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1821-91830 / 93,1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 공화 트럼프 겨냥 "제3당 출마후보 없어야" 읍소

      라인스 프리버스 공화당 전국위 위원장이 27일(현지시간) NBC방송에 출연해 "우리 후보들은 공화당 경선에서 대선 후보로 지명되지 못하더라도 제3당 후보로 출마하지 않는다는 것을 약속해야 한다"고 말했다. 트럼프를 직접 언급한 것은 아니지만, 누가 봐도 그를 겨냥한 발언이란 분석이 나온다. 최근 멕시코 불법이민자 등을 성폭행범에 비유한 '막말'을 자제해달라고 전화로 당부한 데 이어 두번째 트럼프를 향한 호소다. ...

      한국경제 | 2015.07.28 06:08

    • 트럼프, 온갖 막말·기행에도 공화당내 지지율 선두 고수

      미국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가 잇따른 막말과 기행에도 공화당 대선 경선 주자 가운데 지지율 1위를 지키고 있다. 26일(현지시간) 발표된 2개의 최신 여론조사 결과 트럼프의 지지율은 특히 먼저 프라이머리(예비선거)를 치르는 뉴햄프셔 주 등 주요 지역에서 다른 유력 경선 주자와 격차를 나타냈다. NBC방송·마리스트의 뉴햄프셔·아이오와 주 공화당 지지 유권자 여론조사 결과 트럼프는 뉴햄프셔에서 지지율 21%로 2위인 젭 ...

      연합뉴스 | 2015.07.27 09:45

    • 미 공화 대선주자들 '힐러리 이메일' 공세 나서

      ... 정치인들이 민주당 유력 대선 주자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기밀 이메일 의혹'을 집중적으로 공격하고 나섰다. '막말 파동'에도 불구하고 공화당 내 지지율 선두를 유지하는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는 26일(현지시간) CNN에 출연해 "그(클린턴 전 장관)는 범죄 행위를 했다"며 "어떻게 그가 대선 후보로 나설 수 있는지 모르겠다"고 공세를 폈다. 이는 클린턴 전 장관이 장관 재직 기간 사용한 ...

      연합뉴스 | 2015.07.27 09:45

    • 막말·기행 트럼프, 공화당내 지지율 선두 고수

      미국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가 잇따른 막말과 기행에도 공화당 대선 경선 주자 가운데 지지율 1위를 지키고 있다. 26일(현지시간) 발표된 2개의 최신 여론조사 결과 트럼프의 지지율은 특히 먼저 프라이머리(예비선거)를 치르는 뉴햄프셔 주 등 주요 지역에서 다른 유력 경선 주자와 격차를 나타냈다. NBC방송·마리스트의 뉴햄프셔·아이오와 주 공화당 지지 유권자 여론조사 결과 트럼프는 뉴햄프셔에서 지지율 21%로 2위인 젭 ...

      한국경제 | 2015.07.27 06:40

    • thumbnail
      미국 대선 '트럼프 돌풍' 왜?…히스패닉 급증에 불안해진 백인 '결집'

      2016년 미국 대통령 선거의 공화당 후보 경선에 출마한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사진)가 정치권을 혼돈으로 내몰고 있다. 온갖 막말로 주목받고 있는 트럼프의 지지율이 ‘반짝 상승’에 그치지 않고 고공비행을 지속하면서다. 현지 언론은 트럼프 기사를 비중 있게 다뤄야 할지 고민에 빠졌다. 정치 평론가들은 고개를 갸우뚱하며 ‘트럼프 현상’의 원인을 찾기 시작했다. ◆트럼프 현상과 백인의 위기감 지난 5월 ...

      한국경제 | 2015.07.26 20:40 | 장진모

    • thumbnail
      기행·막말에도 대선후보 지지율 1위…트럼프 인기 실체는

      본격적으로 막이 오른 2016 미국 대선 레이스가 예상치 못한 방향으로 전개되고 있다.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가 공화당 경선 후보로 출사표를 던지면서,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공화당의 젭 부시 전 플로리다 주지사의 명망 정치가문 대결 구도는 온데간데없이 사라졌다. 트럼프는 출마 선언 자리에서 멕시코 이민자들을 성폭행범에 비유하며 포문을 연 이후 지금까지 한달여 간 온갖 막말 퍼레이드를 이어가면서 미 대선 관련 뉴스가 온통 그의 ...

      한국경제 | 2015.07.26 10:57 | 변관열

    • thumbnail
      [천자칼럼] 트럼프의 막말

      미국 공화당 대통령 선거전에 뛰어든 부동산 갑부 도널드 트럼프(69)가 쏟아내는 막말이 화제다. 히스패닉 이민자에 대한 인종차별적 발언을 시작으로 좌충우돌하더니 전 공화당 대통령 후보 존 매케인 상원의원을 깎아내려 워싱턴 정가를 발칵 뒤집어놓기도 했다. 이런 노이즈(noise) 마케팅이 성공해서일까. 지난달 중순 출마 선언 당시만 해도 지지율 3%에 불과했던 트럼프가 21일 발표된 지지율 조사에선 24%로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그가 쏟아낸 ...

      한국경제 | 2015.07.24 20:40

    • [신설법인 현황] (2015년 7월17일~2015년 7월23일) 서울

      ...;부동산 임대, 매매 및 투자업) 강남구 선릉로112길 26, 202호 (삼성동,삼성빌딩) ▷트라이(정호주·5·캠핑용품 렌탈업) 구로구 가마산로27길 11-23, 505호 (구로동,동원빌딩) ▷트럼프월드(오동현·100·부동산업) 성북구 동소문로22길 46, 1층 (동선동1가) ▷티앤트레이딩(박희경·25·악세사리 디자인업,제작업,판매업,수출입업) 강북구 삼양로 217, 2층 ...

      한국경제 | 2015.07.24 17:06

    • 휴대전화공개에 믹서기로 휴대전화 갈아버려…

      그레이엄 의원, 트럼프 도발에 '휴대전화 갈아부수기' 영상으로 맞불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자리를 노리는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와 린지 그레이엄(공화·사우스캐롤라이나) 상원의원의 장외 대결이 점입가경으로 치닫고 있다. 막말 파문으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트럼프가 지난 21일(현지시간) 그레이엄 의원의 '안방'인 사우스캐롤라이나 주 유세에서 그의 휴대전화 번호를 공개하는 기행까지 저지르자, ...

      연합뉴스 | 2015.07.23 16:20

    • '막장' 美 공화 경선…트럼프, 경쟁자 전화번호까지 공개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의 기행으로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경쟁이 '막장'으로 치닫고 있다. 일간 뉴욕타임스(NYT) 등에 따르면 트럼프는 21일(현지시간) 사우스캐롤라이나 주 블러프턴 타운에서 열린 캠페인에서 경쟁 후보인 린지 그레이엄(사우스캐롤라이나) 상원의원의 실제 전화번호를 공개하는 기행을 저질렀다. 그레이엄 의원이 CNN방송 인터뷰에서 "트럼프가 경선에서 빠지든 남든 상관하지 않지만 제발 '멍청이...

      한국경제 | 2015.07.22 09:48 | 최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