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200 / 27,1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의협회장 "'의대증원 기각' 판사, 대법관 자리로 회유됐을 것"

      "내가 용산이면 공작했을 것, 이건 의대 교수 다수의 의견" 기각 결정에는 "공공복지 망치는 일을 한 것" 임현택 대한의사협회(의협) 회장이 의대 증원 집행정지 신청을 기각한 판사가 대법관 자리를 두고 정부 측에 회유당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임 회장은 17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구회근 판사가 대법관 자리를 두고 회유됐다고 합리적으로 의심할 수 있다"며 법원 판결을 우회적으로 비판했다. 구회근 부장판사가 포함된 서울고법 행정7부는 전날 ...

      한국경제 | 2024.05.17 13:33 | YONHAP

    • thumbnail
      의협 회장 "판사가 승진 때문에 의료계 신청 기각" 주장

      임현택 대한의사협회(의협) 회장이 의료계가 낸 '의대 증원 집행정지 신청'을 기각·각하한 구회근 서울고법 부장판사를 향해 "대법관 (승진) 회유가 있어 그런 결정을 내렸다"는 취지의 주장을 펼쳤다. 17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행정7부(재판장 구회근)는 전날 의대생·전공의·교수 등이 "정부의 의대 증원을 막아달라"며 법원에 낸 집행정지 사건 항고심(2심)에서 ...

      한국경제 | 2024.05.17 13:22 | 신현보

    • thumbnail
      대법원 "개인정보유출 배상받으려면 피해자가 증명해야"

      개인정보 유출 피해를 배상받기 위해서는 피해자가 기업의 법 위반 사실을 증명해야 한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17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대법원 2부(주심 신숙희 대법관)는 김모 씨 등 283명이 홈플러스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개인정보가 홈플러스에서 보험사로 넘어간 걸 증명하지 못한 소비자에게 홈플러스가 배상할 필요가 없다고 판단했다. 이번 소송은 홈플러스가 개인정보의 제3자 제공에 동의하지 않은 소비자들의 개인정보를 보험사에 넘겼다는 ...

      한국경제 | 2024.05.17 12:19 | 한경우

    • thumbnail
      대법 "기업의 개인정보 유출, 배상받으려면 피해자가 증명해야"

      홈플러스 개인정보 판매 사건서 배상책임 대부분 부정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피해를 보상받으려면 기업의 법 위반 사실을 피해자가 증명해야 한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신숙희 대법관)는 17일 김모 씨 등 283명이 홈플러스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원심의 원고일부승소 판결을 확정하면서 이같이 설시했다. 홈플러스는 2010년 신한생명보험과, 2011년 라이나생명보험과 개인정보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자신들이 확보한 ...

      한국경제 | 2024.05.17 11:55 | YONHAP

    • thumbnail
      '기자에 금품' 영광군수 벌금 200만원 확정…당선무효

      '증인이 위증' 주장했지만 판결 확정 선거를 앞두고 지역 기자에게 금품을 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강종만 전남 영광군수가 직을 잃었다. 대법원 2부(주심 김상환 대법관)는 17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강 군수에게 벌금 200만원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확정했다. 강 군수는 지방선거를 5개월 앞둔 2022년 1월 지역 언론사 기자에게 "선거 때 할아버지를 많이 도와주라"며 현금 100만원을 제공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과 2심은 강 군수에게 ...

      한국경제 | 2024.05.17 10:59 | YONHAP

    • thumbnail
      카카오 안팎 채운 '김앤장' 출신…재무 사령탑엔 'CJ 재무통'

      ... 김앤장에 합류했다. 정 위원장 선임으로 카카오 준법경영 감시 외부기구인 '준법과신뢰위원회'(준신위)뿐 아니라 그룹 내부 컴플라이언스 감독 조직도 김앤장 출신 인사가 이끌게 됐다. 카카오는 지난해 11월 대법관을 지낸 김소영 김앤장 변호사를 준신위 위원장으로 위촉했다. 김 위원장은 서울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1987년 사법시험에 수석 합격했으며 서울지법, 대법원 재판연구관, 법원행정처 심의관,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 등을 지냈다. 2012년 대법관으로 ...

      한국경제 | 2024.05.17 09:22 | 김대영

    • thumbnail
      의대증원 법정공방 의료계 '완패'…16건 중 15건 각하·기각

      ... 있으나, 각 대학이 이달 말까지 대입 수시모집 요강에 의대 모집인원을 반영해 증원을 확정하는 점을 고려하면 재항고심을 거쳐 2심 결정을 뒤집기란 물리적으로 어렵다. 통상 대법원이 사건 기록을 넘겨받아 재항고이유서 등을 검토한 후 대법관 합의를 통해 결정을 내는데 짧아도 2달은 걸린다. 다만 의대생 등을 대리하는 법무법인 찬종 이병철 변호사는 "이미 쟁점이 잘 알려진 만큼 일주일이면 재항고심 심리와 결정이 가능하다"며 "사건의 중대성과 긴급성을 고려하면 이달 31일 ...

      한국경제 | 2024.05.16 19:03 | YONHAP

    • "부정행위로 승진 취소…오른 임금 반납해야"

      ‘한국농어촌공사 승진 비리’ 사건에서 하급심이 대법원의 판결 취지에 따르지 않자 대법원이 이례적으로 두 번 파기환송했다. 대법원 1부(주심 대법관 서경환)는 한국농어촌공사가 전직 공사 직원 3명을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반환청구 소송 재상고심에서 원심을 깨고 사건을 광주고등법원에 돌려보냈다고 16일 밝혔다. 해당 사건은 2022년 대법원 상고심에서 한 차례 파기환송돼 광주고법에서 후속 판결이 나왔는데 대법원이 이를 또 파기환송하면서 ...

      한국경제 | 2024.05.16 18:45 | 박시온

    • thumbnail
      대법원장 전국법원 순회 마무리…"법관증원 청신호에 감사"

      두 달간 법원 35곳 방문해 의견 청취 2개월간의 전국 법원 순회를 마친 조희대 대법원장은 국회에서 법관 증원을 위한 법률 개정안이 통과 수순을 밟는 것을 환영하며 재판 지연 문제를 해소하겠다는 의지를 재차 강조했다. 조 대법원장은 16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을 격려 방문하고 소속 법관 20명과 간담회를 열었다. 조 대법원장은 간담회에 앞서 "국회에서 '법관 증원에 관한 법률안'의 통과가 진행되고 있음을 다행으로 생각한다"며 "법안을 ...

      한국경제 | 2024.05.16 16:46 | YONHAP

    • thumbnail
      '야간재판 자제' 법원 노사합의 없던 일로…노동부 "시정 완료"

      ... 종결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법원행정처와 각급 지방법원, 전공노 법원본부는 '정책추진서'라는 이름으로 합의를 체결했다. 정책추진서에는 ▲ 오후 6시 이후 재판 자제 ▲ 법원이 운영하는 위원회에 노동조합 참여 보장 ▲ 전체 법관회의 안건에 '법원장 후보 추천에 법원 구성원 참여 보장 등'의 내용이 담겼다. 이를 두고 '불법 이면 합의'라는 의혹이 불거지자 서울고용노동청은 노동위원회 의결을 거쳐 지난달 시정명령을 내린 바 있다. 정책추진서라는 이름이 붙었지만 ...

      한국경제 | 2024.05.16 16: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