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8591-88600 / 91,0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 "中, 우리 피 빨아…北문제 안풀면 거래 많이 안할것"

    미국 공화당 대선 선두주자 도널드 트럼프가 27일(현지시간) 중국이 미국의 피를 빨아먹는다고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특히 중국이 북한의 핵과 미사일 문제를 앞장서 풀지 않으면 양국 간 교역을 대폭 줄일 것이라는 취지의 경고도 했다. 트럼프는 이날 인디애나 주(州) 인디애나폴리스에 열린 타운홀 미팅에서 진행자인 폭스뉴스의 여성 앵커 그레타 반 서스테렌이 북한 문제와 관련한 중국 역할론을 물은 데 대해 이같이 답변했다. 트럼프는 앞서 워싱턴D.C.에서 ...

    연합뉴스 | 2016.04.29 00:37

  • 트럼프 외교정책의 '진실한 과장법'…"일부 뻥튀기·오락가락"

    AP통신·가디언, 트럼프 외교정책의 모순과 과장 조목조목 비판 미국 공화당의 유력한 대권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27일(현지시간) 내놓은 외교정책 비전에 검증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트럼프가 예전부터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토대로 한 주장을 쏟아내는 경향이 있었는데 이번에도 그럴 우려가 있어 잘 살펴봐야 한다는 것이다. AP통신은 이날 '사실 점검: 진실한 과장법'이란 제목의 기사를 통해 트럼프 연설의 진위를 ...

    연합뉴스 | 2016.04.28 15:52

  • 日제1야당 대표 "아베 총리가 하려는 평화헌법 개정 반대"

    ... 핵무장론에 대해 일일이 코멘트할 일이 아니라고 일축한 뒤 일본이 핵무기를 개발하면 "국제사회에서의 고립을 초래함으로써 국가를 꾸려나갈 수 없게 된다"고 지적했다. 또 미국 공화당의 대선 후보가 될 공산이 커진 도널드 트럼프가 미일동맹을 흔드는 발언을 하는데 대해 "한국도 있지만 세계에서 이 정도로 미국에 기지를 제공하는 나라는 일본 뿐"이라며 "그것은 일본을 위한 것일 뿐 아니라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평화·안보를 ...

    연합뉴스 | 2016.04.28 14:13

  • 허경영 롤스로이스 사고가 정치적 존재감? 신동욱 "그가 바로 대권주자"

    ... 있다는 사실을 주목해야한다”며 “신라의 시조 박혁거세는 알을 깨고 세상 속에 태어났는데, 지리멸렬한 보수진영에는 허경영 총재의 롤스로이스 3중 추돌사고가 그를 대권주자로 부각시켰다”고 적었다.그는 또 “미국 공화당은 도널드 트럼프가 대권주자로 확정적이고, 공화당은 허경영 총재가 확실한 대권주자”라며 “동시성의 원리는 트럼프 당선은 곧 허경영 당선”이라고 주장했다.또한 허경영이 지난 19일 서울 강변북로에서 낸 3중 추돌사고에 대해 “롤스로이스, 볼보, 벤츠 ...

    한국경제TV | 2016.04.28 13:58

  • 美언론, 트럼프 외교정책 혹평…"앞뒤 안 맞고 현실성 없어"

    ...만 가득 '어떻게' 부족" 폭스뉴스 "'한반도 핵무장 허용' 등 언급 안한 것에 주목" '미국 우선주의'로 요약되는 미국 공화당 대선 선두주자 도널드 트럼프의 외교정책 발표를 놓고 뉴욕타임스(NYT) 등 미국 주요 언론은 앞뒤가 맞지 않고 현실성이나 구체적인 내용이 결여돼 있다고 비판했다. NYT는 27일(현지시간) '트럼프의 이상한 세계관'이라는 제목의 사설에서 "자신이 ...

    연합뉴스 | 2016.04.28 11:46

  • [생-글] 美 대선 양당 후보, 힐러리 · 트럼프로 결정

    생방송 글로벌 증시 2부한상춘의 지금 세계는- 美 대선 양당 후보, 힐러리 · 트럼프로 결정Q > 美 4월 FOMC 금리동결 발표이번 4월 FOMC 회의에서 경기와 금리인상 간의 균형 회복에 대한 고심이 중점적으로 이루어졌으며, 정책금리는 9대 1로 현재 수준을 유지하는 것으로 결정되었다. 현재 경기 후행지표에 해당되는 고용지표는 개선되고 있지만 경기 선행지표는 퇴보되고 있어 연준은 경기문제에 대해 한 발 물러나 바라보기로 한 것으로 예상된다. FOMC ...

    한국경제TV | 2016.04.28 10:13

  • thumbnail
    미국 공화당 크루즈 상원의원, 피오리나 전 휴렛패커드 CEO 부통령 후보 지목

    ... 도전하는 '아웃사이더'라는 공통점을 지녔다는 점 때문에 크루즈 의원이 피오리나 전 CEO를 부통령 후보, 즉 '러닝메이트'로 지명할 가능성이 크다고 언급해 왔다. AP통신 집계를 기준으로 크루즈 의원은 현재 562명의 대의원을 확보해 부동산재벌 도널드 트럼프(954명)에 이어 2위를 달리고 있지만, 전날 경선이 진행된 미국 동부의 5개 주에서 모두 트럼프에게 패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4.28 07:55

  • 트럼프 "동맹국들 방위비 지불해야"

    미국 공화당의 대선 선두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는 27일(현지시간) 이날 미국 워싱턴D.C. 메이플라워호텔에서 가진 외교정책 연설에서 이같이 말하고 "우리가 지켜주는 나라들은 반드시 방위비용을 지불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유럽과 아시아의 동맹국들이 안보와 관련해 적정한 몫의 안보비용을 부담하고 있지 않다는 종전의 입장을 재확인한 셈이다. 트럼프는 이날 "동맹국들이 자기 역할을 다하면 세계가 더 안전해질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16.04.28 06:10

  • 美 연준 기준금리 결정이 11월 대선에 영향 미칠까

    ...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옐런 의장은 지난 3월 이러한 소문이 무성하자 "어떠한 정치적 시각도 연준 내의 정책판단에 영향을 미치지 못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러나 공화당 대선 주자로 성큼 다가선 도널드 트럼프는 최근 공개된 경제주간지 포춘 인터뷰에서 자신이 대통령이 되면 옐런 의장을 재지명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명확히 밝혔다. 이를 놓고 옐런 의장이 금리정책을 통해 민주당 정권과 백악관을 돕고 있다는 인식을 드러냈다는 해석이 나왔다. 과거 ...

    연합뉴스 | 2016.04.28 05:37

  • 新고립주의 선언한 트럼프…'무임승차론'으로 동맹압박 노골화

    ...9;미국 우선주의' 표방…대북정책 '이중제북'(以中制北) 전략 중동개입 놓고 오바마·힐러리 '한묶음' 비난…군사력행사 최소화 미국 공화당의 대선 선두주자인 도널드 트럼프가 집권시 외교정책의 키워드로 '미국 우선주의'(American First)를 제시했다. 미국의 국익을 극대화하는 쪽으로 기존 외교정책의 틀을 완전히 다시 짜고 자원도 새롭게 배분하겠다는 구상이다. 그 핵심은 더이상의 ...

    연합뉴스 | 2016.04.28 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