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01-3110 / 4,1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크림반도 대학서 재학생, 동료 학생 향해 무차별 총격…19명 사망

      러시아에 편입된 크림반도 동부 항구도시 케르치의 대학에서 17일 낮 한 공격자가 폭발물을 구내식당에서 터뜨리고 건물 안을 돌아다니며 총기를 난사해 18명이 사망하고 수십명이 다쳤다. 러시아 수사당국은 당초 이날 폭발 사고가 테러에 ... 학교로 들어오는 모습이 CCTV에 포착됐다면서 그가 동료 학생들을 사살한 뒤 자살한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크림공화국 정부 수장 세르게이 악쇼노프는 용의자와 관련해 "해당 대학 4학년에 재학 중이던 학생이다. 그가 테러 ...

      한국경제 | 2018.10.18 10:31 | 강경주

    • thumbnail
      크림반도 대학서 폭발사고, 최소 18명 사망·40여명 부상…당국 "테러"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로부터 병합한 크림반도 동부 항구도시 케르치의 한 기술대학에서 17일(현지시간) 폭발이 일어나 최소 18명이 사망하고 수십 명이 부상했다. 러시아 당국은 이날 폭발 사고가 테러에 의한 것이라고 밝혔다. 타스 ...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은 이날 사고가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에게도 보고됐다고 전했다.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는 지난 2014년 3월 현지 주민들의 주민투표 결과를 근거로 러시아에 병합됐다. 러시아는 귀속 찬반을 묻는 크림 ...

      한국경제TV | 2018.10.17 23:06

    • 뉴욕증시, FOMC 의사록 경계 하락 출발

      ... 도출하기 어려울 것이란 우려가 제기된다. EU 측이 영국에 당초 오는 2020년 말까지로 합의한 브렉시트 전환(이행) 기간을 오는 2021년 말까지 1년 더 연장하는 방안을 임시방편으로 제시할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여기에 러시아 크림반도에서 테러가 발생한 점도 불안을 자극하는 요인으로 꼽힌다. 크림반도 동부 항구도시 케르치의 한 기술대학에서 폭발이 일어나 최소 18명이 사망하고 수십 명이 부상했다. 러시아 당국은 이를 테러라고 규정했다. 이날 개장전 거래에서는 ...

      한국경제 | 2018.10.17 22:53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20억弗 비용 대면 폴란드에 미군 영구 주둔 검토"

      ... 아니라 훈련장과 관리시설 등 모든 것들이 폴란드와 논의해야 할 대상"이라면서 "따라서 결정된 것은 없고, 폴란드와 함께 연구하고 논의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두다 대통령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를 강제로 합병하고 조지아(러시아명 그루지야)를 침공하는 등 군사적 확장으로 국제법을 끊임없이 위반하고 있다고 비난하면서, 미군이 폴란드에 주둔해야 할 정당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러시아 국경과 인접한 폴란드에 미군이 영구 주둔할 경우, ...

      한국경제 | 2018.09.19 09:29 | YONHAP

    • thumbnail
      일상탈출! 줌마렐라를 사로잡는 홍콩 여행 명소는?

      ... 식용 꽃 등의 재료는 모두 홍콩의 유기농 농장에서 재배한 것. 나무를 그대로 베어낸 듯 독특한 플레이트 위에 굴 크림과 철갑상어 알 등을 가득 올린 애프터눈 티 세트도 인기 높다. www.drfernshk.com ○스타페리 - 단돈 ... 옥상에 있는 ‘오션덱’에서는 270도로 펼쳐지는 빅토리아 하버 전경은 물론, 홍콩섬과 주룽 반도의 모습도 즐길 수 있다. 입장료는 무료. www.starferry.com.hk ○에퓨레 - 미슐랭 프렌치 레스토랑을 ...

      한국경제 | 2018.09.07 04:23

    • thumbnail
      멋진 남자가 된다…'영포티'를 사로잡는 홍콩 여행

      ... 홍콩에서 식도락가로 유명한 주윤발의 자취를 쫓으면 숨은 맛집을 여럿 만날 수 있다. 주윤발이 즐겨 찾는 식당들은 주룽반도 커우룬 시티(Kowloon City)에 모여 있다. 주윤발의 단골집 중 하나인 팀 초이 키(Tim Choi Kee)는 ... 있다. 남성 수제화 편집 매장 태슬(Tassels)의 구두닦이 서비스 부스다. 구두의 색깔에 맞춘 고급 왁스나 크림을 사용하며, 가장 기본적인 ‘베이직 퀵 샤인’부터 오랜 시간을 들여 거울처럼 윤기를 내는 ‘미러 ...

      한국경제 | 2018.09.07 04:03

    • thumbnail
      고풍스럽거나 예술적이거나…아련한 홍콩을 걷다

      ... 특별한 풍미의 맥주를 두 종류 출시했다. 모카 브라운 에일은 초콜릿과 향긋한 향이 먹음직스럽고, 캐러멜 마키아토 크림 에일은 스타벅스 콜롬비안 커피를 재료로 사용해 달콤하고 고소한 커피 향을 낸다. 레드 와인 4종과 화이트 와인 3종, ... 끈다. 주소 : 8 Finance Street, Central ◆삼수이포 - 서민의 삶, 예술과 만나다 주룽반도 북서쪽의 삼수이포는 홍콩 예술의 현주소를 엿볼 수 있는 관광명소다. 이곳에는 특별한 역사가 깃들어 있다. 1950년대에는 ...

      한국경제 | 2018.09.07 03:45

    • thumbnail
      [이 아침의 풍경] 눈부시게 빛나는 분홍빛 호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시바쉬 호수가 붉게 물들어 있다. 마치 빨간 노을이 호수에 반사된 듯 선명하고도 아름답다. 붉은 물감으로 누군가 예쁘게 색칠한 것 같기도 하다. 크림반도에서 가장 큰 내륙 호수인 이곳엔 수중 해조류가 대량 번식하며 만들어진 분홍색 소금이 가득하다. 피부, 호흡기관 등에 좋은 이 소금은 빛을 받으면 더욱 강렬하게 색을 내뿜는다. 봄엔 옅은 분홍색을 띠다가 여름이 돼 태양이 뜨거워지면 선홍빛으로 나타난다. 이 호수는 아직 많은 사람에게 ...

      한국경제 | 2018.08.30 17:52 | 김희경

    • thumbnail
      폼페이오 "대북 '인내하는 외교'… 헛되이 질질 끌지는 않을 것"

      ... 나위 없이 명백하다"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문제에 대해 "나토는 미국의 국가적 안보를 위해 없어서는 안 될 기둥으로 계속 남을 것"이라며 "미국은 러시아의 크림 반도 병합을 인정하지 않을 것이고 우크라이나로 관할권이 귀속될 때까지 (대러시아) 제재를 완화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청문회는 북미정상회담과 미러정상회담을 놓고 의회 내에서 우려가 제기되는데 따라 마련됐다. /연...

      한국경제 | 2018.07.26 06:33 | YONHAP

    • CIA·FBI '중국 경계령' 발동

      ... 이슈에 대한 이해관계를 따질 때 미국이 아니라 중국 편에 서기를 원한다”며 “미국이 직면한 큰 도전”이라고 진단했다. 콜린스 부국장보는 중국의 남중국해 인공섬 건설을 가리켜 “동양의 크림반도가 될 것”이라고도 했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의 크림반도를 병합하면서 서방의 안보를 위협한 것과 마찬가지로 중국의 남중국해 영유권 주장이 주변국에 위협이 될 수 있다는 것이다. CIA뿐만 아니라 미 연방수사국(FBI),...

      한국경제 | 2018.07.22 18:39 | 추가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