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2091-62100 / 72,4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내년 美경제 성장률 1% 못될것"

      ... 3.5%까지 떨어지겠지만 경기의 냉각 양상을 되돌리는데는 역부족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미국 의회예산국(CBO)도 미국 경제의 침체 위험이 더 높아지고 있다고 이날 경고했다. 피터 오르작 CBO 국장은 하원 재무위원회에 출석해 "경제전망이 현재 매우 불확실하다"면서 "경제활동이 이미 상당히 둔화됐고 침체의 위험이 높아진 상태"라고 밝혔다. 오르작 국장은 CBO가 내년 1월 더 구체적인 전망을 내놓겠다면서 "미국 경제가 침체는 모면하겠지만 대부분의 전문가들은 ...

      연합뉴스 | 2007.12.06 00:00

    • [유가증권 기업공시] (6일) 삼호개발·광명전기 등

      ... △한국신용정보=KT의 통신요금 연체관리를 대행하고 위탁수수료를 받기로 계약. △에이씨티에스=당사 발행어음이 5일 1차 부도 처리됐으나,6일 전액 결제 완료. △한국슈넬제약=대표이사 등 경영진의 횡령 및 배임혐의와 관련,수서경찰서로부터 출석 요구를 받았음. △동부하이텍=원재료 가격 상승 부담으로 유화사업부문 SM 생산공장 가동 중단 결정. △신세계=11월 매출액이 6896억원으로 전월 및 전년 동월 대비 각각 7.7%,1.8% 증가.영업이익은 590원으로 전년동월 대비 ...

      한국경제 | 2007.12.06 00:00

    • 檢 '삼성 비자금' 연결계좌로 추적 확대

      ... 계속 추적 중"이라고 설명했다. 김 차장검사는 추적해야 하는 계좌가 많은 데다 금융회사로부터 자료를 받는 데도 시간이 걸려 추적작업이 상당기간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핵심 참고인인 김용철 전 삼성 법무팀장(변호사)은 이날 출석하지 않았다. 검찰은 김 변호사의 진술을 새로 듣기보다는 그동안 작성된 진술조서 내용을 검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또 경영권 승계나 비자금 조성 등과 관련,기초적인 사실관계를 확인하기 위해 금융회사 실무자 등 참고인 3명을 ...

      한국경제 | 2007.12.05 00:00 | 문혜정

    • `삼성 비자금' 차명의심 연결계좌로 추적 확대

      ... 것인지 회사 계좌에서 온 것인지 여부를 살피고 있고, 출금 내역은 어디로 흘러갔는지 연결계좌 등을 확인해 보고 있다. 가장 핵심적인 자금 흐름을 찾기 위해 계속 추적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핵심 참고인인 김용철 변호사는 이날 출석하지 않았으며, 대신 검찰은 그동안 작성한 김 변호사의 진술조서 내용을 검토했다. 검찰은 또 경영권 승계나 비자금 조성 등과 관련, 기초적인 사실관계를 확인하기 위해 참고인 3명을 불러 조사했다. 김 차장검사는 "김용철 변호사에 ...

      연합뉴스 | 2007.12.05 00:00

    • 아직도 학교가니?… 나는 세컨드 라이프 간다

      "다 왔나? 조장들은 출석 체크해 봐요. 재규는 왜 뒤에서 서성거리고 있나? 곧 수업 시작할 테니 다 자리에 앉으세요." "교수님.1조는 2명이 아직 안 왔습니다." "저기도 빈자리가 있는 것 같은데?" "아,왔는데요,잠깐 어디 들른다고 나갔습니다. 바로 들어옵니다." 분위기만 봐서는 수업이 시작되기 직전의 학교 교실이다. 그러나 현실세계가 아니다. 인터넷 3차원(3D·입체) 가상현실세계인 '세컨드라이프'에서 진행되는 수업의 모습이다. ...

      한국경제 | 2007.12.04 00:00 | 임원기

    • 오줌싼 초등생 3시간 세워둔 여교사 감봉

      ... 징계위를 소집한데다 징계수위도 피해 학생이 받은 상처에 비해 낮아 `제 식구 감싸기'라는 비난을 피하기는 힘들 것으로 보인다. 서부교육청은 또 A교사에게 소명 기회를 주기 위해 징계 결정이 늦어졌다고 밝혔으나 정작 A교사는 징계위 출석을 포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부교육청 관계자는 이에 대해 "비난여론을 의식해 갑자기 징계위를 소집한 것이 아니라 지난 주 일정을 통보해 예정대로 회의를 진행했다"며 "A교사가 사회적 물의를 일으키고 교사 품위를 손상한 점을 감안, ...

      연합뉴스 | 2007.12.04 00:00

    • 김용철 "삼성 차명계좌 1천500여개…借名 아닌 盜名"

      삼성그룹 비자금 의혹을 처음 제기한 김용철 변호사는 3일 "검찰의 삼성증권 압수수색에서 1천500~1천600개의 차명계좌가 발견된 것으로 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날 참고인 조사를 받기 위해 6일째 검찰에 출석하면서 "이들 계좌는 차명(借名) 계좌가 아니라 도명(盜名) 계좌"라며 "1천500개인지 1천600개인지 몰라도 1천여개 이상 있다. (나처럼) 삼성과 관계가 안 좋은 사람한테도 50억원을 넣어 뒀는데 (은닉 비자금을) 다 합치면 수조원이 ...

      연합뉴스 | 2007.12.03 00:00

    • 검찰, 삼성증권 사흘째 압수수색 ‥ 차명계좌 정황증거 일부 확보

      ... 7000장 분량에 해당된다. 검찰은 삼성 직원 명의의 차명계좌 일부와 이를 눈치챈 직원들이 회사 측에 보낸 협박성 메일 등 비자금 조성과 관련한 일부 정황증거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또 김용철 변호사가 1일 검찰에 출석하면서 제출한 '비자금 관련 삼성임직원' 20여명의 명단에 대한 분석작업도 진행하고 있다. 김 차장검사는 "이들 임직원 명의로 차명 계좌가 개설됐다는 것인지,임직원들이 그룹 비자금을 관리했다는 것인지 등 의미가 정확하지 않아 명단의 ...

      한국경제 | 2007.12.03 00:00 | 정태웅

    • 검찰, `삼성비자금 명단' 분석ㆍ사흘째 압수수색

      ... 아직 정확히 말하기는 어렵다"라고 말했다. 검찰은 압수수색 대상이 되는 정보가 4.8 테라바이트(TBㆍ1테라바이트는 1024 기가바이트에 해당)에 이를 정도로 방대하다고 설명했다. 검찰은 또 김용철 변호사가 전날 검찰에 출석하면서 제출한 `비자금 관련 삼성 임직원' 20여명의 명단에 대한 분석 작업도 진행하고 있다. 김 차장검사는 "이들 임직원 명의로 차명 계좌가 개설됐다는 것인지, 임직원들이 그룹 비자금을 관리했다는 것인지 등 의미가 정확하지 않아 ...

      연합뉴스 | 2007.12.02 00:00

    • 검찰, 삼성증권 사흘째 압수수색

      ... 1024기가바이트로 TV프로그램 1380시간에 해당하는 분량으로 영화 1300여편을 담을 수 있다. 4.8테라바이트는 일반 CD(CD당 700메가바이트 기준) 7000장 분량에 해당된다. 검찰은 또 김용철 변호사가 1일 검찰에 출석하면서 제출한 '비자금 관련 삼성임직원' 20여명의 명단에 대한 분석 작업도 진행하고 있다. 김 차장검사는 "이들 임직원 명의로 차명 계좌가 개설됐다는 것인지,임직원들이 그룹 비자금을 관리했다는 것인지 등 의미가 정확하지 않아 명단의 ...

      한국경제 | 2007.12.02 00:00 | 정태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