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2311-62320 / 84,6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검찰, 중곡동 주부 살해범 사형 구형

      ... 범행했다”고 답했다. 서씨는 또 “전자발찌는 범죄 예방에 도움도 안 되면서 인권만 유린하고 사람을 더 나쁘게만 만드는 무용지물”이라며 “전자발찌가 없었으면 착하게 살았을 것”이라는 변명을 늘어놓기도 했다. 피해자 남편 박모씨(39)는 재판부에 “피고인이 사형을 받지 않는다면 언젠가 가석방을 받아 또 누군가를 겁탈하고 살해할 것”이라며 “나 같은 한 맺힌 사람이 또다시 나오지 않도록 도와달라”고 호소했다. 서씨는 지난 8월 중곡동에서 30대 주부 A씨가 유치원에 가는 ...

      한국경제 | 2012.11.08 00:00 | 하헌형

    • '승률보장' 경주마 샀다가 결국 환불받은 사연

      ... 돌려달라며 소송을 제기했다. 대법원 1부(주심 김창석 대법관)는 A씨가 B씨를 상대로 제기한 경주마 매매대금 반환 소송에서 B씨가 A씨에게 매매대금 1억원을 반환하되 말은 돌려주도록 한 원심 판결을 확정했다고 8일 밝혔다. 재판부는 "경매마가 3승을 올리지 못하면 동생말을 주기로 약정했음에도 이행하지 않은 만큼 경매마 매매대금 1억원을 지급할 의무가 있다고 판단한 원심은 법리 오해 등의 위법이 없다"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박대한 기자 pdhis9...

      연합뉴스 | 2012.11.08 00:00

    • thumbnail
      '한성주 동영상' 또 다른 숨겨진 진실 드러나나?

      ... 한성주(38)가 전 남자친구 크리스토퍼 수와의 손해배상 소송에서 승소했다. 11월8일 오전 서울중앙지방법원은 크리스토퍼 수가 한성주를 상대로 낸 집단 폭행에 대한 피해보상 5억원 민사소송에 대해 원고 기각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한성주가 크리스토퍼의 카드로 8000만원짜리 시계와 명품 가방 등을 구입한 건 사실이지만 이는 일반적인 연인의 선물로 봐야 하며, 집단 폭행을 입증할 만한 주장 역시 크리스토퍼의 주장 외에는 증거가 없다”고 판결 했다. 이에 ...

      한국경제 | 2012.11.08 00:00 | mincho

    • thumbnail
      한성주 승소, 전 남자친구와 진흙탕 싸움… 법원 “집단폭행 증거 없다”

      ... 방송인 한성주(38)가 전 남자친구 크리스토퍼 수와의 손해배상 소송에서 승소했다. 11월8일 오전 서울중앙지방법원은 크리스토퍼 수가 한성주를 상대로 낸 집단 폭행에 대한 피해보상 5억원 민사소송에 대해 원고 기각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한성주가 크리스토퍼의 카드로 8000만원짜리 시계와 명품 가방 등을 구입한 건 사실이지만 이는 일반적인 연인의 선물로 봐야 하며, 집단 폭행을 입증할 만한 주장 역시 크리스토퍼의 주장 외에는 증거가 없다”고 판결 했다. 이에 ...

      한국경제 | 2012.11.08 00:00

    • 처조카 여자친구 성폭행한 40대 실형선고

      처조카의 여자 친구를 성폭행한 4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서울북부지법 형사합의11부(부장판사 김재환)는 강간죄로 기소된 이모씨(42)에게 징역 4년을 선고했다고 7일 밝혔다. 재판부는 또 이씨에게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80시간 이수와 신상정보 공개 10년을 명령했다. 재판부는 “자신의 성적 욕구 충족을 위해 조카의 애인을 강간한데 이어 꽃뱀으로 매도하는 등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며 “피해자로부터 용서를 받지 못했고, 피해 회복을 위해 아무런 ...

      한국경제 | 2012.11.07 00:00 | sjhjso

    • thumbnail
      한성주 법적 공방 8일 종결, 전 남친 집단폭행 진실은?… “7명의 남자 인정”

      ... 수의 법정 공방이 11월8일 종결된다. 11월8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는 한성주와 그의 전 남자친구 크리스토퍼 수의 민사 재판에 대한 선고가 내려질 예정이다. 당초 이번 사건은 10월11일 민사 재판의 선고가 있을 예정이었으나 재판부 직권으로 11월8일로 연기됐다. 앞서 크리스토퍼 수는 “2011년 12월 한성주와 그의 가족으로부터 집단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폭력행위 및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의 형사고소와 함께 민사 소송을 제기했다. 한성주 측 ...

      한국경제 | 2012.11.07 00:00

    • 대전지법 "상습폭행·성추행 군인 전역처분 정당"

      ... 않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전지방법원 제1행정부(김미리 부장판사)는 7일 10여년간 부사관으로 군에 복무하다 전역 처분을 받은 A씨가 육군참모총장을 상대로 낸 전역 처분 취소청구 소송에서 원고 청구를 기각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현역복무 부적합 여부 판정은 참모총장이나 전역심사위원회 등에서 자유재량으로 판단할 사항"이라며 "결정 과정에서 명백한 법규 위반이 없는 이상 군의 특수성에 비춰 당국의 판단을 존중해야 한다"고 전제했다. 이어 "원고는 일상적으로 ...

      연합뉴스 | 2012.11.07 00:00

    • `나꼼수' 참여재판에 대규모 변호인단 뜬다

      ... 인터넷 팟캐스트 방송 `나는 꼼수다'(나꼼수)의 패널 김어준(44) 딴지일보 총수와 주진우(39) 시사인 기자가 국민참여재판에 대비해 변호인단을 꾸렸다. 6일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달 22일 국민참여재판 의사 확인서를 재판부에 제출하고 일주일 후 변호인 선임계를 냈다. 변호인단에는 변호사 출신 진선미 민주통합당 의원을 비롯해 이재정 변호사 등 법무법인 동화 소속 2명, 황희석 변호사 등 법무법인 동서파트너스 소속 5명이 포함됐다. 여기에 한택근 변호사 ...

      연합뉴스 | 2012.11.06 00:00

    • 법원, 친딸 성폭행범 정보공개 '엇갈린 판단'

      "정보공개 예외대상 아니다", "피해자 2차 피해 우려" 친딸 성폭행범의 신상정보 공개 여부를 놓고 법원이 엇갈린 판단을 내렸다. 한 재판부는 대법원 판례에 따라 패륜 아버지의 정보 공개를 명령했지만 다른 재판부는 '부녀 사이'라는 특수성으로 생길 수 있는 피해자 신원 노출 등 2차 피해를 우려, 공개하지 않도록 했다. 광주지법 형사합의 2부(이상현 부장판사)는 최근 친딸을 성폭행한 혐의(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로 기소된 ...

      연합뉴스 | 2012.11.06 00:00

    • 대법 "사고 뒤처리 가족에 위임…뺑소니 아니다"

      ... 대법관)는 음주 상태로 차를 몰다가 택시를 들이받고 현장을 벗어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 도주차량)로 기소된 차모(61)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벌금 3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사건을 서울북부지법으로 돌려보냈다고 6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해자의 상해가 비교적 경미하고 사고 직후 즉시 정차해 피해자와 처리 방안을 논의한 점, 현장을 벗어난 차씨가 자신의 아내에게 바로 처리를 맡긴 점, 음주운전 미만의 술을 마셨고 단시간 내 경찰서로 출두한 점 등을 감안하면 차씨가 ...

      연합뉴스 | 2012.1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