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2071-62080 / 72,6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융위의 관계기관 긴급협조요청권 백지화

      ... 금융위원회의 관계기관 등에 대한 긴급 협조 요청권을 삭제하기로 했습니다. 이같은 결정은 긴급 협조 요청권이 한국은행의 독립성을 훼손할 수 있다는 한은의 주장을 재경위가 받아들인데 따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금융위원장의 국무회의 출석 발언권이 신설돼 현재 금감위원장보다 역할이 커지게 됐습니다. 또 과거 금감위원장은 국무회의 심의를 거쳐 대통령이 임명했지만 금융위원장은 국무총리가 제청해 대통령이 임명, 준 국무위원 수준의 선임 절차를 밟게 됐습니다. 김택균기자 ...

      한국경제TV | 2008.02.24 00:00

    • 학교용지부담금 4500억 8월부터 환급

      ... 25만가구에 4500억원가량이 환급돼 이르면 오는 8월부터 해당 가구당 평균 180만원을 지급받게 된다. 하지만 경기도가 당장 1700억원을 환급해야 하는 등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에 과중한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본회의에서는 출석의원 169명 중 160명이 찬성해 법안을 통과시켰다. 대통령이 거부해 되돌아온 법안의 경우 출석의원의 3분의 2 이상이 찬성해야 한다. 다만 법안 재의결 과정에서 중앙정부가 책임지기로 했던 환급 재원마련은 지자체가 먼저 부담하고 ...

      한국경제 | 2008.02.22 00:00 | 노경목

    • 학교용지부담금법 국회 통과

      ... 중앙정부가 교부세 형태로 전액 보조하는 내용의 이 법안을 표결에 부쳐 재석의원 169명 중 찬성 160명, 반대 2명, 기권 7명으로 가결 처리했다. 노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로 재의가 요청된 법률은 재적의원 과반수 찬성에 출석의원 3분 2의 찬성으로 가결되지만, 이날 국회를 통과한 학교용지부담금 환급 특별법은 여야 합의로 마련된 별도의 대안이어서 일반안건의 표결 절차를 거쳤다. 앞서 노 대통령은 지난 12일 국무회의에서 "이 법은 헌법재판소가 위헌 판결을 내리기 ...

      연합뉴스 | 2008.02.22 00:00

    • thumbnail
      동료가수에게 독설 45RPM ´두비두밥´ 논란

      ... 들먹이며 조롱하는 듯한 가사를 담은 노래를 내놔 논란이 일고 있다. 이들은 최근 발표한 2집 수록곡 '두비두밥'에서 "god는 재민이를 키웠어 재민이는 god를 띄웠어", "조성모는 높이뛰기를 뛰었어 다음에 마라톤도 뛰었어", "상두는 출석부를 찍었어 월요일 화요일만 찍었어"라며 그들의 인기 배경을 꼬집었다. '조성모는 높이뛰기를 뛰었어 마라톤도 뛰었어'라는 가사는 방송 오락프로그램에 나와 운동으로 주가를 높이지 않았겠느냐하는 점을 지적한 것으로 해석된다. 또 "안전제일은 ...

      한국경제 | 2008.02.22 00:00 | crispy

    • thumbnail
      45RPM의 노래 '두비두밥'은 연예계 비꼬기? 현실?

      ... 것이 아닌 이바닥 현실"이라는 말과 함께 "안전제일은 역시 시트콤 까불이 다불러(타블로)와 걘 non stop" "god는 재민이를 키웠어 재민이는 god를 띄웠어" "조성모는 높이뛰기를 뛰었어 다음에 마라톤도 뛰었어" "상두는 출석부를 찍었어 월요일 화요일에만 찍었어" "에픽하이 날게해준 토크쇼" "SG, 소를 모느라고 애쓰지 나 한 수 배우지"라며 그들이 인기를 얻게된 배경을 비꼬았다. 이에 대해 45RPM은 "가수 개개인에 대한 감정은 전혀 없다. 오히려 같은 ...

      한국경제 | 2008.02.22 00:00 | aile02

    • thumbnail
      금융위 민간인 멤버 3명서 1명으로‥관치금융 되살아나나

      ... 지배적이다. 금융당국의 한 관계자는 "국회 논의과정에서 여러 기관의 입장을 고려하다 보니 결국에는 민간인 수가 줄어든 것 같다"며 "기획재정부 차관이나 한국은행 부총재 등을 반드시 당연직으로 해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실제로 2주일에 한 번씩 열리는 금감위 정례회의에 재경부 차관의 출석률은 10% 수준에 불과하다. 한은 부총재는 60% 정도의 출석률을 보였지만 발언은 거의 하지 않는다는 전언이다. 장진모 기자 j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2.22 00:00 | 장진모

    • thumbnail
      국민연금, 상장사 주총서 의결권행사 강화

      ... 반대표를 던지는 등 의결권 행사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는 22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08년 주총 의결권 행사 방향을 밝혔다. 국민연금은 올해 주총에서 특히 이사.감사 선임이나 정관변경,사외이사 출석률,이사.감사의 보상 등을 꼼꼼히 따져보기로 했다. 국민연금은 특히 임원의 시차임기제를 도입하거나 집중투표제를 배제하는 안건에는 적극 반대의사를 전달키로 했다. 또 황금낙하산 계약 등을 통해 경영진에 과도한 퇴직금을 지급하는 안건 도입에도 ...

      한국경제 | 2008.02.22 00:00 | 정종태

    • 배우 오마 샤리프, 대리 주차원 폭행죄로 3억원 배상

      ... 2005년 베벌리힐스의 한 스테이크 하우스에서 여자 친구와 함께 저녁 식사를 하고 나오다 대리주차 팁으로 20유로를 건넸는데 주차한 안데르손이 외화는 받지 않는다고 하자 다툼을 벌이다 주먹을 휘둘렀다. 안데르손(과테말라 출신)은 당시 샤리프가 자신을 `멍청한 멕시칸'이라고 모욕하며 얼굴을 때려 피를 흘렸다면서 폭행 및 정신적 상해 등 혐의로 고소했었다. 샤리프는 이날 재판에 출석치 않았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2.22 00:00 | saram001

    • 삼성특검, 李회장 일가 `비자금 조성' 집중 추적

      ... 한편 특검팀은 이날 차명계좌 개설과 비자금 운용 의혹을 조사하기 위해 차명계좌 명의자인 삼성엔지니어링 전직 상무 등 삼성측 전.현직 임원 3명을 소환 조사한다. 특검팀은 4건의 `삼성 고소.고발' 사건에 관계된 일부 인사에게도 출석 조사를 요청해 놓은 상태다. 특검팀은 비자금으로 미술품을 구매한 의혹과 관련해 이건희 회장의 부인 홍라희씨를 출국금지 조치한 데 이어 홍씨를 비롯해 `삼성가(家)' 관계자들을 조만간 소환조사하는 방안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

      연합뉴스 | 2008.02.22 00:00

    • thumbnail
      美 대선 앞두고 '보호주의' 확산 조짐

      ... 결과 59%가 '자유무역이 미국 경제에 해가 된다'고 응답했다.'미국 경제에 도움이 된다'고 답한 비율은 32%에 그쳤다. 이런 분위기를 반영하듯 민주당의 유력 후보로 떠오르고 있는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은 최근 상원 외교위원회에 출석해 "한ㆍ미 자유무역협정(FTA)이 자동차와 쇠고기 등 무역 핵심산업 보호와 환경과 노동 등 신 통상정책 기준에 맞지 않는다"며 부정적인 입장을 피력했다.힐러리 클린턴 후보도 "중국이 미국의 이익에 반하는 행동을 할 경우 노(No)라고 ...

      한국경제 | 2008.02.21 00:00 | 유병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