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5891-65900 / 72,6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청문회에 출석한 검찰총장

      송광수 검찰총장이 11일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회 법사위 `불법대선자금 등에 관한 청문회'에 출석,답변자료를 검토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4.02.11 11:06

    • 宋검찰총장 청문회 출석, 증인선서는 '거부'

      송광수 검찰총장은 11일 대검에서 개최된 국회 법사위의 대선자금 청문회에 출석했지만 법사위 의원들의 양해를 얻어 증인 선서는 거부했다. 대선자금 청문회 증인으로 채택됐던 송 검찰총장은 이날 청문회에 출석, 증인선서에 앞서 "먼저 한 말씀 드리겠다"며 법사위원들에게 양해를 구한 뒤 "검찰권 행사를 총괄하는 검찰총장으로서 진행 중인 수사에 관련해 청문회 증인으로 선서하고 증언대에 선서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며 정중하게 거부의사를 밝혔다. 송 검찰총장은 ...

      연합뉴스 | 2004.02.11 00:00

    • [대선자금 청문회 이틀째] 썬앤문 회장ㆍ前 부회장 '진실게임' 공방

      11일 대검찰청에 대한 국회 법사위 청문회에서는 문병욱 썬앤문그룹 회장과 김성래 전 부회장이 나란히 증인으로 출석,썬앤문그룹의 감세청탁 과정과 노무현 후보측에 전달한 정치자금 규모를 놓고 설전을 벌였다. 노 후보에게 불법 정치자금을 제공했다는 의혹에 대해 문 회장은 "2002년 12월7일 김해관광호텔에서 노 후보를 만난 뒤 수행비서인 여택수씨에게 신문지에 싼 3천만원을 일반 백화점쇼핑백에 담아 전달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김 전 부회장은 ...

      한국경제 | 2004.02.11 00:00

    • 美軍, 오는 10월 이후 석달간 戰費 고갈 우려

      ... 1월까지는 의회에 군비 예산을 요청하지 않을 것으로 보여 미군이 오는 10월부터 석달간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에서 전비를 제대로 조달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피터 슈메이커 미 육군참모총장은 10일 상원 군사위원회에 출석, 2004년 전쟁수행을 위해 확보된 380억달러의 예산이 오는 9월말까지 모두 소진될 것이라고 밝히고"이번 회계연도가 끝나는 9월말 이후부터 차기 회계연도에서 추가경정예산을 받을때까지의 공백기를 어떻게 넘길 지 우려된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4.02.11 00:00

    • [대선자금 청문회 이틀째] 宋총장 증인선서 거부‥ 의원들 수용

      11일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회 법사위 청문회에서 증인으로 출석한 송광수 검찰총장은 "증인 선서없이 질문에 답하겠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송 총장은 인사말에서 "검찰권 행사를 총괄하는 검찰총장으로서 증인으로 서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생각돼 선서를 하지 않고 수사상황을 상세히 설명하고 질문에 답변하겠다"며 의원들의 양해를 구했다. 송 총장은 "불법 대선자금 수사와 주변인사 비리수사에 있어 검찰은 공정한 검찰권 행사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04.02.11 00:00

    • [대선자금 청문회 이틀째] 대검 기관보고ㆍ증인신문

      ... 전면 수사에 착수하겠다"고 밝혔다. 송 총장은 "경찰청 특수수사과가 민경찬 펀드 사건을 단순 사기사건으로 몰아가고 있는데,검찰이 수사해야 한다"는 한나라당 김용균 의원의 주장에 대해 이같이 대답했다. ◆"감세청탁했다"=증인으로 출석한 문병욱 썬앤문그룹 회장은 2002년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 직후 노무현 후보를 통해 감세 청탁한 의혹과 관련,"안희정씨에게 지나가는 말로 (노 후보에게 전화해 달라고) 부탁한 적은 있다"고 밝혔다. 문 회장은 "세무조사가 끝난 시점이었던 ...

      한국경제 | 2004.02.11 00:00

    • [대선자금 청문회 이틀째] "굿머니 돈 30억 盧캠프에 갔다"

      ... 있다"고 검찰수사를 촉구했다. 그는 "굿머니측은 대선 초기에 한나라당 이회창 후보측에도 상당액을 전달했다고 들었다"고 덧붙였다. ◆썬앤문 증인들 설전=지난 2002년 썬앤문 그룹의 감세청탁 및 노 후보측 대선자금 제공과 관련해 증인으로 출석한 문병욱 회장과 김성래 전 부회장이 설전을 벌였다. 김 전 부회장은 "문 회장이 감세를 위해 노 후보가 손영래 전 국세청장에게 전화해주도록 안희정씨에게 부탁했다는 얘기를 문 회장에게 들었고,실제 노 후보가 전화한 것으로 확신한다"고 ...

      한국경제 | 2004.02.11 00:00

    • [국회 법사위 대검 청문회 안팎]

      ... 위원들은 회피하라"며 "의사를 효율적으로 진행하는 발언을 해야지, 의사를 지연시키는 발언은 안된다"며 우리당 의원들의 의사진행발언을 막았다. 이날 청문회에는 증인으로 채택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측근 등 핵심증인들이 대거 불출석 의사를 통보함에 따라 `알맹이 없는' 청문회가 되지 않겠느냐는 관측을 낳았다. 노 대통령의 불법대선자금 의혹과 관련해 안희정(安熙正) 전 노 후보 정무팀장과 노 대통령 후원회장을 지낸 이기명(李基明)씨 등 노 대통령 측근인사들과 ...

      연합뉴스 | 2004.02.11 00:00

    • 권노갑 "경선자금 공개하면 정동영 죽는다"

      ... "김근태 의원은 자기를 죽이고 고해성사로 용서를 받았지만 그 사람(정 의장)은 다른 사람을 밟고 가는 길을 택했다"며 "그가 하는 모든 말과 개혁은 위선과 거짓이라고 생각한다"고 비난했다. 정치권에서 권 전 고문의 법사위 청문회 출석여부에 관심이 쏠렸던 이유도 바로 '권노갑 리스트'의 공개여부 때문이었다. 권 전 고문은 이날 건강을 이유로 청문회에 불참했다. 권 전 고문은 리스트 실재여부에 대해 "파일이랄 것까지는 없고…"라고 여운을 남겼다. 이와 관련해 당시 ...

      한국경제 | 2004.02.11 00:00

    • 권노갑.안희정 청문회 불참

      ... 이기명(李基明)씨 등 핵심증인들이 청문회에 불참할예정이다. 권 전 고문의 측근은 연합뉴스와 전화통화에서 "몸이 아파 청문회에 나가지 못한다"고 말했고, 이기명씨는 "계획된 정치선전 마당에 나가 일방적으로 매도되는 어릿광대가 될 순 없다"고 불출석 의사를 밝혔다. 또 안희정(安熙正) 전 노 후보 정무팀장, 노 대통령 부산상고 선배인 이영로씨,노 대통령 장남 건호씨의 장인 배병렬씨, 열린우리당 정동영(鄭東泳) 의장의 후원회장인 한영우씨 등 18명도 신병 등 일신상의 이유로 ...

      연합뉴스 | 2004.02.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