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535751-535760 / 645,7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수익 신사업에 눈돌려라"..'선진기업 21세기 전략' 분석

      ... 소개했다. GE =GE가 21세기에 추구하고 있는 기업상은 서비스 중심의 기업이다. 이를 위해 성장이 예상되는 금융, 방송 등 서비스 분야의 비중을 현재 50%에서 2000년대에는 80%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새로운 주력 사업영역으로 유료 애프터서비스사업을 강화할 방침이다. 인텔 =인텔의 21세기 비전은 전세계를 컴퓨터로 연결한 세계건설이며 이를 위해 연결(Connecting), 혁신(Innovating), 전달(delivering) 등 3단계 실행계획을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월세 수익률 전세의 2배 .. '임대사업 사례분석'

      임대주택 사업을 할 땐 전세보다 월세를 놓는게 유리하다. 같은 평형의 아파트 2채를 사서 5년동안 임대주택 사업을 한후 매각했을때 수익률은 월세가 전세보다 2배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똑같은 비용을 금융상품에 투자할때에 비해서도 이익이 2배이상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따라서 임대주택 사업자들은 초기 투입비용이 높더라도 월세가 잘 나가는 역세권 소형아파트에 투자하는게 가장 바람직하다. 사례분석 수원 구운동 삼환1차 22평형 2채를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부음] 임정열 현대정보기술 NI사업팀 차장 부친상

      * 임정열 현대정보기술 NI사업팀 차장. 정국 자영업 부친상. 박규홍 21세기 환경경제연구소장. 최종인 자영업 장인상=8일 서울중앙병원 발인 10일 오전8시 2224-7355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9일자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온세통신, '신비로' 인수 .. 인터넷 사업 나서

      국제전화 서비스업체인 온세통신이 현대정보기술의 인터넷 사업부문인 "신비로"를 인수, 인터넷 사업에 나선다. 온세통신은 현대정보기술과 1백억원 안팎에 신비로를 인수하기로 계약했다고 8일 밝혔다. 온세통신은 신비로의 인력과 장비 등을 인수해 10월부터 정식으로 인터넷 사업에 진출키로 했다. 인터넷 서비스 명칭은 "온세통신 인터넷 신비로(가칭)"로 정했다. 온세통신이 신비로를 인수하는 것은 기존의 음성전화서비스외에 인터넷 서비스를 추가함으로써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인사] 전국 화물자동차운송사업자 공제조합

      * 이사장 조현룡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8일자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밀레니엄 세테크] 세무사 : 의무가입 절실..세무사회 입장

      세무사업계의 가장 큰 현안 중 하나는 세무사의 세무사회 임의가입을 허용하느냐, 세무사회를 임의단체화할 것이냐 하는 것이다. 올해 초 규제개혁위원회가 세무사회 임의가입과 임의단체화를 정부에 권유하면서 불거진 이 문제는 갈수록 열띤 논란거리가 되고 있다. 한국세무사회의 입장을 들어본다. 세무사회 현황 =세무사는 공공성을 지닌 조세전문가로서 국민들의 납세의무를 지키고 권익을 보호해 주는 것을 직무로 하고 있다. 어느 자격사보다 공공성과 윤리성이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1면톱] "구조조정 연내 끝내라"..김대통령-6~30대그룹총수

      ... 합의했다. 합의문은 "재계는 재무구조개선과 경쟁력 향상을 위해 외국기업과의 전략적 제휴를 적극 추진하고 정부는 이를 위한 정책적 지원과 제도개선을 위해 노력한다"고 밝혔다. 정부와 재계는 또 대기업은 중소기업에 적합한 사업진입을 자제하고 기존 사업 가운데서도 중소기업이 효율적으로 경영할 수있는 사업의 분사화를 적극 추진키로 합의했다. 기업개선작업(워크아웃)과 관련, 재계는 워크 아웃제도를 적극 활용하고 그 과정에서 자구계획을 철저히 이행키로 다짐했다.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인터넷 대상] 대상 : '다음커뮤니케이션' .. '토종 포털'

      ... 최근들어 하루 방문자수나 페이지뷰보다 회원수를 먼저 따지는 경향도 나타나고 있다. 업계에서는 인터넷 기업의 가치를 따질 때 "회원 한명당 얼마"라는 식의 이야기도 공공연하게 들린다. 회원수를 바탕으로 광고나 리서치등 다양한 사업을 펼칠 수 있고 여러가지 마케팅이나 전자상거래를 기획할 수 있기 때문이다. 다음커뮤니케이션이 운영하는 포털서비스 "다음"(www.daum.net)의 회원 3백만명 돌파는 이런 점에서 커다란 의미를 지닌다. 다음측이 밝히는 현재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밀레니엄 세테크] 세무사 : '억울한 세금' 해결해 드립니다

      ... 갖고있는 전문인이다. 어느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이론과 경험을 갖추고 있다. 세무사와 함께 세무당국에 이의를 제기해 승리한 사례는 수없이 많다. 세무사들이 납세자들의 억울한 사정을 구제해준 성공사례들을 소개한다. 임대사업자에게 부과된 부가가치세 6천3백만원 ** 김청식씨 이모(72)씨는 다세대 주택을 지어 5세대를 임대하고 있었다. 그는 부가가치세 면세사업자로 사업자등록을 하고 소득세만 신고.납부하고 있었다. 그런데 지난 5월 관할세무서로부터 ...

      한국경제 | 1999.09.08 00:00

    • [인터넷 대상] 99년 한국 e-비즈니스 '빅뱅'

      ... 광속경제의 파도를 타고 있다. 미국에서 불어온 인터넷주식 폭등의 바람은 한국에도 인터넷비즈니스 열풍 을 가져 왔다. 기업들은 이제 "인터넷은 비즈니스의 핵심인프라"라는 명제를 금과옥조로 삼고 앞다퉈 전자상거래를 도입해 새로운 인터넷사업에 뛰어들고 있다. 이미 삼성 LG SK 등을 비롯한 대기업들이 인터넷비즈니스를 21세기 주력 사업으로 선언했고 수많은 중소기업들이 인터넷기업으로 변신하고 있다. 또 인터넷벤처가 하루에도 수십개씩 생겨나고 있으며 인터넷창업 지망생들도 ...

      한국경제 | 1999.09.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