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9501-69510 / 84,4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법원 "수습기간도 고용기간에 포함"

      ... 이상인 사람에게 지급되는 신규고용촉진장려금을 노동청에 신청했다. 노동청은 그해 11월까지 매달 60만원씩을 지급했으나 홍씨의 채용일이 2006년 11월인 사실을 발견하고 지급된 장려금에 대한 반환명령을 내렸다. J사는 이에 반발 소송을 제기했다. 재판부는 "홍씨가 수습 기간 중에도 임금을 받을 목적으로 근로를 제공했으므로 고용된 시점은 수습으로 채용된 2006년 11월로 봐야 한다"고 밝혔다. 박민제 기자 pmj53@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9.23 00:00 | 박민제

    • 음주폭행 정수근, 벌금 700만원 선고

      ... 벌금 700만원을 선고했다. 부산지법 동부지원 형사3단독 박운삼 판사는 23일 술을 마시고 귀가하던 중 경비원에게 폭력을 휘두른 혐의(상해 등)로 기소돼 징역1년이 구형된 정수근에 대한 선고공판에서 벌금 7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동종 범죄전력이 2차례 있고 유명 프로야구선수로서 공인이라는 점까지 강조하지 않더라도 피고인의 죄책은 결코 가볍지 않다"면서 "그러나 동료선수들로부터 선처탄원서를 받아 법원에 제출했고 징역형을 선고해 프로야구선수로서의 생명까지 끊는 ...

      연합뉴스 | 2008.09.23 00:00

    • thumbnail
      '가처분 해결사' 민사50부 뜬다…경영권 분쟁·지재권 관련사건 '속전속결'

      ... 달여 만에 사조 측의 손을 들어주면서 일단락됐다. 일반적으로 경영권 분쟁이 장기간의 지루한 법적공방으로 해당 회사에 큰 손실을 입혀왔던 점에 비춰보면 이례적인 일이었다. 사회적으로 파장이 큰 사건들이 가처분으로 해결되면서 전담 재판부인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 50부의 역할이 중요해지고 있다. 지난해 이 재판부가 처리한 건수도 1494건.2003년의 1290건에 비해 크게 늘었다. STX 사례처럼 회사의 인재 유출을 막는 경업금지 가처분 이외에도 비슷한 이름을 ...

      한국경제 | 2008.09.22 00:00 | 김병일

    • "제사 모시지 않은 것도 이혼 사유"

      ... 급기야는 호프집을 운영하면서 알게 된 남자들과 수시로 부정한 내용의 통화를 하면서 둘 사이의 틈은 더욱 벌어졌다. 결국 크게 다투고 난 뒤 A 씨와 B 씨는 최근 1년 8개월간 별거했다. 김 판사는 "B 씨가 이혼을 원치 않는다고 하면서도 재판부의 설득이나 권유에도 부부갈등에 대한 책임이 A 씨 가족에게 있다며 관계개선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지 않고 있어 이혼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ljm703@yna.co.kr

      연합뉴스 | 2008.09.22 00:00

    • 밤 따다 다친 `가짜유공자'…법원 엄벌

      ... 깎일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다. A 씨는 "허위 공상처리로 국가유공자 인정을 받는 것이 장기간의 군복무에 따른 보상 차원에서 공공연히 이뤄지고 있다"며 선처를 호소했고 A 씨처럼 뒤늦게 발각돼 징역형을 선고받은 사례가 거의 없었지만 재판부는 일벌백계 차원에서 징역형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범행을 자백하고 잘못을 뉘우치고 있는데다 군인연금이 제한될 가능성이 있어 징역형 선택에 신중한 고려를 하게 된다"면서 "국가유공자 제도의 악용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

      연합뉴스 | 2008.09.21 00:00

    • "사고목격 아동의 스트레스 장애도 배상해야"

      ... 정신질환 증세를 보였다. 손해배상 범위를 둘러싸고 보험사인 D사와 박씨 가족 간에 논란이 빚어진 가운데 보험사측은 피해자들에게 적정한 보험금을 지급했다며 더 이상 손해배상 책임이 없다는 점을 확인받기 위해 소송을 냈다. 1심 재판부는 박씨의 두 딸 모두 교통사고로 인한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인정해 박양에게 3천400여만원, 언니에게 2천800여만원 및 위자료 명목으로 나머지 가족에게 500만원을 지급하라고 선고했다. 그러나 항소심 재판부는 언니의 경우 교통사고와 ...

      연합뉴스 | 2008.09.21 00:00

    • "공기업 직원에 공무원 수준 도덕성 요구못해"

      ... 게 사측의 주장이었다. 그러나 법원 역시 A씨 등의 손을 들어줬다. 서울행정법원 행정12부(정종관 부장판사)는 서울메트로가 중노위 위원장을 상대로 제기한 부당해고구제 재심판정 취소 소송에서 원고패소 판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재판부는 "지방공기업인 메트로 직원들에게도 상당한 도덕성이 필요하지만 공무원과 동일한 정도로 요구되지는 않는다"고 판단했다. 또 "관련법도 임원들에게 공무원보다 덜 엄격한 결격 사유를 두고 있고 직원에 대해서는 별도 퇴직사유를 규정하지 않은 ...

      연합뉴스 | 2008.09.21 00:00

    • 정국교 징역 3년ㆍ벌금 250억, 형 확정땐 의원직 상실

      ... 주식을 처분,440억원의 부당 시세차익을 얻은 혐의(증권거래법 위반)로 구속 기소 된 정국교 민주당 의원에게 징역 3년,벌금 250억원을 선고했다.또 18대 국회의원 후보로 재산등록을 하면서 허위재산을 신고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에 대해서는 따로 벌금 1000만원을 선고했다. 형이 확정되면 정 의원은 의원직을 상실하게 된다.재판부는“차명주식과 차명계좌로 상당한 이익을 봤다는 사실을 밝혔다면 비례대표로 추천받는 데 영향이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2008.09.20 00:00

    • 정국교 징역3년ㆍ벌금250억 … 형 확정땐 의원직 상실

      ... 처분,440억원의 부당 시세차익을 얻은 혐의(증권거래법 위반)로 구속 기소된 정국교 민주당 의원에게 징역 3년,벌금 250억원을 선고했다. 또 18대 국회의원 후보로 재산등록을 하면서 허위재산을 신고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에 대해서는 따로 벌금 1000만원을 선고했다. 형이 확정되면 정 의원은 의원직을 상실하게 된다. 재판부는 "차명주식과 차명 계좌로 상당한 이익을 봤다는 사실을 밝혔다면 비례대표로 추천받는 데 영향이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2008.09.19 00:00 | 박민제

    • `촛불 휴교' 문자 유포 10대 무죄

      ... 이모 양에게 보낸 혐의(전기통신기본법 위반)로 기소된 장모(18) 군에게 무죄 판결했다. 장 군은 공익을 해할 목적으로 전기통신설비를 이용해 공연히 허위의 통신을 한 자를 처벌하도록 한 전기통신기본법 규정에 따라 기소됐었다. 재판부는 "문구의 통상적 의미와 문맥 등을 보면 피고인은 휴교 시위를 제안하거나 중고교생도 촛불집회에 동참해야 한다는 개인적 의견을 표명한 것으로 여겨져 전기통신기본법상 허위의 통신을 했다고 단정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

      연합뉴스 | 2008.09.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