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1-480 / 1,1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단풍 물든 산…등산할 때 '이것' 주의하세요

      올해는 단풍 절정기가 평년보다 늦어져 11월 초까지 단풍을 구경하려는 등산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 등산은 허리 근육 강화하고 척추를 바르게 고정시켜 만성 척추 신경 질환 예방에 도움이 되지만 무리하게 산에 오를 경우 신체 여러 곳에 충격이 가해지기 쉬워 주의해야 한다. ◆허리 통증 지속되면 '척추후관절증후군' 의심 등산 중에는 경사 지형에 따라 본인 체중의 3~5배에 달하는 무게가 척추 근육에 갑자기 전달되어 척추 후관절증후군이 ...

      키즈맘 | 2016.10.24 11:48 | 김정은

    • thumbnail
      단풍구경 언제 가면 좋을까?

      ... 27일, 계룡산은 28일, 북한산은 30일쯤 단풍이 절정을 맞게 된다. 이밖에도 지리산(26일), 가야산(30일), 내장산(11월 6일), 무등산(11월 7일), 한라산(29일)도 단풍구경을 하기에 더 없이 좋은 장소다. 단풍절정기를 맞아 단풍축제도 빼놓을 수 없다. 21~23일엔 설악산 단풍축제, 28~30일엔 내장산 국립공원에 속한 백암산 단풍축제, 경기도 소요산에서도 29~30일 전통 민요와 함께하는 단풍문화제가 열린다. 15일 속리산 잔디공원에선 단풍가요제가 ...

      키즈맘 | 2016.10.06 15:40 | 이미나

    • 단풍놀이 갈때 사고 조심을…등산사고 10월 13%로 최다

      ... 3만3천여건 지난 5년간 일어난 등산사고는 3만3천139건이며 10월에 13%가 발생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안전처는 2011∼2015년 등산사고를 집계한 결과, 전체 3만3천139건 가운데 4천502건(13%)이 단풍 절정기인 10월에 발생했다고 6일 밝혔다. 등산사고 원인은 실족·추락이 1만887건(33%)으로 가장 많았고 조난 5천374건(16%), 개인 질환 3천787건(11%) 등의 순이었다. 올해 단풍 절정기는 17일 강원도 금강산을 ...

      연합뉴스 | 2016.10.06 13:17

    • thumbnail
      [천자 칼럼] 만경대(萬景臺)냐 망경대(望景臺)냐

      ... 지구의 화채능선에서 내려오는 길에도 만경대가 있다. 이번에 개방된 양양군 오색리 남설악만 유독 망경대라고 부르는 건 어색해 보인다. 더욱이 만물상이 코앞에 보이는 자리가 아닌가. 규모는 금강산 만물상보다 작지만, 설악산의 대표 절경이 곧 만물상이다. 이름은 한번 붙이면 바꾸기 쉽지 않다. 학술적인 논의가 필요하다. 남설악 단풍 절정기인 2~3주 뒤에는 진짜 산마니아들도 몰릴 텐데…. 고두현 논설위원 kdh@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10.02 17:29

    • thumbnail
      [책마을] '절대 가치'란 없다…시대의 필요에 따라 선택할 뿐

      ... 그들이 성인군자여서가 아니라 에너지 폭발로 몰라보게 바뀐 세상에선 민주주의가 유용했기 때문이다. ‘아시로스 충격’은 가부장제의 농경사회에 머물러 있는 노인의 가치관과 자유주의·개인주의로 대표되는 절정기 화석연료 사회의 대학원생 가치관의 충돌에서 빚어진 것이다. 저자의 이론은 인간 가치관 연구에 크게 두 가지 함의를 던진다. 첫째는 절대보편의 완벽한 인간 가치체계를 주장하는 도덕철학 이론은 모두 시간 낭비란 뜻이다. 저자는 수렵채집 ...

      한국경제 | 2016.09.29 19:14 | 송태형

    • thumbnail
      [기고] 북핵 위협, 미국과 소련 '스타워즈' 교훈서 배워라

      동서 냉전의 절정기인 1970년대부터 소련의 서방세계에 대한 군사적 우위전략은 핵무기의 양적확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개발과 배치에 집중돼 있었다. 세계를 향한 소련의 군사력 확대에 미국을 비롯한 서방세계의 대응은 점차 힘에 부치게 됐다. 결국 1975년 미국이 월남전에서 패배하면서부터 핵개발을 통한 군사력 우위는 소련에 넘어갔다. 1981년 미국 대통령에 취임한 로널드 레이건은 강력한 보수주의를 기반으로 내외정책을 펼쳤다. 핵탄두와 미사일 ...

      한국경제 | 2016.09.27 17:42

    • 맨유 전설 비디치 “박지성 프로페셔널, 제2의 인생도 성공”

      ... “그는 프로페셔널하다. 매사 성실하고 열심히 한다. 무슨 일을 하든 성공할 것이다”라고 덕담을 건넸다. 박지성과 비디치는 2006년부터 2012년까지 맨유에서 호흡을 맞췄다. 각각 미드필더와 수비에서 중추 역할을 맡으며 맨유의 절정기를 이끌었다. 한편, 박지성은 최근 영국 레스터에서 국제축구연맹(FIFA) 마스터코스 과정(1년)을 밟고 있다. 축구 행정가 변신을 꾀하고 있는 박지성은 한국축구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스포츠팀기자 sports_sp@wowtv.co.kr ...

      한국경제TV | 2016.09.25 10:52

    • 맨유 루니-호날두 "이때가 좋았지"

      ... 펼치고 있다. 앳된 외모와 강렬한 포스로 팬들의 눈길을 끈다.사진을 본 팬들은 "이때가 좋았지" "루니-호날두 영혼의 콤비" "스콜스도 보이네" "맨유는 박지성-루니-호날두 때가 절정기"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한편, 루니는 최근 맨유에서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조세 무리뉴 감독이 루니를 계속 기용할 지 관심이 모아진다. 데일리뉴스팀기자 daily_sp@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3살 ...

      한국경제TV | 2016.09.24 13:59

    • 추석 귀경길 정체 '절정'…부산→서울 6시간10분 걸려

      ... 서기를 반복하는 모습이다.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은 50.5㎞에서 거북이걸음이다. 도로공사는 오후 4시30분 현재 25만대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진입했고, 자정까지 22만대가 더 들어올 것으로 예상했다. 또 고속도로 상행선은 절정기를 맞았으며, 16일 오전 2∼3시께 해소될 것으로 내다봤다. 오후 5시에 승용차로 부산을 출발하면 요금소 기준으로 서울까지 6시간 10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그 밖에 울산에서는 5시간 33분, 목포에서는 5시간 10분, ...

      한국경제 | 2016.09.15 16:43

    • thumbnail
      귀경길 정체 절정…부산→서울 6시간10분 소요

      ... 있다. 영동고속도로 인천방향은 50.5㎞에서 거북이걸음을 하고 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이날 오후 4시30분 현재 25만대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진입했고, 자정까지 22만대가 더 들어올 것으로 예상했다. 고속도로 상행선은 현재 절정기이며 이후 차츰 교통량이 줄어 16일 오전 2∼3시께 해소될 것으로 공사는 내다봤다. 오후 5시에 승용차로 부산을 출발하면 요금소 기준으로 서울까지 6시간 10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그 밖에 울산에서는 5시간 33분, ...

      연합뉴스 | 2016.09.15 1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