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601-19610 / 24,1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K리그 승부조작 연루 37명 선고…10명 실형

      프로축구 승부조작 사건에 연루돼 기소된 60명 가운데 공소사실을 인정한 브로커와 선수 37명에게 최고 징역 5년형까지 선고됐다. K리그 정규경기와 컵대회에서 돈을 받고 고의로 경기를 지는데 가담했던 이들은 앞서 프로축구연맹으로부터 영구제명 등의 처분을 받은데 이어 법의 심판까지 받았다. 창원지법 제4형사부(재판장 김경환 부장판사)는 23일 국민체육진흥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브로커와 선수 37명 가운데 범행 가담정도가 크거나 횟수가 많은 10명에게 ...

      연합뉴스 | 2011.09.23 00:00

    • 박주영, 칼링컵 경기서 프리미어리그 데뷔, 박지성은 공격 포인트

      축구대표팀 주장 박주영(26)이 프리미어리그 컵대회인 칼링컵 경기를 통해 한국인 선수로는 아홉 번째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무대에 공식 데뷔했다. 박주영은 21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의 에미리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1-2012 ... 중앙에서 받치는 역할을 맡은 박지성은 전반 15분 오웬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했다. 지난달 29일 아스널과의 정규리그 3라운드에서 기록한 시즌 첫 골 이후 3주 가량 만에 나온 시즌 두번째 공격포인트다. 한경닷컴 뉴스팀 ne...

      한국경제 | 2011.09.21 00:00 | janus

    • 박주영, 칼링컵 경기서 프리미어리그 데뷔

      ... 슈루즈베리에 3-1 역전승 박지성 시즌 첫 도움..맨유, 리즈 3-0 대파 축구대표팀 주장 박주영(26)이 프리미어리그 컵대회인 칼링컵 경기를 통해 한국인 선수로는 아홉 번째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무대에 공식 데뷔했다. 박주영은 21일(한국시간) ... 공격진을 중앙에서 받치는 역할을 맡은 박지성은 전반 15분 오웬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했다. 지난달 29일 아스널과의 정규리그 3라운드에서 기록한 시즌 첫 골 이후 3주 가량 만에 나온 시즌 두번째 공격포인트다. 오른쪽 측면에서 베르바토프와 ...

      연합뉴스 | 2011.09.21 00:00

    • thumbnail
      한국야구의 전설 최동원, 대장암으로 별세

      ... 군산상고를 상대로 한경기 탈삼진 20개를 기록하기도 했다. 1981년 실업야구 시절 롯데에 입단 해 최우수 선수, 다승왕, 최우수 신인상을 휩쓸었다. 프로야구가 출범한 후 1984년에는 27승 13패 6세이브 평균자책점 2.40으로 정규 리그 최우수 선수에 선정됐다. 특히 1984년 삼성과의 한국시리즈에서는 5경기에 등판, 혼자 4승을 따내 롯데 자이언츠를 우승으로 이끌며 초창기 한국 프로야구의 전설로 자리매김했다. 이후 프로야구 선수협의회를 주도하며 프로야구 선수들의 ...

      텐아시아 | 2011.09.14 10:22 | 편집국

    • '불세출의 투수' 최동원 별세

      ... 능력으로 '무쇠팔'이라는 별칭을 얻었다. 1982년 세계야구선수권대회에 참가한 뒤 이듬해 프로에 진출한 최동원은 1984년 한국 야구사에 길이 남을 불멸의 업적을 쌓았다. 그 해 27승13패 6세이브라는 놀라운 성적을 거둬 정규리그 MVP로 뽑히며 롯데를 한국시리즈로 견인했다. 삼성과의 한국시리즈에서는 5경기에 등판해 혼자 4승(1패)을 따내 프로야구에서 첫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프로야구 30년 동안 7전4선승제로 열리는 한국시리즈에서 혼자 4승을 올린 ...

      연합뉴스 | 2011.09.14 00:00

    • 데뷔전 미뤄지는 박주영, 언제쯤 나설까

      21일 슈루즈베리 타운戰에 투입 가능성 한국 선수로는 아홉 번째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 진출한 '캡틴' 박주영(26·아스널)이 2경기 연속으로 벤치를 지키면서 데뷔전을 언제 치를지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박주영은 ... 박주영의 데뷔전은 힘든 상대보다는 비교적 손쉬운 팀과의 경기가 될 가능성이 크다. 아스널은 오는 17일 블랙번과 정규리그 5라운드 경기를 하고 나서 21일 새벽 리그2(4부리그) 소속인 슈루즈베리 타운을 상대로 칼링컵 경기를 치른다. ...

      연합뉴스 | 2011.09.14 00:00

    • thumbnail
      '무쇠팔' 최동원 천상의 마운드로 떠나다

      ... 시절 최고시속 150㎞를 웃도는 강속구와 낙차 큰 커브를 자랑했던 그는 타자를 압도하는 승부 근성과 눈부신 연투 능력으로 '무쇠팔'이라는 별칭을 얻었다. 1983년 프로에 진출한 뒤 1984년 27승13패 6세이브라는 성적을 거둬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로 뽑혔다. 삼성과의 한국시리즈에서는 다섯 경기에 등판해 혼자 4승(1패)을 따내는 기록을 세우며 첫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이듬해에도 20승을 올리며 롯데 에이스로 활약하던 그는 1988년 프로야구선수회 결성을 ...

      한국경제 | 2011.09.14 00:00 | 서기열

    • 박지성-박주영, UEFA 챔피언스리그 '출격준비 끝'

      ... '캡틴'인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과 박주영(아스널)이 2011-2012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어떤 활약상을 보여줄지 한국 팬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 아스널과 맨유는 각각 14일 새벽(이하 한국시간)과 ... 시즌부터 지난 시즌까지 8년 연속 챔피언스리그 본선 무대를 밟았다. 남들은 한 번도 밟아볼까 말까 한 챔피언스리그 무대가 박지성에게는 이번이 벌써 9시즌째다. 박지성은 이번 시즌 맨유가 치른 프리미어리그 정규리그 4경기 중 2경기에 ...

      연합뉴스 | 2011.09.13 00:00

    • 지동원, 첼시전서 프리미어리그 데뷔골

      ... 최연소 득점 기성용 3호골..박주영 결장 지동원(선덜랜드)이 '강적' 첼시를 상대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데뷔골을 터트렸다. 지동원은 10일(한국시간) 영국 선덜랜드의 스타디움 오브 라이트에서 열린 첼시와의 2011-2012 ... 기회로 미뤄졌다. 박주영은 이날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끝난 스완지 시티와의 2011-2012 프리미어리그 정규리그 4라운드 홈 경기에서 교체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끝내 출전기회를 얻지 못했다. 박주영은 이날 경기에 앞서 ...

      연합뉴스 | 2011.09.11 00:00

    • '박지성 결장' 맨유, 볼턴에 5-0 완승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화끈한 골 잔치를 앞세워 정규리그 선두 자리를 지켜냈다. 맨유는 11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볼턴의 리복스타디움에서 치러진 볼턴 원더라스와의 2011-2012 정규리그 4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2경기 연속 해트트릭을 터트린 웨인 루니와 2골을 몰아친 하비에르 에르난데스의 '쌍끌이 활약'을 앞세워 5-0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시즌 초반 4연승을 거둔 맨유(승점 12)는 맨시티(4승·승점 ...

      연합뉴스 | 2011.09.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