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30 / 27,0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피고인이 부인한 '공범 자백' 되살린 검사…"대법 판례 뒤집어"

      ... 대법원 법리를 유지할 경우 권력형 범죄, 조직적 범죄 등 공범의 진술이 중요한 가치를 지니는 사안에서 회복 불가능한 처벌 공백이 생긴다"며 "공범이 허위로 진술을 번복할 경우 법원은 허위 진술만을 기초로 사안을 판단해야 하므로 법관의 합리적 판단에 중대한 제약을 가져온다"고 설명했다. 대검은 "기존 대법원 판례를 뒤집는 항소심 판결을 끌어낸 사례"라고 밝혔다. 대검은 이밖에 공판 과정에서 피고인들의 위증교사를 밝혀내 추가 기소하는 등 공소 유지에 힘쓴 ...

      한국경제 | 2024.05.22 17:38 | YONHAP

    • thumbnail
      친구 따라 강남 아닌 '감방' 간다…도피 도와 실형

      친구에게 도피를 도와달라고 부탁한 경우 범인도피교사죄가 성립될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 도와준 친구는 별도로 기소돼 형이 확정된 상태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주심 엄상필 대법관)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향정), 범인도피교사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징역 8년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지난달 25일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A씨는 2021년 10월 검찰 수사관들이 마약류 밀수입 범죄로 자신의 주거지를 압수수색하자 10년 ...

      키즈맘 | 2024.05.22 15:42 | 김경림

    • thumbnail
      지인에게 대포폰·은신처 부탁한 피의자, 처벌 불가한 이유는

      친구에게 차명 휴대전화와 은신처를 부탁한 마약 사범을 범인도피교사죄로 처벌할 수 없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와 이목이 쏠린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주심 엄상필 대법관)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향정), 범인도피교사 혐의로 기소된 최모 씨에게 징역 8년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지난달 25일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최씨는 2021년 10월 검찰 수사관들이 마약류 밀수입 범죄로 자신의 주거지를 압수수색하자 10년 넘게 알던 지인 ...

      한국경제TV | 2024.05.22 06:20

    • thumbnail
      지인에게 대포폰·은신처 부탁한 피의자…대법 "처벌 불가"

      "통상적인 도피, 방어권 남용 아냐"…숨겨준 지인은 실형 친구에게 차명 휴대전화와 은신처를 부탁한 마약 사범을 범인도피교사죄로 처벌할 수 없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주심 엄상필 대법관)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향정), 범인도피교사 혐의로 기소된 최모 씨에게 징역 8년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지난달 25일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최씨는 2021년 10월 검찰 수사관들이 마약류 밀수입 범죄로 자신의 ...

      한국경제 | 2024.05.22 06:00 | YONHAP

    • thumbnail
      정부-의사, 양보 없는 대치…'전제조건'부터 엇갈려

      ... 보건복지부 제2차관은 전날 KBS 라디오 '전격시사'에 출연해 대한의사협회(의협) 임현택 회장의 '재판관 회유' 발언을 지적했다. 앞서 임 회장은 서울고등법원의 의대 증원 집행정지 신청 기각·각하를 결정한 판사를 향해 "판사가 대법관 자리를 두고 회유됐다고 합리적으로 의심할 수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이를 두고 박 차관은 "의료법상 단체인 의협의 대표께서 아무 말이나 해서는 안 된다"며 "의협을 관리·감독하는 복지부 입장에서 이 발언이 적절했는지, 법 테두리 ...

      한국경제TV | 2024.05.22 05:52

    • thumbnail
      좁혀지지 않는 정부-의사 간 거리…전공의 복귀도 '요원'

      ... 보건복지부 제2차관은 전날 KBS 라디오 '전격시사'에 출연해 대한의사협회(의협) 임현택 회장의 '재판관 회유' 발언을 지적했다. 앞서 임 회장은 서울고등법원의 의대 증원 집행정지 신청 기각·각하를 결정한 판사를 향해 "판사가 대법관 자리를 두고 회유됐다고 합리적으로 의심할 수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이를 두고 박 차관은 "의료법상 단체인 의협의 대표께서 아무 말이나 해서는 안 된다"며 "의협을 관리·감독하는 복지부 입장에서 이 발언이 적절했는지, 법 테두리 ...

      한국경제 | 2024.05.22 05:00 | YONHAP

    • thumbnail
      [백광엽 칼럼] 잊혀진 최고 발명품 '법인'의 복권

      ... 실재화 능력’이 만들어낸 탁월한 발명품으로 빼놓을 수 없는 게 ‘법인(기업)’이다. 자연인처럼 권리 행사, 의무 부담 능력을 부여해 의인화한 법인은 등장 초기 냉소의 대상이었다. 18세기 말 영국 대법관 에드워드 서로는 “처벌할 육체도, 비난할 영혼도 없지 않느냐”며 법인격을 부정했다. ‘돈의 결합체’를 인격체로 의제한 발군의 상상력을 규범적 사고의 법률가가 따라잡긴 버거웠을 것이다. 법인은 불과 ...

      한국경제 | 2024.05.21 18:25 | 백광엽

    • thumbnail
      의협 "전공의 복귀 시한 두고 말 바꾸는 정부, 납득 못 해"(종합)

      ... 적절했는지, 법 테두리 안의 공익적 활동으로 인정할 수 있는지를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힌 것을 겨냥한 말이다. 임 회장은 지난 16일 서울고법 행정7부가 의대 증원·배분 집행정지 신청에 대해 기각 결정을 내리자 "판사가 대법관 자리를 두고 회유됐다고 합리적으로 의심할 수 있다"며 법원 판결을 비판한 바 있다. 의협은 "전공의들이 복귀하지 못하게 하고 협박하는 익명의 대통령실 관계자와 복지부의 태도는 무책임의 극치"라며 "의정 간 대화를 아예 틀어막는 ...

      한국경제 | 2024.05.21 16:44 | YONHAP

    • thumbnail
      변협 "재판지연 해결 절실…'판사증원법' 통과돼야"

      대한변호사협회(변협)는 21일 성명을 내고 "국회는 법관 증원을 골자로 하는 '각급 법원 판사 정원법' 개정안을 신속하게 통과시키라"고 촉구했다. 변협은 "우리 헌법은 신속한 재판을 받을 권리를 보장하지만, 국민은 재판 지연으로 큰 고통을 겪고 있다"며 "이 문제를 해결하려면 법관 증원이 절실한 만큼 21대 국회 임기 내 반드시 개정안이 통과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5년간 법관 370명을 순차 증원하는 내용의 판사정원법 개정안은 지난 7일 국회 ...

      한국경제 | 2024.05.21 16:03 | YONHAP

    • thumbnail
      의협 "대화 막는 대통령실 관계자·복지차관 처벌해달라"

      ... 적절했는지, 법 테두리 안의 공익적 활동으로 인정할 수 있는지를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힌 것을 겨냥한 말이다. 임 회장은 지난 16일 서울고법 행정7부가 의대 증원·배분 집행정지 신청에 대해 기각 결정을 내리자 "판사가 대법관 자리를 두고 회유됐다고 합리적으로 의심할 수 있다"며 법원 판결을 비판한 바 있다. 의협은 "전공의들이 복귀하지 못하게 하고 협박하는 익명의 대통령실 관계자와 복지부의 태도는 무책임의 극치"라며 "의정 간 대화를 아예 틀어막는 ...

      한국경제 | 2024.05.21 15: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