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5301-215310 / 235,8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어제의 경제지표] 주가 600선 턱걸이

      *종합주가지수 = 600.57 (-1.51P) *코스닥 = 44.17 (+0.21P) *국고채수익률 = 4.21 (-0.04P) *원/달러환율 = 1,194.20 (-4.40P) *다우존스지수 = 8,491.36 *나스닥 = 1,491.09 [한경닷컴 뉴스팀]

      한국경제 | 2003.05.22 07:03

    • 美 증시,단기 조정 나타날 듯..LG증권

      ... 중기하락추세는 상당부분 제한될 수 있으나 단기적으로 다우는 8,300을 지지선으로 나스닥은 1,420을 지지로 하는 추가 조정이 나타날 수 있다고 밝혔다. 이 분석가는 "다우는 여전히 박스권을 탈피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변동성지표의 바닥권 상승 가능성 등으로 당분간 하락변동성이 증가할 것으로 진단했다. 한편 나스닥의 경우 강한 상승탄력으로 다른 지수와 달리 사실상 중기추세 전환에 성공했으나 역시 단기 조정은 불가피하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한경닷컴 박병우기자 ...

      한국경제 | 2003.05.22 00:00 | parkbw

    • "미국경제 회복 기대해도 좋다" .. 그린스펀, 의회 증언

      앨런 그린스펀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이 21일 "미국 경제에 길조가 보이고 있다"며 경기 회복을 낙관했다. 그린스펀 의장은 이날 상하원 합동 경제위원회에 출석,"최근 실업률과 산업 생산 지표가 실망스럽게 나왔지만 미국 경제 성장 속도가 빨라질 가능성은 바뀌지 않았다"고 말하고 "몇가지 실망스러운 지표에도 불구하고 금융 시장 호전,지속적인 생산성 증가,유가 하락을 볼 때 경기 회복을 기대하는 것은 터무니없는 것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03.05.22 00:00

    • [증시산책] 다윗과 골리앗

      ... 많다. 활활 타오르는 주도주가 증시에 대한 투자자의 애증을 함께 증폭시키고 있다는 것. 이 때문인지는 몰라도 다음커뮤니케이션의 거래대금이 3일째 삼성전자를 앞질렀다. 외형과 수익면에서 다윗과 골리앗에 비교될 두 회사의 거래대금이 역전된 것을 정상으로 보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인터넷주의 상승세가 꺾일 때가 단기 꼭지가 될 가능성이 높다는 지적이다. 어느새 인터넷주가 시장지표가 됐다. 남궁 덕 기자 nkdu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5.22 00:00

    • 뉴욕환시 그린스펀 발언으로 달러화 반등

      ... 여전히 10% 이상 떨어진 수준이다. 달러화는 또 117.44엔에 거래돼 전날의 116.65엔에 비해 0.79엔이나 오르며 2주일만의 최고 시세를 보였다. 시장 관계자들은 이날 그린스펀 의장이 최근 고용, 생산성 등의 부정적인 경제지표에도 불구하고 미국 경제가 빠른 성장세를 나타낼 조짐을 보이고 있다며 낙관적인 전망을 제시함에 따라 모처럼 달러화 매수세가 등장한 것으로 분석했다. 또 최근 일본은행이 수출경쟁력 제고를 위해 외환시장에 적극 개입하고 있다는 분석이 ...

      연합뉴스 | 2003.05.22 00:00

    • `세계적 금리인하 공조'에 관심집중

      ... ECB가 디플레이션을 방어하기 위한 정책들을펴고 있어 세계적인 금리인하 공조 가능성이 높다"며 "미국과 유럽의 금리인하가 현실화 되고 국내 경기의 회복 기미가 나타나지 않으면 다시 콜금리 인하압력을 받게될 것"이라고 말했다. 시장 일각에서는 세계적 금리인하 공조에다 올 GDP(국내총생산) 성장률 3%대 가능성이 높아질 경우 지표금리의 4.0% 돌파 시도도 이뤄질 수 있다는 전망까지 나오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한승호기자 hsh@yna.co.kr

      연합뉴스 | 2003.05.22 00:00

    • "美 디플레 가능성 적다" … 그린스펀 美의회 증언

      ... 3.35%에서 3.39%로 상승했다. ◆하반기에 경기회복 못할 이유는 없어=그는 "올 하반기에 경제 성장 속도가 좀더 빨라지지 않을 이유가 없다"며 비교적 밝게 향후 경제를 전망했다. 이라크 전쟁이 끝난 후 지금까지 나온 경기지표들이 혼조상태이지만 증시가 상승세에 있고 소비심리도 회복되는 등 경제활동이 개선되는 징후들이 엿보이고 있다는 것이다. 그린스펀 의장은 그러나 지난 4월30일의 의회증언 때 처럼 "경기회복 시기와 정도를 확실하게 판단하기에는 경제상황이 ...

      한국경제 | 2003.05.22 00:00

    • ['노사' 글로벌스탠더드로 가자] (5) '한국에서는…'

      ... 풍경이다. 노조는 더 달라고 조르고 회사는 못준다고 버티고…. 왜 이런일이 되풀이 될까. 전문가들은 노사가 함께 합의한 임금인상기준이 없기 때문이라고 입을 모은다. 한국노동연구원의 김정한 박사는 "기업들은 생산성, 물가 등 거시지표를 기준으로 삼고 노조측은 생계비를 바탕으로 인상률을 제시하기 때문에 양측의 주장이 큰 편차를 보일 수 밖에 없다"면서 "안정적인 임금교섭을 위해서는 노사가 임금인상 기준에 관한 컨센서스를 마련하는게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더큰 문제는 ...

      한국경제 | 2003.05.22 00:00

    • 그린스펀 "디플레 예방에 모든 조치 취할것"

      ... 합동경제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이렇게 말하면서 필요할 경우 금리 인하 외에 FRB가 장기국채를 직접 매입해 장기금리 인하를 유도하는 등 "대처할 수 있는 실탄들이 많다"고 강조했다. 미 경제 전망에 대해 그린스펀 의장은 청신호와 어두운 지표들이 "강하게 엇갈리고 있기" 때문에 속단이 어렵다면서 그러나 올 하반기에 회복세가 가시화될 것으로"믿지 않을 이유도 없다"고 신중하게 내다봤다. 월가 인사들은 그린스펀의 발언에 대해 내달 24-25일 소집되는 FRB 산하 연방...

      연합뉴스 | 2003.05.22 00:00

    • `獨 경제 회복 기미 안보인다'..獨중앙銀

      독일 경제가 당분간 침체에서 벗어나지 못할것이지만 지금 보다 더 악화되지도 않을 것으로 21일 독일 중앙은행인 분데스방크가전망했다. 분데스방크는 이날 발표한 5월 월보에서 기업 및 소비자 신뢰를 비롯한 각종 경제지표들을 볼 때 "가까운 장래에 경기가 상승할 것이라고 기대할 근거를 찾을 수없다"고 밝혔다. 분데스방크는 그러나 "경기가 더 위축될 것임을 시사하는 지표 역시 없다"고 밝혀 본격적 경기후퇴는 없을 것으로 평가했다. 독일 국내총생산(GDP)은 ...

      연합뉴스 | 2003.05.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