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1831-91840 / 93,1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브리티시여자오픈] 2R 중간합계 '톱10'에 한국 선수 4명

      ...·고진영 공동 2위, 박인비 9위, 김효주 공동 10위 리코 브리티시여자오픈에 출전한 태극낭자들이 1·2라운드 중간합계 결과 리더보드 상위에 대거 이름을 올렸다. 31일(현지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트럼프 턴베리 리조트 에일사 코스(파72·6천410야드)에서 열린 시즌 네 번째 메이저대회 리코 브리티시여자오픈 1·2라운드 중간합계에서 상위 10위권에 한국 선수 4명이 자리했다. 전체 144명 중 139명이 경기를 ...

      연합뉴스 | 2015.08.01 06:09

    • [브리티시여자오픈] 강풍에 흔들…유소연, 2타차 공동 2위

      한국여자골프 군단이 스코틀랜드의 강풍에 흔들렸지만 여전히 메이저대회 우승컵을 사정권에 안에 두었다. 유소연(25·하나금융그룹)은 31일(현지시간) 스코틀랜드의 트럼프 턴베리 리조트 에일사 코스(파72·6천410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4개를 맞바꿔 이븐파 72타를 쳤다. 강풍과 비 때문에 다른 선수들도 타수를 많이 줄이지 못했다. 중간합계 5언더파 139타를 적어낸 유소연은 한국시간 오전 4시 ...

      연합뉴스 | 2015.08.01 04:13

    • 미셸 위 브리티시오픈서 기권…"치료에 두달 걸릴수도"

      재미동포 미셸 위(26)가 브리티시여자오픈 골프대회 2라운드 도중 기권했다. 최근 왼쪽 발복 부상에 시달린 미셸 위는 31일(현지시간) 스코틀랜드 트럼프 턴베리 리조트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 13번홀까지 마친 뒤 절룩거리며 티박스에서 나왔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미셸 위는 2라운드에만 10오버파를 적어냈다. 미셸 위는 "(치료에) 1주일 또는 두달이 걸릴 수도 있다"고 말했다. 미셸 위는 지난달 US여자오픈 이후 발목에 ...

      연합뉴스 | 2015.08.01 04:09

    • '막말' 트럼프가 미국 대선 첫 TV토론 주인공 되나

      내주 폭스뉴스 토론무대 정중앙 자리는 여론조사 1위 트럼프 몫 '막말'로 돌풍을 일으킨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가 2016년 미국 대선 첫 TV토론에서도 주인공이 될 것 같다. 오는 16일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에서 폭스뉴스 주최로 열리는 공화당 대선후보 TV토론회의 그라운드 룰에 따르면 10명이 참가할 수 있는 토론회 무대의 정중앙에 여론조사 1위인 그가 설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TV카메라의 집중 조명을 받는 트럼프가 여타 ...

      연합뉴스 | 2015.08.01 00:09

    • thumbnail
      박인비 그랜드슬램 '최대의 적' 비바람 등장

      ... 2라운드부터 심술궂은 얼굴을 드러냈다. 1라운드에서 상위권을 점령한 한국 여자골프 군단은 이번 주말 비바람과 사투를 벌어야 할 전망이다. ○박인비 강풍에 주춤 박인비는 한국시간으로 31일 밤부터 1일 오전까지 영국 스코틀랜드의 트럼프 턴베리리조트 에일사코스(파72·6410야드)에서 열린 시즌 네 번째 메이저대회 리코브리티시여자오픈 2라운드에서 버디 3개, 보기 4개를 합쳐 1오버파 73타를 쳤다. 1라운드를 공동 14위로 마치며 무난하게 출발했던 박인비는 ...

      한국경제 | 2015.07.31 18:56 | 최만수

    • 브리티시여자오픈 1라운드 김효주, 리디아 고 · 크리스티 커 1타차 따돌리고 1위

      김효주(20·롯데)가 자신의 두 번째 메이저대회 우승 트로피를 향해 첫날부터 질주했다. 김효주는 30일 스코틀랜드의 트럼프 턴베리 리조트 에일사 코스(파72·6410야드)에서 열린 시즌 네 번째 메이저대회 리코 브리티시여자오픈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이글 1개, 버디 5개를 잡아내 7언더파 65타를 적어냈다. 지난해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으로 메이저대회 1승을 올린 김효주는 리디아 고(18)와 크리스티 커(미국)를 1타차로 ...

      한국경제 | 2015.07.31 06:28 | 최인한

    • thumbnail
      브리티시여자오픈 첫날부터 '한국 독무대'…김효주 7언더파 '불꽃 버디쇼'

      김효주(20·롯데)와 뉴질랜드 동포 리디아 고(18)가 브리티시여자오픈 첫날부터 맹타를 휘둘렀다. 김효주는 30일(한국시간) 스코틀랜드의 트럼프 턴베리 리조트 에일사코스(파72·6410야드)에서 열린 시즌 네 번째 메이저대회 브리티시여자오픈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이글 1개, 버디 5개를 잡아내는 완벽한 경기로 7언더파 65타를 기록했다. 작년 에비앙챔피언십 우승으로 메이저대회 1승을 올린 김효주는 오전에 출발한 선수 ...

      한국경제 | 2015.07.31 05:53 | 최만수

    • [브리티시여자오픈] 김효주·리디아 고, 첫날부터 접전

      ... 1타차 추격 백규정·유소연도 공동 4위 '상위권 포진' 김효주(20·롯데)가 자신의 두 번째 메이저대회 우승트로피를 향해 첫날부터 질주했다. 김효주는 30일(현지시간) 스코틀랜드의 트럼프 턴베리 리조트 에일사 코스(파72·6천410야드)에서 열린 시즌 네 번째 메이저대회 리코 브리티시여자오픈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이글 1개, 버디 5개를 잡아내 7언더파 65타를 적어냈다. 작년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으로 ...

      연합뉴스 | 2015.07.31 05:19

    • [브리티시여자오픈] 1R '톱10'에 한국선수 4명

      참가선수 144명 중 한국선수 21명에 이르러 리코 브리티시여자오픈에 출전한 태극낭자들이 1라운드에서 리더보드 상위에 대거 이름을 올렸다. 30일(현지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트럼프 턴베리 리조트 에일사 코스(파72·6천410야드)에서 열린 시즌 네 번째 메이저대회 리코 브리티시여자오픈 1라운드에서 상위 10위권에 한국 선수 4명이 자리했다. 전체 144명 중 126명이 경기를 마친 가운데 작년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으로 메이저대회 ...

      연합뉴스 | 2015.07.31 05:19

    • 브리티시여자오픈] 전인지 "첫홀 더블보기 아쉽지만 첫날 마무리 잘했다"

      ...1R 이븐파 기록 한국, 일본, 미국투어 메이저대회에서 우승해 돌풍을 일으킨 전인지(21·롯데)가 브리티시여자오픈 첫날 첫홀에서 '더블보기'를 범하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전인지는 30일(현지시간) 스코틀랜드 트럼프 턴베리 리조트에서 개막한 리코 브리티시여자오픈 첫날 1라운드에서 1번홀(파4·350야드)에서 더블보기를 적어냈다. 뒷바람을 감안해 아이언 티샷을 했지만 미스샷이 되고 말았다. 이어 두번 째 친 샷은 잘 맞았지만 그린 ...

      연합뉴스 | 2015.07.31 0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