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30 / 5,5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한국은 부국"…주한미군 철수가능 시사하며 방위비 압박(종합)

      ... 밖에서 기자들과 만나 친(親)팔레스타인 반전시위를 하던 대학생들이 컬럼비아대 내부 건물을 검거한 것과 관련, "그들은 건물을 점거했으며 이것은 큰 문제"라면서 "그들(학생)에게 앞으로 일어날 일들이 J6(2021년 1·6 의사당 폭동 사태 가담자)에 일어난 것과 비슷할지 궁금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나는 그들(법원)이 J6에 한 것처럼 (학생들이) 똑같은 처벌을 받게 될지 궁금한데 나는 지금 그 답을 줄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이것이 사람들이 우리의 사법 시스템에 ...

      한국경제 | 2024.05.01 06:16 | YONHAP

    • thumbnail
      "5·18 실상, 침묵하는 언론 대신해 일기에 적었다"

      ... 일기는 민주화·인권에 대한 간절함으로 가득했다. 1980년 당시 광주여고 3학년생이었던 주씨는 시민군으로 활동하면서 본인이 피부로 느꼈던 계엄군의 만행·들끓는 분노를 빼곡하게 적었다. 계엄군에 장악된 광주에서 일어난 5·18을 '폭동'이라고 보도하거나 계엄군의 만행을 제대로 알리지 못한 종이 신문을 오려 붙였고, 사실과 다른 보도 내용은 밑줄을 그어 표시했다. "광주를 직접 보지 않은 사람은 이야기할 수 없다"는 문구로 시작한 일기는 오랜 시간이 지나며 누렇게 ...

      한국경제 | 2024.04.29 15:09 | YONHAP

    • thumbnail
      NYT, 한국계 첫 美 상원의원 도전 앤디 김에 "당선 가장 유력"

      3선 하원의원 출신…의회폭동 때 의사당 청소로 전국적 주목받아 출마 후 '기득권 대항 개혁가'로 입지 굳혀…"슈퍼맨 주인공 같은 인물" 미 뉴욕타임스(NYT)가 한국계로는 처음으로 미국 연방 상원의원에 도전, 당선이 가장 유력한 후보로 떠오른 앤디 김 연방 하원의원의 정치 이력과 승부사로서 기질을 집중 조명했다. NYT는 27일(현지시간) '아무도 앤디 김이 오는 것을 못 봤다. 그게 바로 그가 의지하고 있었던 지점이다'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

      한국경제 | 2024.04.29 04:10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 자신감인가…美 대선 길목서 내전 영화 '시빌 워'의 흥행

      ... 정치와 거리를 두고 있다. 그러나 조 바이든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간 재대결을 벌이는 11월 대선을 앞두고 있다는 점에서 영화를 현실에서 분리해서 보기는 어려운 상황이다. 2020년 대선 때 이미 1·6 의사당 폭동 사태가 발생한 데다 올해 대선에서도 대선 결과 불복과 그에 따른 정치적 폭력이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가 실재한다는 점에서다. 실제 CBS의 1월 여론조사에서 전체 응답자의 51%는 '대선 패배가 평화적으로 수용될 것'이라고 답했으나 ...

      한국경제 | 2024.04.28 07:07 | YONHAP

    • thumbnail
      美대학 '親팔 시위대' 수백명 체포돼…일부 대학, 졸업행사 취소 (종합)

      ... "학교 측과 경찰은 현재 에머리 캠퍼스에서 벌어지고 있는 폭력에 대해 전적으로 책임을 져야 한다"고 비판했다. 팔레스타인계인 민주당 소속 루와 로먼 조지아주 하원의원도 성명에서 "조지아주 순찰대가 테이저건과 가스 등 극단적인 폭동 진압 전술을 사용한 것은 평화적이고 비폭력적이었던 시위를 위험하게 확대하는 것"이라며 "우리는 이 위험한 탄압이 계속되는 것을 허용할 수 없다"고 밝혔다. 하버드대에서는 학교 측이 대부분의 출입문을 잠그고 광장 진입을 차단하는 ...

      한국경제 | 2024.04.26 07:09 | YONHAP

    • thumbnail
      '폭력 기승' 프랑스서 청소년 야간 통행금지 확산

      ... 오전 6시까지 성인을 동반하지 않은 18세 이하 청소년의 통행을 금지한다. 카리브해에 있는 프랑스령 과달루페도 이번 주부터 오후 8시부터 다음 날 오전 5시까지 청소년 통행금지령을 내렸다. 프랑스의 청소년 폭력 문제는 작년 여름 폭동 사태 이후 더욱 큰 우려의 대상이 되고 있다. 폭동 당시 다수의 청소년이 적극적으로 가담했다. 포퓰리스트 우파 세력은 청소년 폭력 증가가 마크롱 정부 아래에서 법과 질서가 무너지고 있다는 극우 정당 국민연합(RN)의 마린 르펜의 ...

      한국경제TV | 2024.04.25 16:22

    • thumbnail
      트럼프, 美대학 친팔레스타인 시위에 "폭동" 비난

      백악관 "바이든, 대학 캠퍼스 '표현의 자유' 중요하다고 생각"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최근 미국 대학 캠퍼스에서 확산하고 있는 친(親)팔레스타인 시위를 '폭동'이라고 표현했다고 미국 일간지 뉴욕타임스(NYT)가 전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자신의 소셜미디어 '트루스 소셜'에 2020년 미국 대선과 관련, "조 바이든은, 끊임없이, 샬러츠빌 때문에 출마했다고 말하곤 했다"면서 "만약 그렇다면 그는 정말로 일을 형편없이 ...

      한국경제 | 2024.04.25 16:18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남부, 10대 폭력사건 기승에 청소년 심야 통금령

      ... 청소년의 통행을 금지하고 있다. 이 밖에 카리브해에 있는 프랑스령 과달루페도 이번 주부터 오후 8시부터 다음 날 오전 5시까지 청소년 통행금지령을 내렸다. 프랑스 내 청소년 폭력 문제는 다수의 청소년이 적극적으로 가담한 작년 여름 폭동 사태 이후 더욱 큰 우려의 대상이 되고 있다. 포퓰리스트 우파 세력은 청소년 폭력 증가는 마크롱 정부 아래에서 법과 질서가 무너지고 있다는 극우 정당 국민연합(RN)의 마린 르펜의 주장을 입증하는 사례라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4.04.25 16:05 | YONHAP

    • thumbnail
      이란서 '반정부 시위 지지' 인기 래퍼에 사형 선고

      ... 공식적으로 확인하지 않았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아미니는 2022년 9월 13일 테헤란 도심에서 히잡을 제대로 쓰지 않았다는 이유로 지도 순찰대에 체포됐다. 그는 경찰서에서 조사받던 중 갑자기 쓰러졌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같은 달 16일 숨졌다. 이 사건은 이란 내 광범위한 반정부 시위를 촉발했다. 이란 당국은 이 시위를 서방 세력이 조장한 폭동으로 규정해 강경 진압했으며 그 과정에서 최소 500명이 숨지고 2만여명이 체포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24 23:45 | YONHAP

    • thumbnail
      하버드대 새 총장 롬니 상원의원?…민주 상원의원도 지지 가세

      ... 은퇴를 선언한 롬니 의원은 하버드대 출신으로 헤지펀드계 거물인 빌 애크먼 퍼싱스퀘어 캐피털 회장 등과 함께 모교의 반유대주의 움직임에 일찌감치 비판적 목소리를 내 왔다. 공화당 원로인 롬니 의원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재임 당시 첫 탄핵 투표에서 공화당 인사로는 유일하게 찬성표를 던진 인물이며, 의회 폭동 사태 이후 두 번째 투표에서도 일부 동료들과 함께 역시 찬성 대열에 서는 등 공화당내 대표적인 '반트럼프 인사' 중 한 명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24 05: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