼] 70년 日 파벌정치의 종언?

    한국 정치인들의 선거자금 마련 창구가 출판기념회라면 일본 자민당 의원들의 ‘돈줄’은 정치자금 파티다. 한 장 2만엔인 파티권(券)을 단체나 기업에 파는데 파벌 소속 의원들에게는 당선 횟수 등에 따라 할당량이 주어진다. 지난해 말부터 일본 정치권을 흔들고 있는 것이 이 정치자금 파티를 둘러싼 의혹이다. 할당량을 초과한 금액을 수지보고서에 기재하지 않고 의원에게 뒷돈으로 돌려줘 비자금으로 활용했다는 것이다. 도쿄지검 특수부가 전국의 ...

    한국경제 | 2024.01.21 18:10 | 김정태

  • thumbnail
    고급화 설계 갖추고 최저 6억대 분양가…'서광교 한라비발디 레이크포레'

    ... 연암공원·광교중앙공원·원천호수·신대호수 등도 이용할 수 있다. 교통 환경으로는 주변에 영동고속도로 동수원IC가 인접해 있고, 용인서울고속도로와 수원외곽순환도로를 이용한 광역 교통망 이용이 가능하다. 신분당선 광교역을 이용해 판교나 서울 강남 등 업무단지로 출퇴근할 수도 있다. 2029년 개통 예정인 신분당선 호매실 연장 사업이 완성되면 수원월드컵경기장역(예정)도 사용할 수 있다. 교육환경으로는 단지 옆 창용초를 비롯해 창용중·수원외고 ...

    한국경제 | 2024.01.20 12:29 | 유오상

  • thumbnail
    또 고개 드는 꼼수 위성정당…22대도 '막말 국회' 전락하나

    ... 세웠다. 특히 야권에선 ‘시민 사회가 만든 플랫폼 정당’이라며 더불어시민당을 만든 데 이어 친문(친문재인)들이 모여 열린민주당을 창당했다. 비례정당이 35개나 난립해 투표용지 길이가 48.1㎝에 달했을 정도다. 이렇게 당선된 이들이 윤미향·김의겸 의원, 최강욱 전 의원 등이다. 이들은 혐오·갈등을 부추기는 ‘막말 제조기’로 평가받았다. 양당 탈당자들이 집결한 제3지대에선 득실 계산이 분주하다. 설지연/정소람/배성수 ...

    한국경제 | 2024.01.19 18:32 | 설지연/정소람/배성수

  • [사설] '세 개의 전쟁' 위기, 동시다발적 갈등 시대 한국의 생존법

    ... 튈지 모른다. 더 큰 걱정은 확산하는 전운이 우리에게도 ‘강 건너 불’이 아니라는 점이다. ‘미·중 대리전’으로 불린 대만 총통 선거에서 반중·독립주의 후보가 당선되면서 양안(중국·대만) 갈등이 커지고 있다. 대만에서 비상사태가 발생하면 주한미군이 차출되거나 중국의 혈맹인 북한이 한국과 미국을 견제하기 위해 도발할 수 있다. 북한 김정은은 이미 “대한민국은 불변의 ...

    한국경제 | 2024.01.19 17:56

  • thumbnail
    [토요칼럼] 남자의 위기

    ... 50.04%를 차지했다. 글로벌 금융위기 여파가 컸던 2009~2010년에도 같은 일이 벌어졌다. 당시 ‘남성의 종말(The End of Men)’이란 말이 회자할 정도였다. 도널드 트럼프가 2016년 미국 대선에서 당선된 것도 그동안 미국 사회의 주류로 여겨졌지만 소외돼 온 백인 남성 노동자의 분노가 반영된 것이라는 분석이 있다. 남성의 위기를 강조한다고 해서 남녀평등을 실현하기 위한 과거의 노력을 깎아내리는 것이 아니다. 남성 우위 문화가 ...

    한국경제 | 2024.01.19 17:54 | 조미현

  • thumbnail
    대한건축사협회 34대 회장에 김재록 대표

    김재록 청구건축사사무소 대표(사진)가 대한건축사협회 34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대한건축사협회는 지난 17일부터 이틀간 회원을 대상으로 온라인 전자투표를 한 결과 김 당선자가 전체 투표자 1만3950명 중 5755표(41.25%)를 받아 당선됐다고 18일 발표했다. 직선제로 치러진 이번 선거는 선거인 1만6137명 중 86.4%가 참여해 역대 최고 투표율을 기록했다. 3선에 도전한 석정훈 현 회장이 5316표(38.11%)를, 정명철 후보는 ...

    한국경제 | 2024.01.18 20:41 | 심은지

  • thumbnail
    김재록 건축사, 대한건축사협회 제34대 회장 당선

    김재록 청구건축사무소 대표(사진)가 대한건축사협회 34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대한건축사협회는 지난 17일부터 이틀간 회원을 대상으로 온라인 전자투표를 실시한 결과 김 당선자가 전체 투표자 1만3950명 중 5755표(41.25%)를 받아 당선됐다고 18일 밝혔다. 직선제 선거로 치러진 이번 선거는 선거인 수 1만6137명 중 86.4%가 참여해 역대 최고 투표율을 기록했다. 김 당선자는 1959년생으로 건국대 건축공학과를 졸업했다. 서울시건축사회 ...

    한국경제 | 2024.01.18 18:52 | 심은지

  • thumbnail
    83세에 과거 합격한 조수삼 이야기 [고두현의 아침 시편]

    ... 떠날 줄 미리 알고 쓴 것이었습니다. ‘적송자’란 득도한 신선을 말하지요. 지난날의 생을 돌아볼 때 깨끗하지 못할 때도 있었다고 뉘우치는 대목이 오히려 정겹습니다. 과거 급제 때처럼 자신의 죽음을 대하는 모습까지 해학적이죠? ■ 고두현 시인 : 199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당선. 시집 『늦게 온 소포』, 『물미해안에서 보내는 편지』, 『달의 뒷면을 보다』 등 출간. 유심작품상, 김만중문학상, 시와시학 젊은시인상 등 수상.

    한국경제 | 2024.01.18 16:32 | 고두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