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861-6870 / 7,2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정구 금호그룹 회장, 지난 5일 귀국..경영일선 복귀 전망

      지난 2월 초 지병 치료차 미국으로 떠났던 박정구 금호그룹 회장이 귀국,경영일선에 복귀할 전망이다. 금호그룹 관계자는 6일 "박 회장이 7개월간에 걸친 미국에서의 치료를 끝내고 5일 저녁 귀국했다"고 밝혔다. 박 회장 귀국 당시 인천국제공항에는 박삼구 아시아나항공 부회장을 비롯 계열사 사장단 등 40여명의 그룹 관계자들이 마중나왔다. 그룹 관계자는 "박 회장은 매우 건강한 모습이었다"고 전했다. 박 회장은 그동안 미국에서 지병인 폐기종 치료에 ...

      한국경제 | 2001.09.06 21:23

    • 김병관 동아일보 전명예회장 보석신청

      탈세 및 횡령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병관 동아일보 전 명예회장은 5일 서울지법에 보석을 신청했다. 김 전 명예회장은 신청서에서 "고령인데다 지병으로 건강이 좋지 않으며 부인이 최근 숨져 상중인 점을 감안해달라"며 "검찰의 수사도 사실상 마무리돼 증거인멸이나 도주 우려도 없다"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박세용 기자 se@yna.co.kr

      연합뉴스 | 2001.09.05 18:36

    • thumbnail
      전 KBS TV극회회장, 박영목씨 별세

      지난해말까지 KBS TV극회회장으로 일해왔던 탤런트 박영목(朴英穆)씨가 31일 오후 1시 30분 지병인 간암으로 별세했다. 향년 53세. 서라벌예대 연극영화과를 졸업한 뒤, 1971년 TBC 11기로 연기자의 길에 들어선 고인은「별당아씨」,「삼국기」,「용의 눈물」「왕과비」등의 사극에 주로 출연해왔으며, 최근에는「태조왕건」에서 왕건의 사부역을 맡기도 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이성식씨와 1남 1녀가 있으며, 빈소는 서울중앙병원에 마련돼있다. 발인은 ...

      연합뉴스 | 2001.08.31 18:42

    • 부모 부양 기피 구상권 행사

      ... 부양의무 불이행에 따른 보장비용 140여만원을 징수키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A씨는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로 선정됐다가 지난해 10월 심사과정에서 딸 가족들이 부양능력이 있다는 이유로 탈락했으나 자식들이 월세방에서 생활하고 있는데다 지병으로 생활이 어렵다는 주민들의 요청에 따라 지난 2월부터 5개월 동안 월 28만원씩 총 140여만원의 생활보장비를 지급해 왔다. 그러나 구는 나중 A씨의 두 딸 가족의 수입이 각각 월 평균 300만원이 넘는 것으로 밝혀짐에 따라 ...

      연합뉴스 | 2001.08.30 08:37

    • 北 김기남 당비서 모습 드러내

      ... 2월 김 총비서의 제440군부대 예하 여성해안포중대 시찰에 따라 나선 뒤로는 김 총비서의 수행원 명단에서 빠졌다. 이와 관련해 임동원 통일부 장관은 국가정보원장 재직 당시인 지난해 11월 국회정보위 국감에서 "김기남 당비서는 지병 치료를 위해 요양 중인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으며 다른 정부 소식통들도 그가 "당뇨병과 함께 심한 고혈압으로 거동하지 못하는 등 건강이 아주 나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김 당비서가 지난해 7월 그동안 겸직해 왔던 당 선전선동부장 ...

      연합뉴스 | 2001.08.27 09:05

    • "수감 언론사주, 구치소생활 점차 적응"

      ... 없다는 판정을 받았다. 구치소 관계자는 "사생활 보호를 위해 3명의 상세한 검진결과를 공개할 수는 없으나 일단 수감생활을 하는 데는 큰 문제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구치소측은 그러나 67세의 고령으로 신장병 등 지병이 있는 것으로 알려진 김전 명예회장 등이 향후 건강 이상을 호소할 경우 정밀진단을 받도록 할 방침이다. 김 전 회장 등은 수감 이후 하루 6∼7시간 가량 수면을 취하고 구치소에서 제공되는 관식으로 하루 3끼 식사를 하는 등 일반 ...

      연합뉴스 | 2001.08.19 15:41

    • 언론사주 사법처리 수위 촉각 .. 검찰, 탈세수사 막바지

      ... 그러나 수사 착수 이후 각종 돌발 변수가 발생하면서 당초 관측이 '힘'을 잃고 있다. 우선 김병관 전 동아일보 명예회장은 최근 불의의 사고로 부인과 사별했다. 고발된 방상훈 조선일보 사장의 부친인 방일영 조선일보 고문은 지병으로 병원에 입원했다. 이를 감안한듯 검찰의 태도도 바뀌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9일 "신병처리 기준에 '포탈세액'만 있는 것은 아니다"며 "'형법 51조'를 참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형법 51조에는 '법인의 연령과 성행,지능과 ...

      한국경제 | 2001.08.09 22:27

    • 총쏘아 잡은 용의자 치료비 누가 내나?

      ... 용의자가 부담하는 것이 원칙이라는 통보를 받았다. 그러나 손씨의 처지에 비춰 병원측이 결단을 내리지 않을 경우 동부서는 쥐꼬리만한 수사비에서 병원비를 내야 할 처지에 놓였다. 동부경찰서 관계자는 "손씨는 평소에 폐와 간에 지병이 있는 상태였기 때문에 경찰이 책임질 부분은 사실상 없다"며 "병원측에 손씨의 사정을 알리고 부친이 생활보호대상자라는 증명서를 제출하는 등 치료비 감면에 대한 선처를 부탁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광주=연합뉴스) 김재선기자 kj...

      연합뉴스 | 2001.08.09 08:58

    • [TV 하이라이트] (5일) '아버지와 아들' ; '남북은 하나' 등

      ... 명빈전에 자주 든다는 소식을 들은 혜빈이 거짓회임소식을 궁궐에 퍼뜨린다. □동양극장(KBS2 오후 7시50분)=동양극장을 그만두겠다는 차홍녀의 말에 화가 난 황철은 격한 감정에 모진 말을 한다. 자신의 진심을 몰라주는 상대방을 원망하며 두 사람은 서로에게 다가가지 못한다. 차홍녀는 지병이었던 심장병이 도져 자리에 눕게 되지만 황철은 찾아가지 못하고 괴로워한다. 한편 쌍칼의 수하에게 납치되어 몰매를 맞은 김두한은 온몸이 엉망이 되어 탈출하는데….

      한국경제 | 2001.08.03 17:29

    • 전재산 36억원 기탁 오현호옹 별세

      지난 97년 자신의 전 재산 36억원을 장학금으로써 달라며 고려대학교에 기탁했던 오현호(吳鉉祜)옹이 28일 오후 4시25분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93세. 오옹은 지난 97년 5월 "친절과 신용으로 모은 내 재산이 국가사회에 봉사할 인재를 배출하는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평생 모은 현금 10억원과 부동산 6필지(26억원 상당)를 고려대에 기탁했다. 1908년 평북 철산 출신으로 해방후 북한 법조계의 거두였던 오숭은(吳崇殷) 선생의 장남이기도 ...

      연합뉴스 | 2001.07.29 15: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