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451-22460 / 27,1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성원건설 회장 `사회봉사 200시간' 명령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확정 대법원 2부(주심 김용담 대법관)는 1일 분식회계와 사기대출 등 혐의로 기소된 전윤수(58) 성원건설 회장에 대한 상고심에서 상고를 기각,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사회봉사명령 200시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전 회장은 성원건설과 성원산업의 분식된 재무제표를 이용해 금융기관으로부터 수백억원을 대출받고 보유하던 성원산업 주식을 계열사로 하여금 고가 매입하도록 해 이익을 취했으며, 공적자금을 지원받던 계열사의 ...

      연합뉴스 | 2007.06.01 00:00

    • 대법 "주공 분양가 근거 공개해야"

      대법원 2부(주심 박시환 대법관)는 1일 고양시 풍동 주공아파트 계약자대표회의 위원장 민모씨가 "아파트 분양가 산출 근거를 공개하라"며 대한주택공사를 상대로 낸 행정정보 공개 청구 거부 처분 취소 소송 상고심에서 피고(주택공사) 측 상고를 기각,원고 승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민씨는 2004년 4월 풍동 주공아파트의 분양가가 너무 높다고 판단해 주공 홈페이지 게시판을 통해 토지 매입 보상비와 택지 조성비,건설사 및 분양자에게 판매한 토지의 평당 ...

      한국경제 | 2007.06.01 00:00 | 정태웅

    • 大法, 김병호 의원 유죄부분 파기환송

      이성권 의원은 무죄 확정 대법원 3부(주심 안대희 대법관)는 31일 지역구 자치단체장으로부터 명절 떡값 등을 받은 혐의(정치자금법 위반 등)로 기소된 한나라당 김병호(64ㆍ부산진갑) 의원에게 유죄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사건을 부산고법으로 돌려보냈다. 김 의원은 2004년 8월부터 2005년 9월까지 안영일 전 부산진구청장(구속)으로부터 해외출장비와 명절 떡값, 시당 위원장 경선비용 등의 명목으로 300만원짜리 골프채를 비롯해 6차례에 걸쳐 ...

      연합뉴스 | 2007.05.31 00:00

    • 에버랜드 CB 저가발행 사건 일지

      ... = 변론 재개 ▲2005. 8.29 = 결심공판 ▲2005.10. 4 = 법원, 허씨 징역3년ㆍ집유5년, 박씨 징역2년ㆍ집유3년 선고 ▲2005.12.20 = 서울고법 형사5부, 항소심 첫 공판 ▲2006. 2. 7 = 법관 인사로 재판장 교체 ▲2006. 8.10 = 검찰, 홍석현(에버랜드 주주사인 전 중앙일보 회장) 전 미국대사 소환조사 ▲2006. 8.28 = 법관 인사로 재판장 교체 ▲2006. 9~11 = 검찰, 이학수 삼성 부회장 3차례 소환조사 ...

      연합뉴스 | 2007.05.29 00:00

    • 김승연 회장, 검찰 맞서 '호화 방패' 구성

      前고위 법관ㆍ김앤장 변호사 가세 `보복 폭행' 혐의로 구속돼 25일 구속적부 심사를 받은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검찰 기소와 법원 재판 단계를 염두에 두고 호화 변호인단을 구성해 눈길을 끈다. 25일 한화와 법조계에 따르면 김 회장 변호인단에 지난해 헌법재판관을 퇴임한 뒤 법무법인 대륙의 고문변호사로 가 있는 권 성(66ㆍ사시 8회) 전 재판관과 판사 출신인 정병문(사시 25회) 변호사가 추가로 합류했다. 권 전 재판관은 선친이 김 회장의 부친과 ...

      연합뉴스 | 2007.05.25 00:00

    • 김승연 회장 "거짓말 죄송…선처해 달라"

      ... 대답한 것으로 알려졌다. 변호인으로는 지난해 8월 헌법재판관을 퇴임한 뒤 법무법인 대륙의 고문변호사로 재직 중인 권성(66ㆍ사시 8회) 전 재판관과 오세헌(48ㆍ사시 24회)ㆍ정병문(45ㆍ사시 26회) 변호사 등 3명이 참석했다. 대법관과 동급인 최고위직 법관으로 장관급 예우를 받는 헌법재판관 출신이 재판이 아닌 영장실질심사나 구속적부심사에 참석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권 전 재판관은 "(김 회장과) 개인적인 인연이 있고, 가족의 요청이 있어서 맡게 됐다"고 ...

      연합뉴스 | 2007.05.25 00:00

    • 大法 "`060 음란 폰팅'은 상습사기에 해당"

      ... 봐야 한다" 고용한 여성들을 마치 일반 여성 회원인 것처럼 속여 남성들에게 전화 통화를 유도한 뒤 비싼 통화료를 뜯어내는 속칭 `060' 음란 폰팅이 상습 사기에 해당한다는 대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김지형 대법관)는 여성과 통화할 수 있는 폰팅 서비스를 제공하며 수십만~수천만 원의 부당 이득을 올린 혐의로 기소된 박모 씨 등 14명에게 벌금 200만~600만 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재판부는 "상습 사기를 판단할 때는 ...

      연합뉴스 | 2007.05.24 00:00

    • 大法 "060 음란폰팅은 상습사기"

      일반 여성들과 통화할 수 있다고 속인 뒤 고용 여성들과 장시간 통화를 유도해 비싼 통화료를 뜯어내는 속칭 '060' 음란폰팅에 대해 대법원이 상습사기죄를 적용한 벌금형을 확정했다. 대법원 1부(주심 김지형 대법관)는 여성과 통화할 수 있는 폰팅 서비스를 제공하며 수십만~수천만원의 부당 이득을 올린 혐의로 기소된 박모씨 등 14명에게 벌금 200만~6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재판부는 "상습 사기를 판단할 때는 사기 전과가 ...

      한국경제 | 2007.05.24 00:00 | 정태웅

    • 무단 결근뒤 총파업 공무원 해임은 `정당'

      전국공무원노동조합(전공노)의 `2004년 11월 총파업'에 참가했던 공무원들에게 해당 관청이 해임 처분을 한 것은 위법하지 않다는 대법원 판결이 잇따르고 있다. 대법원 2부(주심 박일환 대법관)는 전공노 총파업 때 3~5일 무단 결근했다 해임 처분을 받은 학교 행정직 공무원들이 충북도교육감을 상대로 낸 해임처분 취소 등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패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2일 밝혔다. 학교 행정실에 근무하던 A씨 등은 2004년 11월 학교장이 ...

      연합뉴스 | 2007.05.22 00:00

    • 大法, 무단결근 전공노 파업 참여 "해임 정당" 잇따라

      전국공무원노동조합(전공노)의 '2004년 11월 총파업'에 참가했던 공무원들을 해임한 게 정당하다는 대법원 판결이 잇따르고 있다. 대법원 2부(주심 박일환 대법관)는 전공노 총파업 때 3∼5일 무단 결근했다 해임 처분을 받은 학교 행정직 공무원들이 충북도교육감을 상대로 낸 해임처분 취소 등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패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2일 밝혔다. 학교 행정실에 근무하던 A씨 등은 2004년 11월 학교장이 연가를 불허하자 무단 결근한 ...

      한국경제 | 2007.05.22 00:00 | 정태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