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041-3050 / 4,1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다산 칼럼] 美·北 협상, 잔머리와 신뢰 사이

    반도에 38선을 그은 1945년 2월의 얄타회담에서 이오시프 스탈린 소련 공산당 서기장은 병약한 프랭클린 루스벨트 미국 대통령의 약점을 철저히 이용했다. “스탈린의 건강이 해외여행을 허용하지 않는다”는 주장 때문에 루스벨트는 몰타섬을 거쳐 다시 비행기를 타고 크림반도로 가서 거친 해안도로를 달리는 자동차에서 몇 시간 시달린 뒤 얄타에 도착했다. 그가 두 달 후인 4월에 서거했으니 협상을 시작하기도 전에 긴 여정으로 기진맥진했을 ...

    한국경제 | 2019.03.12 18:18

  • thumbnail
    [복거일 칼럼] 신냉전의 새로운 국제환경 속에서

    ... 자유주의 국가들과 맞선다. ‘신냉전’이라 불리는 이 대결은 현재 두 지역에서 가장 치열하다. 한반도에선 북한의 대량살상 무기 개발이 위기를 불렀다. 이 위기의 본질은 중국이 북한을 앞세워 미국 중심의 자유주의 세력에 ... 더욱 위험한 곳은 유럽 동부니, 러시아의 팽창 정책으로 국제 질서가 근본적으로 흔들린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의 크림반도를 무력으로 병합했다. 이어 우크라이나 동부를 분리시키려 시도했고 우크라이나 남동부의 아조프해를 봉쇄했다. 러시아는 ...

    한국경제 | 2019.03.10 17:11

  • thumbnail
    러 유명화가 작품, 미술관 관람시간에 도난당했다…어떻게?

    ...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전날 저녁 모스크바 시내 트레티야코프 미술관에서 특별전에 출품됐던 19세기 후반 러시아 유명 화가 아르힙 쿠인지의 그림 한 점이 도난당했다. 사라진 그림은 풍경화가인 쿠인지가 1898년~1908년에 걸쳐 크림반도의 산 `아이-페트리`를 그린 53cm X 39cm 크기 유화 작품 `아이-페트리. 크림`이었다. 해당 그림은 1천200만 루블(약 2억3천만원) 상당의 감정가를 지닌 것으로 전문가들이 평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제2도시 상트페테르부르크의 ...

    한국경제TV | 2019.01.28 19:52

  • thumbnail
    흑해서 연료 환적하던 선박 간 폭발·화재…러시아 언론 "최소 11명 사망"

    ... 따르면 러시아 해상·하천 교통청은 이날 "케르치 해협에서 (아프리카) 탄자니아 선적 선박 2척에 화재가 발생해 선원 최소 11명이 숨졌다"고 전했다. 사고는 이날 저녁 오후 6시(모스크바 시간)께 크림반도 동쪽 타킬 곶에서 28km 정도 떨어진 케르치 해협 입구 쪽 해역에서 발생했다. 해상·하천 교통청은 "11명의 시신이 수습됐고, 3명은 물속으로 가라앉아 행방불명 됐으며, 5명의 소재는 파악되지 않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19.01.22 10:17 | 강경주

  • thumbnail
    [천자 칼럼] 21세기 英·日동맹

    ... 이례적이었다. 이후 역사를 보면 일본의 외교적 승리로 평가할 수밖에 없다. 당시는 러시아가 남하하며 부동항 확보에 총력전을 펴던 때였다. 영국은 19세기 후반 크림반도, 아프가니스탄 등지에서 ‘그레이트 게임’을 벌인 러시아를 막는 데 우군이 필요했다. 일본도 삼국간섭(요동반도 반환 압력), 동청철도(하얼빈철도) 부설 등 노골적인 야욕을 드러낸 러시아를 제압하는 데 영국의 도움이 절실했다. 예상을 뒤엎고 일본이 러·...

    한국경제 | 2019.01.13 17:44 | 오형규

  • thumbnail
    '함정 나포' 러-우크라 긴장 속 美해군 상륙함 흑해 진입

    ... 3천200t급 초계함 '피틀리비이'가 포트 맥헨리함을 감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맥헨리함은 6일 저녁 9시 30분께 루마니아 콘스탄차항에 입항했다고 국방부는 덧붙였다. 지난 2014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를 병합하고 우크라 동부 지역 분리주의 반군들을 지원하면서 우크라이나 분쟁이 시작된 이후 미 해군과 나토 회원국 함정들은 정기적으로 흑해에 배치되고 있다. 1936년 스위스 몽트뢰에서 체결된 '다르다넬스·보스포루스 ...

    한국경제 | 2019.01.07 20:44 | YONHAP

  • thumbnail
    독일, 자국 거주 EU 시민 대상으로 모병 검토

    ... 기간 이상 독일에 거주하고 독일어에 능통한 외국인이 모집 대상이 될 전망이다. 독일 당국은 외국인들을 프랑스처럼 외인부대 형태로 운영할지 독일인 병력과 함께 근무시킬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독일군은 2014년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 이후 병력을 늘리기 위해 노력해왔다. 독일군은 지난해 현행 병력 17만9천 명을 19만8천 명까지 늘리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더구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독일 등 유럽의 나토 회원국들을 상대로 군비 증강을 강하게 요구하고 ...

    한국경제 | 2018.12.28 06:20 | YONHAP

  • 우크라이나 정교회 "러시아로부터 종교 독립"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크림반도 영토 분쟁이 종교로까지 옮겨붙었다. 우크라이나 정교회가 300여 년간 소속돼 있던 러시아 정교회에서 완전히 분리해 독립하겠다고 선언하면서 파장이 확산하고 있다. 전체 동방정교회 교구 중 가장 많은 신자를 보유한 러시아 정교회가 거세게 반발해 정교회 자체가 쪼개질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우크라이나 정교회는 15일(현지시간) 러시아 정교회와 분리된 통합 우크라이나 정교회 창설을 선언하고 새 교회 수장을 선출했다. ...

    한국경제 | 2018.12.16 17:21 | 설지연

  • thumbnail
    EU, 對러시아 경제제재 6개월 연장…추가제재는 합의못해

    ... 도중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EU는 민스크 평화협정 이행에 진전이 없어 러시아에 대한 경제제재를 연장하기로 만장일치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EU는 지난 2014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내분 사태 무력 개입 및 크림반도 강제 병합, 동(東)우크라이나 상공에서 발생한 말레이시아 항공기 MH-17 피격사건의 러시아 연루 의혹 등을 이유로 러시아에 대한 경제제재를 부과하고 그동안 6개월마다 이를 연장해 왔다. 또 EU는 지난 2015년 초에 민스크에서 ...

    한국경제 | 2018.12.14 06:22 | YONHAP

  • thumbnail
    G20, 아르헨서 30일 막 오른다…미중 무역전쟁 '극적타결' 주목

    ... 주목된다. 문 대통령은 또 아르헨티나·네덜란드·남아프리카공화국 정상과의 회담을 통해 한반도 평화정착 구상에 협력을 당부하는 한편 정부의 핵심 경제정책인 '다 함께 잘사는' 혁신적 포용국가 비전을 ... 가기 위해 케르치 해협을 통과하려던 우크라이나 해군 함정 2척과 예인선 1척을 무력을 동원해 나포한 뒤 인접한 크림반도의 케르치항으로 끌고 가 억류했다. 사우디아라비아 반체제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 피살사건의 배후로 거론되는 무하마드 ...

    한국경제 | 2018.11.28 10: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