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6161-26170 / 32,1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억녀' 공개구혼 394명 지원 마감

    만남 상대 8명 선택…"모두 평범하고 성실" 지난달 21일 결혼정보회사를 통해 공개적으로 배우자를 찾는다고 밝혀 화제를 모은 자산 200억원대 여성 A(49)씨가 예정보다 일찍 공개구혼을 마감했다. 결혼정보회사 선우는 당초 이달 30일까지 이 여성의 배우자 후보를 모집할 계획이었으나 지나친 관심에 부담을 느낀다는 A씨의 의사를 존중해 15일 후보자 모집을 마감했다고 이날 밝혔다. 선우에 따르면 공개구혼 행사를 시작한 이후 지금까지 모두 394명이 ...

    연합뉴스 | 2009.06.15 00:00

  • thumbnail
    [건강한 인생] "갱년기, 그게 뭔데?"… 나이 들어도 고개 든 남자

    ... 마찬가지다. 처음엔 단순한 경직 상태에 머물지만 장기간 지속되면 평활근의 탄력성이 떨어져 음경으로 혈액이 충분한 만큼 유입되지 못하고 심하면 기질성 발기부전이 올 수 있다. 중년 이후의 스트레스는 부부애로 풀어야 한다. 나이 먹었다고 배우자에게 무뚝뚝하다면 성욕은 감퇴하게 마련이다. 상대의 잘못을 탓하기 전에 자신부터 변화하는 길을 모색하는 게 바람직하다. 자신의 행동과 선택이 배우자에게 불편을 주는지 '자기 괜찮아?'라고 물어보는 것만으로도 갈등의 씨앗을 절반 이상 줄일 ...

    한국경제 | 2009.06.15 00:00 | 정종호

  • thumbnail
    [취재여록] 끝모를 '만능통장' 유치경쟁

    ... 일도 많이 벌어졌다. 주택청약종합저축의 창구 판매가 개시된 이후 은행원들은 지점에 고객이 올 때마다 '호구조사'를 하다시피하고 있다. 결혼 여부와 자녀가 몇 명인지 등을 물어 주택청약종합저축에 가입시키기 위해서다. 가족관계 증명만 되면 배우자와 자녀 명의로 통장을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하루 방문 고객이 50명이 될까말까 한 지점에 하루 100명이 넘는 유치 목표가 주어지는 일도 다반사였고 유치 실적이 경쟁 은행에 못 미치는 은행에서는 은행장이 수시로 담당 임원을 불러 ...

    한국경제 | 2009.06.14 00:00 | 유승호

  • thumbnail
    남자 실직하면 2년내 이혼·별거 위기…인구학회 학술대회

    ... 이여봉 강남대 교양학부 교수는 '여성이 인지하는 결혼의 질'이라는 논문에서 여성의 결혼생활 만족도는 20대에 가장 높고 이후 점차 낮아진다고 밝혔다. 이 교수는 "20대 여성의 결혼 만족도가 높은 것은 연애시절 느꼈던 낭만과 배우자에 대한 설렘이 아직 남아있기 때문이라고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30~40대보다 50~60대 여성의 만족도가 더 낮은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자녀를 다 키우고 나면 생활의 질이 더 높아질 것이라는 통념을 뒤엎는 결과라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09.06.14 00:00 | 유승호

  • 침묵은 똥이다.

    핸드폰을 몇 번이나 했건만 발신은 가지만 응답이 없다. 궁금해서 보낸 문자 또한 속된말로 씹었나 보다. 이런 일방적 상대방의 침묵에 답답하고 짜증이 난 경험이 있었으리라. 만약 배우자나 친한 애인이 이 같은 행동을 했다면 그야말로 분기탱천(憤氣撐天)일 것이다. 우리에겐 참 많은 침묵이 일상화 되어있다. 소개팅이나 맞선장소에 나가 상대가 맘에 들지 않으면 무어라 한마디 회신 없이 다음날부터 침묵일변도이고, 방금 싸움을 마친 부부는 한동안 ...

    The pen | 2009.06.12 09:38

  • 침묵은 똥이다.

    핸드폰을 몇 번이나 했건만 발신은 가지만 응답이 없다. 궁금해서 보낸 문자 또한 속된말로 씹었나 보다. 이런 일방적 상대방의 침묵에 답답하고 짜증이 난 경험이 있었으리라. 만약 배우자나 친한 애인이 이 같은 행동을 했다면 그야말로 분기탱천(憤氣撐天)일 것이다. 우리에겐 참 많은 침묵이 일상화 되어있다. 소개팅이나 맞선장소에 나가 상대가 맘에 들지 않으면 무어라 한마디 회신 없이 다음날부터 침묵일변도이고, 방금 싸움을 마친 부부는 한동안 ...

    The pen | 2009.06.12 09:38 | 도영태

  • '盧 의혹' 진실 묻혔지만 기록은 영구보존

    ... 기록을 갖는다. 일반적으로 기소 사건은 재판이 확정되고서 형의 시효가 완성될 때까지, 불기소 사건이나 내사 사건, 무죄ㆍ면소ㆍ공소기각ㆍ선고유예 등이 선고된 사건은 공소시효에 따라 기록이 보존된다. 내사 사건은 피의자나 변호인, 배우자, 직계친족, 고소ㆍ고발인, 피해자 등이 사건기록 열람을 검사에게 신청할 수 있으며 국가안보나 공공복리, 사건 관계인의 명예 등을 현저히 해칠 수 있다고 판단될 때는 검사가 열람을 제한할 수 있다.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n...

    연합뉴스 | 2009.06.12 00:00

  • thumbnail
    수임료 못받는 변호사들 "소송해야하나…"

    변호사 A씨는 지난해 말 의뢰인 B씨로부터 배우자와의 이혼소송과 부동산처분금지 가처분신청을 진행해 달라는 위임을 받았다. A씨는 사건을 수임하면서 착수금으로 2000만원을 받았고, 재판에서 승소할 경우 B씨 배우자 재산의 1%인 3억5000만원을 성공보수로 받기로 약정했다. A씨는 두 달 가까이 재판을 진행해 B씨가 원하는 결과를 얻었지만 성공보수를 한푼도 받지 못했다. B씨는 소송이 마무리되자 연락을 끊어버렸다. 경기가 어려워지면서 수임료를 떼이는 ...

    한국경제 | 2009.06.11 00:00 | 조성근

  • 고액 연봉 꿈꾸는 남녀가 노릴 직군은?

    ... 수위를 차지했고 보건의료 3천929만원, 정보통신(IT) 3천590만원 순이었다. 그러나 전통적 선호 직종인 법률 분야는 남성 5천102만원, 여성 3천530만원으로 각각 6위와 4위에 머물렀다. 또 '신의 직장'으로 불리며 배우자 직장으로 첫손에 꼽히는 정부기관과 공기업의 연봉은 남성 3천660만원, 여성 2천868만원으로 각각 최하위를 기록했다. 조사대상자 남성의 평균 연봉은 4천718만원으로, 여성 평균 3천264만원에 비해 무려 44.5%나 높아 남녀 간 ...

    연합뉴스 | 2009.06.10 00:00

  • 국회의원 年45일 이상 무단결석 금지추진

    ... 반납해야 한다. 권고안은 국회의원이 외부 단체 초청 등으로 해외출장을 갈 때 가족을 동반할 수 없도록 했으며 해당 단체로부터 경비를 지원받을 경우 윤리특위에 신고, 사전승인을 받은 뒤 사후에도 경비내역을 신고토록 했다. 국회의원의 배우자나 사촌 이내 친인척은 보좌관 대상에서 제외하도록 한 내용도 권고안에 담겼다. 특히 권고안은 폭력국회 방지 차원에서 국회의장의 경호권 발동 범위를 현행법상 `국회 안'에서 국회 건물 및 대지와 국회 밖 국정감사 장소 등으로 대폭 확대했다. ...

    연합뉴스 | 2009.06.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