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51-3160 / 4,0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군 장비 수출 6년새 1천100% 증가…4년 뒤 중국 꺾을 듯"

    ... 파이낸셜타임스(FT)가 6일 보도했다. 올해는 수출액이 총 12억 달러를 넘길 것이라고 IHS 마킷의 벤 무어스 수석 애널리스트는 추산했다. 이는 남중국해 분쟁으로 인도네시아, 필리핀이 국방 분야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고 러시아의 크림반도 침공을 계기로 동유럽과 스칸디나비아 반도 국가의 군 장비 수요가 늘었기 때문이다. 특히 한국항공우주산업, 한화 테크윈 등 한국의 주요 군수업체들은 종종 기술 이전 등을 제시하고 가격 경쟁력이 높다는 점 덕에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고 ...

    연합뉴스 | 2016.12.06 15:24

  • 푸틴 러시아 대통령, “트럼프는 영리한 사람...대통령직 책임 곧 인식”

    ... 트럼프는 냉전 종식 이후로도 앙금을 털어 내지 못한 양국 관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주장했다.푸틴 대통령은 지난 1일 연례 의회 국정연설에서도 내년 1월 출범할 트럼프 정권과의 협력에 대한 기대를 표시한 바 있다.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병합 이후 갈라선 서방과 러시아의 신냉전적 대립구도를 깨고 트럼프 당선인은 대선 유세기간부터 이어지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브로맨스`에 가까운 개인적 친밀감을 과시하는 발언을 이어가고 있다.크리에이티브뉴스팀 최창호기자 ...

    한국경제TV | 2016.12.05 14:46

  • 관행 깨는 트럼프式 좌충우돌 외교…亞·세계정세 불확실성 증폭

    ... 필리핀의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과의 2일 통화에서는 5천 명의 사망자를 낸 '마약과의 전쟁'을 칭찬, 필리핀의 인권 상황을 우려하던 서방을 무색하게 했다. 이에 앞서 대선 유세기간에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병합 이후 갈라선 서방과 러시아의 신냉전적 대립구도를 깨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브로맨스'에 가까운 친밀감을 과시하는 발언을 이어갔다. 중국은 이번 차이 총통과의 통화와 관련해 대만 정부만 비난하면서 대만의 ...

    연합뉴스 | 2016.12.04 17:59

  • thumbnail
    [세계의 창] 유럽에 드리우는 트럼프발 침체의 먹구름

    지난 몇 년간 유럽은 여러 국제적 이슈로 흔들려 왔다. 러시아의 크림반도 침공이나 시리아 난민사태 등은 유럽의 정체성에 이미 상당한 타격을 줬다. 지난 6월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브렉시트) 결정은 유럽을 혼돈으로 몰아넣었다. 이런 와중에 도널드 트럼프의 미국 대통령 당선은 또 하나의 거대한 충격으로 유럽을 뒤흔들고 있다. 트럼프 당선자의 성격만큼이나 그의 당선이 유럽 및 세계 정치 경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는 많은 불확실성을 내포하고 있으나 전반적인 ...

    한국경제 | 2016.11.28 17:42

  • 佛공화당 대선 후보 피용 공식 선출…"완전한 변화" 약속

    ... 테러리즘에 대해서는 '이슬람 전체주의 이기기'란 책을 펴내는 등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외교적으로는 서방과 껄끄러운 관계인 러시아와 화해 노선을 취하는 프랑스 내 대표적인 친러시아 정치인이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강제 합병을 크게 비난하지 않았던 피용은 "우리가 대화를 거부하고 그들(러시아)을 점점 더 폭력적, 공격적, '덜 유럽적'으로 몰아가면서 러시아인들을 계속 도발해야 하는가"라고 말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

    한국경제 | 2016.11.28 06:08

  • 佛공화당 대선 후보 피용 공식 선출…"완전한 변화" 약속

    ... 테러리즘에 대해서는 '이슬람 전체주의 이기기'란 책을 펴내는 등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외교적으로는 서방과 껄끄러운 관계인 러시아와 화해 노선을 취하는 프랑스 내 대표적인 친러시아 정치인이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강제 합병을 크게 비난하지 않았던 피용은 "우리가 대화를 거부하고 그들(러시아)을 점점 더 폭력적, 공격적, '덜 유럽적'으로 몰아가면서 러시아인들을 계속 도발해야 하는가"라고 말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

    한국경제 | 2016.11.28 06:07

  • 트럼프 이어 佛대망론 피용도 푸틴과 '브로맨스 조짐'

    ... 말했다. 미국과 유럽이 동유럽에서 군사·정치적 영향력을 강화함으로써 푸틴 정권을 더 위험한 존재로 몰아간다는 시각은 바로 러시아가 내세우는 논리와 같은 것이다. 피용 전 총리는 또한 서방의 공분을 불러일으킨 러시아의 크림반도 강제 합병을 크게 비난하지 않으며 이 우크라이나 사태를 명분으로 한 서방의 대러시아 제재를 철폐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잇단 테러로 '이슬람국가'(IS)와의 전쟁을 선포한 프랑수아 올랑드 정부가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

    연합뉴스 | 2016.11.24 09:09

  • 나토 사무총장 "트럼프와 나토동맹 미래에 대해 좋은 대화"

    ... 콘퍼런스에서 행한 연설에서 "나는 트럼프 당선인이 나토동맹에서 지도력을 유지해 나갈 것이라고 절대적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또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세력인 '이슬람국가(IS)'와 러시아의 지난 2014년 크림반도 강제 병합 등을 언급하며 "군사적 긴장이 높아가면 방위비 지출을 늘려야 한다"면서 각 회원국이 방위비 지출을 GDP 대비 2%까지 확대할 것을 거듭 강조했다. 한편, 스톨텐베르크 사무총장은 지난 7월 터키에서 ...

    연합뉴스 | 2016.11.19 03:28

  • thumbnail
    [미국 트럼프 시대] 마초 리더들의 '브로맨스'…미국·러시아 밀월시대 열리나

    ... 유럽 각국은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를 통해 러시아를 견제하려 했다. 지금도 시리아에서 양측은 각각 정부군(러시아 지원), 반군(미국·유럽 지원)을 통해 대리전을 펼치고 있다. 러시아는 2014년 3월 우크라이나 크림반도를 강제로 병합한 이후 미국과 유럽 등 서방의 경제 제재를 받고 있다. 유가 급락까지 겹치면서 러시아는 실업률과 빈곤율이 상승하는 등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 서방은 여러 차례에 걸쳐 대(對)러시아 제재 기간을 내년 1월까지로 ...

    한국경제 | 2016.11.14 19:08 | 이상은

  • 크렘린궁 대변인 "미·러 관계 회복 시간 필요…이견 아주 많아"

    ... 메시지를 밝혔다"며 "이는 놀랍다"고 말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선거 기간 러시아의 크림반도 강제병합을 옹호하는 듯한 말을 했고, 시리아 반군을 지원하는 미 정부의 정책을 비판했으며,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 대통령은 내년 1월 트럼프의 취임식 뒤 그와 만나길 바란다"고 전했다. 러시아와 미국은 그동안 러시아의 크림 병합으로 촉발된 우크라이나 사태, 시리아 내전에 대한 러시아의 군사개입 등과 관련해 심각한 갈등을 빚어왔다. 이란 ...

    연합뉴스 | 2016.11.11 16: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