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441-450 / 41,9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준혁 "왜곡보도 억울…이대생·박정희 유가족 등에 사과"

      선거기간 '막말 논란'에 휩싸였던 김준혁 더불어민주당 경기 수원정 당선자가 "본의 아니게 제 말과 글로 인해 상처를 입으신 분이 있다면 이 자리를 빌려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화여대 재학생과 동문, 박정희 전 대통령 및 유가족 등에 사과했다. 김 당선자는 11일 자신의 SNS에 글을 올려 "물가 폭등, 의료대란 등 어느 것 하나 제대로 해결하지 못하고 있는 현 정권을 심판하고 나라와 지역을 위해 일할 ...

      한국경제 | 2024.04.11 14:58 | 김소현

    • thumbnail
      법조인 출신 후보 60명 국회 입성 성공…"역대 최다 기록"

      제22대 총선에 출마한 법조인 출신 후보 100명 가운데 60명이 여의도 입성에 성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역대 총선 가운데 가장 많은 숫자다. 11일 한국경제신문이 제22대 총선 개표 결과를 분석한 결과 당선자 가운데 법조인 출신은 총 60명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지역구 당선자는 54명, 비례대표는 6명이었다. 이번 총선에 지역구 100명, 비례대표 20명 등 총 120명의 법조인 출신 후보자가 출마했는데 이 중 절반이 금배지를 달게 됐다. ...

      한국경제 | 2024.04.11 14:55 | 민경진

    • thumbnail
      조국 "검찰에 마지막 경고…김건희 수사하라"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는 11일 첫 공식 일정으로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검찰을 향해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에 대한 수사를 촉구했다. 조 대표는 이날 조국혁신당 총선 당선자들과 함께 개최한 기자회견에서 "검찰은 즉각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를 즉각 소환해 조사하라. 마지막으로 경고한다"며 "검찰도 이번 총선에서 확인된 뜨거운 심판이 자신들과 무관하지 않은 점을 잘 알 것이다. 두려운 ...

      한국경제 | 2024.04.11 14:42 | 홍민성

    • thumbnail
      목소리 커지는 비윤 중진들…안철수 "尹 국민 눈높이 안 맞았다"

      ... 정책을 발표할 때 당이 거기에 대해 '이건 아니다'라고 말하는 걸 (용산이) 허용하고 그것을 받아들이는 건강하고 건설적인 당정 관계가 꼭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5선 고지에 오른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 동작을 당선자는 “집권여당의 앞날이 매우 위태롭다”며 “뼈를 깎는 성찰의 시간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집권여당으로서 대통령부터 일반 구성원에 이르기까지 모두가 뼈를 깎는 ...

      한국경제 | 2024.04.11 14:27 | 맹진규

    • thumbnail
      '편법대출 논란' 양문석, 언론 탓? "언론 개혁 위해 달리겠다"

      4·10 총선 정국에서 더불어민주당의 악재로 떠올랐던 양문석 경기 안산갑 후보가 당선됐다. 11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개표 결과에 따르면 양 후보는 경기 안산갑에서 55.62%(5만7050표)를 얻어 장성민 국민의힘 후보(44.37%·4만5517표)를 큰 차이로 꺾었다. 양 후보가 당선된 경기 안산갑은 야권 우세 지역으로 분류되는 곳이다. 양 후보는 당선 직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선거기간 내내 빗발치는 언론의 ...

      한국경제 | 2024.04.11 14:26 | 이미나

    • thumbnail
      조국 상고심, 정경심에 실형 선고한 대법관이 주심 맡는다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제22대 총선에서 당선이 확정된 날 상고심 사건 재판부가 결정됐다. 재판부 주심은 엄상필 대법관이 맡는다. 엄 대법관은 조 대표의 배우자인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에게 실형을 선고한 바 있다. 대법원은 11일 조 대표의 업무방해·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혐의 사건을 대법원 3부로 배당했다. 대법원 3부는 노정희·이흥구·오석준·엄상필 대법관으로 구성돼 있다. 주심은 엄 대법관으로 ...

      한국경제 | 2024.04.11 14:07 | 진영기

    • thumbnail
      "4월10일 이후 저는 없다" 한동훈도 아이폰 내려놓게 만든 고동진 '국회 입성'

      ...middot;사장까지 오른 입지전적 인물이다. 무선사업부 팀장 시절부터 갤럭시노트 시리즈를 기획하는 등 차별화된 플래그십 모델 개발을 주도했고 5G(5세대 통신) 스마트폰과 폴더블폰을 내놓았다. 굵직굵직한 성과를 올린 고 당선인은 소통에도 소홀하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사장 자리에서 물러난 뒤 지난해 펴낸 ‘일이란 무엇인가’에서 그는 “이 책은 지난 38년간 조직 생활에서 후배들에게 받았던 질문들에 대한 대답”이라고 귀띔했다. ...

      한국경제 | 2024.04.11 13:00 | 김봉구

    • thumbnail
      금메달리스트·초등교사·가수…비례대표로 '금배지' 누구?

      ... 11일 확정된 4·10 총선 비례대표 정당 득표 결과에 따르면 국민의힘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는 18번 후보까지 '금배지'를 단다. 여성 장애인인 최보윤 변호사가 국민의미래 비례 1번을 받아 당선됐다. 최 변호사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에서 인권경영 위원으로 활동했다. 과학계 영입 인재인 '탈북 공학도' 박충권 현대제철 책임연구원(2번)과 최수진 한국공학대 특임교수(3번)도 국회에 들어간다. '사격 황제'로 ...

      한국경제 | 2024.04.11 12:54 | 김영리

    • thumbnail
      이준석 "한동훈, 선거 참패 '용산' 탓으로 생각할 것"

      4번의 총선 도전 끝에 22대 국회에 입성하게 된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한동훈 국민의힘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이번 선거 결과를 자기 탓으로 받아들이지 못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 당선인은 11일 오전 SBS 라디오 김태현의 정치쇼에 나와 "한 위원장은 참패의 원인이 윤석열 대통령에 있다고 여길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4·10 총선에서 경기 화성을에 출마해 전날 출구조사 예측을 깨고 ...

      한국경제 | 2024.04.11 12:02 | 김채연

    • thumbnail
      '비대위원장 사퇴' 한동훈 "정치 계속한다는 약속 지키겠다"

      ... "민심은 언제나 옳다. 국민의 선택을 받기에 부족했던 우리 당을 대표해 국민들께 사과드린다"며 "국민의 뜻을 준엄하게 받아들이고 저부터 깊이 반성한다"고 했다. 이어 "야당을 포함해 모든 당선자에게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 국민의 뜻에 맞는 정치를 부탁드린다"며 "함께 치열하게 싸워주시고 응원해주신 동료시민 여러분. 사랑하는 당원 동료들, 당선되지 못한 우리 후보들께 위로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

      한국경제 | 2024.04.11 11:40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