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6031-186040 / 195,9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기업개혁 '민관 공조'

    ... 볼 수 없다고 규정해 해당 기업의 임직원이나 감사법인 출신 인사들은 3년간 '독립적인 이사직'을 맡을 수 없다고 명시했다. 이 개혁안은 조만간 NASD와 SEC의 승인을 얻어 시행될 전망이다. 한편 조지 W 부시 대통령은 30일 증권사기범에 최고 25년형을 부과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기업개혁 법안에 서명했다. 서명식에는 의회와 법무부 SEC 기업범죄특별대책반(SWAT)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유영석 기자 yoo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7.30 00:00

  • 경찰청 `마약과' 신설 추진

    경찰청은 날로 점증하는 마약범죄에 적극 대처하기 위해 경찰청내 마약과 신설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팔호(李八浩) 경찰청장은 30일 기자 간담회에서 "현재 마약범죄에 대한 경찰의 대처가 인력 및 예산 등의 문제로 미흡한 것이 사실이었다"면서 "이에 따라 경찰청내 마약과 신설을 추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 청장은 "경찰청내 마약과가 신설되면, 지방경찰청에는 마약계가 실질적인 역할을 맡게 될 것"이라며 "마약과는 외사과와 함께 공조수사를 펼치게 될 ...

    연합뉴스 | 2002.07.30 00:00

  • 특별혜택 미끼 할인카드 사기 기승

    할인카드 회원 모집을 가장한 사기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30일 한국소비자보호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중 접수된 소비자 신고사례 가운데 할인카드 관련 피해가 1만4천96건으로 1위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2천2백39건보다 무려 5백29.6%나 증가한 것이다. 신고가 접수된 업체들은 휴대전화 사용자들에게 무작위로 전화를 걸어 "회사가 발행한 할인카드를 이용하면 자동차보험이나 콘도 등에서 각종 할인혜택을 준다"고 속여 신용카드 번호를 ...

    한국경제 | 2002.07.30 00:00

  • 獨재무 "기업 회계부정 규제 강화 방침"

    ... 독일 재무장관은 투자자들의 증시에 대한 신뢰를 다시 회복시키기 위해 기업 회계부정에 대한 규제를 강화할 방침임을 밝혔다고 28일 일간 디 벨트가 보도했다. 아이헬 장관은 디 벨트 일요판에 게재된 회견에서 "미국에서 일어나는 기업 범죄가 독일과 유럽에서 일어나지 않도록 자본시장의 깨끗한 운영을 보장하는 중요 조치를 취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독일의 관련 법규에 허점이 있을 가능성에 대비, 미국 의회가 도입키로 한기업 회계부정 관련 개혁안을 참고하고 ...

    연합뉴스 | 2002.07.29 00:00

  • 궤도차량 사고 미군 2명 소환 조사

    ... 9시 출석해 이 사건 주임 조정철(趙正鐵) 검사 방에서 피의자 신문조서를 작성한 뒤 낮 12시 30분께 돌아갔다. 미군 2명은 인적사항 등 기본 사항에 대답하고 사고 사실은 인정했으나 구체적인 사고 경위 등에 대해서는 "미육군범죄수사대(CID)에서 사실대로 진술했다"며 묵비권을 행사했다. 조사에는 전속통역관 1명, 변호인 자격으로 미군 법무관 2명 등이 배석했다. 검찰은 이날 사고 미군 2명 외 사고 직후 차량의 통신기를 점검한 장비 관련 미군 1명을 참고인 ...

    연합뉴스 | 2002.07.29 00:00

  • 경찰, `중심파출소제' 검토

    ... 것이라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이에 따라 최근 새로운 파출소 운영체계에 대한 의견 수렴에 들어갔으며,세부사항들을 결정해 이르면 다음달부터 시행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10인 미만의 파출소는 전체의 32.7%인 957곳"이라며 "인력부족으로 `1인 순찰'을 하는 경우가 많아 효율적인 범죄진압이 어렵고 경찰관 피습 및총기탈취 위험이 커 `중심 파출소제' 운영을 검토중"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종우기자 jongwoo@yna.co.kr

    연합뉴스 | 2002.07.29 00:00

  • FBI, 한국인 소유 매춘.자금세탁 조직 적발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미국 내 여러 개 주에 걸쳐 있는 한국인 소유의 매춘.자금세탁 조직을 적발했다고 캘리포니아주의 일간지 새너제이머큐리가 28일 보도했다. 신문은 이 범죄조직이 캘리포니아에서 테네시에 이르는 지역에서 호스티스 바와마사지 업소를 운영했으며 이들 업소는 매춘영업을 위한 대기소였다고 전했다. FBI는 5년 간에 걸친 수사 끝에 지난 23일 8개 주에서 30명을 체포했으며 텍사스와 노스캐롤라이나, 조지아, 펜실베이니아, 미시간, ...

    연합뉴스 | 2002.07.29 00:00

  • 수도권외 부산.광양도 경제특구지정

    ... 또 사립대 평가지표에 유학생비율을 반영하고 유학생을 많이 유치한 대학.지자체에 외국인관련 시설마련시 정부가 비용을 지원해주기로 했다. 외국인의 지문채취를 전자식으로 바꾸고 중장기적으로는 좌.우 엄지손가락만 채취하며 채취대상도 범죄자 등에 한정키로 했다. 특구내 외국면허를 가진 의.약사를 고용하는 외국인 전용 병원.약국의 개설을추진하고 2003년부터 외국어 라디어방송을 확대하는 한편 종합유선방송의 외국방송재송신 채널비율을 20%까지 늘리기로 했다. 정부는 경제특구 ...

    연합뉴스 | 2002.07.29 00:00

  • 홍콩의사 ⅓ "강간사건 피해자에도 책임"

    ... "강간사건 원인을 놓고 홍콩에서는 사회적, 문화적 전통이 엄청난 영향을 발휘하고 있다"면서 "중국의 전통 문화로 볼 때 여성들은 전통적인 역할을 해야하며 차림새와 몸가짐을 올바로 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보고서는 "강간 피해자들이 특히 공공장소에서 옷을 잘못 입거나 처신을 잘못해범죄를 야기한 것은 아니다"라면서 "이는 2차 피해의 가장 전형적이고 일반적 사례가 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콩=연합뉴스) 권영석 특파원 yskwon@yna.co.kr

    연합뉴스 | 2002.07.29 00:00

  • 경제특구-지방거점 균형개발 .. '동북아 비즈...' 내용

    ... 완화하기로 했다. 또 사립대 평가지표에 유학생 비율을 반영하고 대학이나 지방자치단체가 외국인 관련시설을 마련할 경우 정부가 일부 비용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외국인의 지문 채취 방법을 전자식으로 바꾸고 채취 대상도 범죄자 등에 한정키로 했다. 정부는 또 외국에서 면허를 딴 의사와 약사를 고용하는 외국인 전용병원과 약국 설립을 허용하고 내년부터 외국어 라디오방송도 확대하기로 했다. 경제특구에 입주한 외국인 기업들은 소득세와 법인세 등 각종 세금을 ...

    한국경제 | 2002.07.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