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91-3200 / 4,1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 러 제재해제 함부로 못한다…美하원 25일 러 제재안 처리

    ... 특히 트럼프 대통령이 향후 거부권을 행사하더라도 의회가 3분의 2의 표결로 이를 뒤집을 수 있어 새 러시아 제재안 시행은 시간문제라는 관측이 나온다. 상원이 지난달 14일 97대 2의 압도적인 표 차이로 처리한 러시아 제재안은 크림 반도를 합병하고, 우크라이나 동부지역의 내전에 개입한 러시아를 제재하는 기존 제재안을 성문화해 그 효력을 강화했다. 또 러시아 정부의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정권 지원과 지난해 '미국 대선개입 해킹' 사건에 대한 새로운 ...

    연합뉴스 | 2017.07.23 08:55

  • 전 美정보기관 수장들, '친러' 트럼프에 분노 폭발

    ... 독일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만나 '영광'이라고 인사를 건넨 것도 잘못됐다고 지적했다. 그는 "푸틴 대통령은 우리 민주주의를 떠받치는 기둥, 선거 시스템을 공격하고, 우크라이나를 침공하고, 크림반도를 합병하고, 자신의 정적을 억압·공격하고 이중 상당수를 죽음으로 내몬 인물"이라며 "(그렇게 인사한 것은) 아주 아주 나쁜 전략"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수진 기자 gogogo@yna....

    연합뉴스 | 2017.07.22 17:52

  • thumbnail
    트럼프, 취임 후 푸틴 처음 만난다…북한 ICBM 논의할 듯

    ... 언론이 전했다. 양국 정상의 공식 회담은 2년여 만이다. 특히 이번 회담은 러시아 정부가 푸틴 대통령의 직접 지시로 지난해 미 대선에 개입했다는 의혹을 둘러싼 파장이 '러시아 스캔들'로 확산하고,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과 시리아 정권 지원 등으로 양국 관계의 긴장도가 급격히 고조된 가운데 열리는 것이다. 미국과 러시아의 관계 악화 등을 고려해 당초 두 정상이 공식 양자회담이 아닌 지난해 9월 버락 오바마 당시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이 했던 ...

    한국경제 | 2017.07.05 07:34 | 뉴스룸

  • 트럼프-푸틴 7일 첫 정상회담…北 ICBM 대책 논의할 듯

    ... 언론이 전했다. 양국 정상의 공식 회담은 2년여 만이다. 특히 이번 회담은 러시아 정부가 푸틴 대통령의 직접 지시로 지난해 미 대선에 개입했다는 의혹을 둘러싼 파장이 '러시아 스캔들'로 확산하고,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과 시리아 정권 지원 등으로 양국 관계의 긴장도가 급격히 고조된 가운데 열리는 것이다. 미국과 러시아의 관계 악화 등을 고려해 당초 두 정상이 공식 양자회담이 아닌 지난해 9월 버락 오바마 당시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이 했던 ...

    연합뉴스 | 2017.07.05 00:52

  • "랜섬웨어 러시아 짓" 서방 정보기관도 배후로 지목

    우크라 초점 기획공격설…"크림병합 후 붕괴전략 가능성" 러시아가 최근 우크라이나를 주요 표적으로 전 세계로 확산된 랜섬웨어 공격의 배후라는 주장이 더욱 힘을 얻고 있다. 민간 보안 전문가들이 우크라이나를 ... 요구한 NCSC 고위 관계자는 현재 러시아를 배후 세력으로 혐의를 두고 있다고 말했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속한 크림반도를 병합한 이후에도 우크라이나 내전에 개입하면서 우크라이나 붕괴 전략을 사용하는 가운데 해킹 공격을 가했다는 것이다. ...

    연합뉴스 | 2017.07.01 12:36

  • thumbnail
    푸틴, 미국 새 제재조치에 강력 반발…"양국관계 해 될 것"

    ... "우리가 공개적으로 보복조치를 언급하는 것은 시기상조"라며 "제재가 어떤 상황을 초래할지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미 상원은 최근 러시아의 미 대선 개입 의혹과 우크라이나의 크림반도 지역 합병, 바사르 알 아사드 시리아 정권 지원 등에 책임을 물어 러시아에 새 제재를 가하는 법안을 압도적 표차로 의결했다. 이 법안은 러시아 은행, 에너지 기업에 대한 거래 제한과 함께 정보·방위산업 관련 기업이나 ...

    연합뉴스 | 2017.06.18 10:59

  • thumbnail
    믿었던 '러·브'의 배신

    ... 전망도 밝지 않다. 국제정세도 러시아에 불리하기 돌아가는 모습이다. 러시아는 미국 대통령 선거 기간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내통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김혜미 KB자산운용 글로벌전략운용본부 매니저는 “2014년 러시아의 크림반도 강제 병합으로 시작된 서방 국가들의 대(對)러시아 경제 제재가 트럼프 대통령 당선을 계기로 해제될 것이란 전망이 나왔지만 최근에는 기대할 게 못 된다는 식으로 바뀌고 있다”고 말했다. 단기적 변동성 확대 가능성 전문가들은 ...

    한국경제 | 2017.06.13 17:38 | 김우섭

  • thumbnail
    마크롱·푸틴, 北핵문제 공조키로…시리아문제 등 견해차 재확인

    ... 형식회담')의 틀 내에서 하루빨리 대화를 시작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우크라이나는 유럽연합(EU) 등 서방과 러시아가 갈등해온 대표적인 난제 중 하나로, 프랑스와 독일 등 EU는 2014년 3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속한 크림반도를 강제 병합한 뒤 대(對)러시아 제재를 단행해 이 제재를 지금까지 확대·연장해 왔다. 현 제재는 오는 9월까지 연장된 상태다. 이에 대한 반발로 러시아가 유럽 농산물에 대한 수입제한 조치로 맞서면서 프랑스 농가도 타격을 ...

    연합뉴스 | 2017.05.30 02:53

  • 트럼프 사위 쿠슈너, '러시아 미국 대선 개입' FBI 조사받아

    ... 전했다. NBC에 따르면 쿠슈너는 지난해 12월 세르게이 키슬랴크 주미 러시아 대사와 최소한 한 차례 만났다. 또한 러시아 국영 브네시코놈뱅크(VEB)의 세르게이 고르코프 은행장과도 지난해 만났다. VEB는 2014년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 이후 미국의 제재를 받고 있으며, 고르코프는 러시아 정보기관인 FSB 훈련기관에서 수학한 인물이다. 쿠슈너의 변호사인 제이미 고어릭은 NBC에 "쿠슈너는 이전에도 러시아 측 인사들과의 접촉에 대해 스스로 의회 측과 ...

    연합뉴스 | 2017.05.26 09:19

  • 메르켈-푸틴 2년만에 정상회담…긴장완화 가능 주목

    크림반도 입장 등 평행선…독일 '트럼프 카드' 꺼내나 시리아와 우크라이나 내전, 서유럽 국가에 대한 정치 개입 의혹 등으로 독일을 비롯한 유럽과 러시아 간 갈등이 고조된 가운데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일(현지시간) 러시아에서 정상회담을 개최한다. 이에 따라 2년 만에 성사되는 이번 회담이 양국 간 긴장완화의 계기가 될지 주목된다. 그러나 이번 정상회담의 성과에 대해서는 회의적인 ...

    연합뉴스 | 2017.05.02 1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