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5,5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대선 6개월앞] ②'어게인 2020' 노리는 바이든, 대선 공신들 전면 배치

      ... 대통령의 지지는 공화당의 기존 노선과 다른 길을 걸으며 당내 전통주의자들과 갈등을 빚어온 트럼프 전 대통령에게는 없는 이점이다. 공화당 소속인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은 트럼프 전 대통령 극렬지지자들의 2021년 1월 6일 의회 폭동을 비판했으며, 공화당 내 반(反)트럼프 인사들을 후원하기도 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러닝메이트인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도 핵심 인사다. 해리스 부통령은 그간 뚜렷한 업적이 없고 바이든 대통령 못지않게 인기가 없어 일각에서는 러닝메이트를 ...

      한국경제 | 2024.05.03 07:00 | YONHAP

    • thumbnail
      러 "화학무기 사용 비난 근거 없어" 일축

      ... 그렇듯 이런 발표는 전혀 근거가 없고 그 어떤 것으로도 뒷받침되지 않는다"며 "러시아는 이 분야 국제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미국 국무부는 전날 러시아가 우크라이나군에 화학작용제 클로로피크린과 폭동 진압제(최루가스)를 사용해 국제화학무기금지협약(CWC)을 위반했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미 국무부와 재무부는 러시아 군수산업과 생·화학무기 프로그램에 관련된 중국 등 제3국 기업과 개인 등에 대한 신규 제재도 발표했다. 이에 대해 ...

      한국경제TV | 2024.05.02 21:37

    • thumbnail
      러 "화학무기 사용 비난 근거 없어…국제법 준수"

      ... 그렇듯 이런 발표는 전혀 근거가 없고 그 어떤 것으로도 뒷받침되지 않는다"며 "러시아는 이 분야 국제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 국무부는 전날 러시아가 우크라이나군에 화학작용제 클로로피크린과 폭동 진압제(최루가스)를 사용해 국제화학무기금지협약(CWC)을 위반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미 국무부와 재무부는 러시아 군수산업과 생·화학무기 프로그램에 관련된 중국 등 제3국 기업과 개인 등에 대한 신규 제재도 발표했다. 페스코프 ...

      한국경제 | 2024.05.02 21:24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최전선에 무기 보급 확대"…러, 미 지원에 '맞불'

      ... 걸릴 수밖에 없는 실정이다. 한편 미 국무부는 1일 러시아가 우크라이나군을 상대로 국제화학무기금지협약(CWC)상 금지된 화학무기를 사용했다고 비난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국무부는 러시아가 화학작용제 클로로피크린과 폭동 진압제(최루가스)를 사용해 CWC를 위반했다고 지적했다. 러시아는 1997년 체결된 CWC 가입국이다. 국무부는 "이런 화학물질 사용은 한 번만 있었던 것이 아니다"라며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군을 요새화된 진지에서 몰아내고 전장에서 ...

      한국경제 | 2024.05.02 15:50 | YONHAP

    • thumbnail
      솔로몬제도, 새 총리에 '친중' 여당 후보 머넬레 선출(종합)

      ... 더 나은 사람이라는 것을 전 세계에 보여줘야 한다. 우리는 선거에서 민주적 절차를 존중하고 지키며 우리 아이들과 그들의 자녀들에게 모범을 보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솔로몬제도 경제가 코로나19 팬데믹과 2021년 반정부 폭동으로부터 서서히 회복되고 있다며, 정부는 곧 새로운 세제와 임업, 광물 정책을 발표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1968년생인 머넬레는 외교관 출신으로 2014년 국회의원으로 뽑히며 정치인이 됐다. 그는 2019년 머내시 소가바레 총리가 재집권하자 ...

      한국경제 | 2024.05.02 13:34 | YONHAP

    • thumbnail
      바빌로니아의 왕 "저질 맥주 만든 자에 극형을 내려라" [서평]

      ... 4000년에 가까운 시간을 다룬다. 기원전 18세기 바빌로니아의 함무라비 왕이 ‘저질 맥주’를 생산한 이들에게 극형을 내린 얘기부터 20세기 아돌프 히틀러 일당이 독일 뮌헨의 맥줏집 호프브로이하우스에서 일으킨 정치 폭동까지를 모두 아우르기 때문이다. 맥주잔이 도기에서 유리로 바뀌면서 ‘맥주 색’이 중요해진 이야기, 벨기에 양조장들이 세계 최고로 성장한 비결 등 현대 맥주 산업의 여러 면모도 함께 살펴볼 수 있다. 전체 내용에서 ...

      한국경제 | 2024.05.01 10:43 | 성수영

    • thumbnail
      트럼프 "한국은 부국"…주한미군 철수가능 시사하며 방위비 압박(종합)

      ... 밖에서 기자들과 만나 친(親)팔레스타인 반전시위를 하던 대학생들이 컬럼비아대 내부 건물을 검거한 것과 관련, "그들은 건물을 점거했으며 이것은 큰 문제"라면서 "그들(학생)에게 앞으로 일어날 일들이 J6(2021년 1·6 의사당 폭동 사태 가담자)에 일어난 것과 비슷할지 궁금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나는 그들(법원)이 J6에 한 것처럼 (학생들이) 똑같은 처벌을 받게 될지 궁금한데 나는 지금 그 답을 줄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이것이 사람들이 우리의 사법 시스템에 ...

      한국경제 | 2024.05.01 06:16 | YONHAP

    • thumbnail
      "5·18 실상, 침묵하는 언론 대신해 일기에 적었다"

      ... 일기는 민주화·인권에 대한 간절함으로 가득했다. 1980년 당시 광주여고 3학년생이었던 주씨는 시민군으로 활동하면서 본인이 피부로 느꼈던 계엄군의 만행·들끓는 분노를 빼곡하게 적었다. 계엄군에 장악된 광주에서 일어난 5·18을 '폭동'이라고 보도하거나 계엄군의 만행을 제대로 알리지 못한 종이 신문을 오려 붙였고, 사실과 다른 보도 내용은 밑줄을 그어 표시했다. "광주를 직접 보지 않은 사람은 이야기할 수 없다"는 문구로 시작한 일기는 오랜 시간이 지나며 누렇게 ...

      한국경제 | 2024.04.29 15:09 | YONHAP

    • thumbnail
      NYT, 한국계 첫 美 상원의원 도전 앤디 김에 "당선 가장 유력"

      3선 하원의원 출신…의회폭동 때 의사당 청소로 전국적 주목받아 출마 후 '기득권 대항 개혁가'로 입지 굳혀…"슈퍼맨 주인공 같은 인물" 미 뉴욕타임스(NYT)가 한국계로는 처음으로 미국 연방 상원의원에 도전, 당선이 가장 유력한 후보로 떠오른 앤디 김 연방 하원의원의 정치 이력과 승부사로서 기질을 집중 조명했다. NYT는 27일(현지시간) '아무도 앤디 김이 오는 것을 못 봤다. 그게 바로 그가 의지하고 있었던 지점이다'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

      한국경제 | 2024.04.29 04:10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 자신감인가…美 대선 길목서 내전 영화 '시빌 워'의 흥행

      ... 정치와 거리를 두고 있다. 그러나 조 바이든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간 재대결을 벌이는 11월 대선을 앞두고 있다는 점에서 영화를 현실에서 분리해서 보기는 어려운 상황이다. 2020년 대선 때 이미 1·6 의사당 폭동 사태가 발생한 데다 올해 대선에서도 대선 결과 불복과 그에 따른 정치적 폭력이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가 실재한다는 점에서다. 실제 CBS의 1월 여론조사에서 전체 응답자의 51%는 '대선 패배가 평화적으로 수용될 것'이라고 답했으나 ...

      한국경제 | 2024.04.28 07: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