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281-57290 / 59,5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사회, 중동 평화유지군 파병 추진

      ... 회원국에 대해 즉각 군 파견에 대한 준비에 착수하도록 요청했다. 의회는 또 EU 각료회의에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양측에 대한 무기수출 중단과 이스라엘-EU간 협력협정 유예를 촉구했다. 유럽의회는 결의안에서 팔레스타인의 자살폭탄테러를 강력히 비난하면서 협상만이 이스라엘-팔레스타인간 평화와 공존을 가져올 수 있다고 강조하고 이스라엘 군에의한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의 가택구금은 수용할 수 없는 일이라고 밝혔다.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도 ...

      연합뉴스 | 2002.04.11 00:00

    • thumbnail
      [특파원코너] 日 미즈호은행의 망신

      ... 있다. 미즈호은행의 마에다 아키노 부 사장은 9일 국회에서 "고객들로부터 불만을 사긴 했지만 실제 손해를 입힌 것은 없다"고 답변,정신을 못차리고 있다는 회초리를 맞기도 했다. 불량채권 처리를 미적거리다 일본 경제의 시한폭탄화한 상태에서도 일본 은행들은 '쓸데없는 걱정'이라며 외부 시선을 못마땅하게 생각한다. 그러나 준비를 소홀히 하고도 고객에게 피해를 입힌 것은 없다고 강변하는 미즈호의 인식은 일본 은행들의 진짜 문제가 무엇인지 잘 보여주고 있다. ...

      한국경제 | 2002.04.10 17:27

    • 이스라엘 버스폭발 10명 사망 .. 공세 재개

      ... 혼미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이스라엘군 라디오방송은 10일 이스라엘 북부 하이파 인근의 야구르에서 버스폭발사고가 일어나 최소 10명이 사망하고 20여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폭발원인은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으나 방송은 '자살폭탄'에 의한 테러일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이에앞서 이스라엘군은 9일 이스라엘 병사 13명이 예닌의 팔레스타인 난민촌에서 팔레스타인 무장대원들과 교전중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는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간 유혈충돌이 본격화된 지난 18개월 ...

      한국경제 | 2002.04.10 17:26

    • 이스라엘 병사 13명 사망

      ... 빌딩에 진입했다가 부비트랩이 터져 숨졌으며 이들을 구조하기 위해 달려갔던 다른 병사들도 인근 건물 옥상에 배치된 팔레스타인인 저격수들의 무차별 총격으로 숨졌다고 밝혔다. 군 대변인은 사망자외에 7명의 부상자가 더 있으며 이중 적어도 1명은 위독한 상태라고 말했다. 팔레스타인측의 치밀한 계획에 의해 이뤄진 폭탄공격으로 숨진 사망자는 모두 예비군으로 알려졌다. 나블루스에서는 또 이스라엘군의 오발사고로 이스라엘군 장교 1명이 숨졌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2.04.10 09:39

    • 美국민 "자살폭탄은 테러"

      미국 국민의 70%는 이스라엘을 겨냥한 팔레스타인 측의 자살폭탄 공격을 테러 행위로 간주하며 동시에 미국 국민의 약 40%는 팔레스타인에 대한 이스라엘 측의 군사 공격도 테러리즘과 동일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간 USA 투데이가 최근 CNN 방송, 갤럽과 공동으로 실시해 9일 보도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미국 국민의 24%만이 이스라엘에 대한 팔레스타인 측의 자살폭탄공격을 "합법적인 전쟁 행위"라고 응답했다. 또한 팔레스타인에 대한 ...

      연합뉴스 | 2002.04.10 00:00

    • 예닌 난민촌서 이'병사 13명 사망

      ... 일어난 것이어서 향후 전개 추이가 주목된다. 사상자들은 이날 난민촌 수색작전의 일환으로 부비트랩이 설치된 빌딩에 진입했다가 화를 당했다. 사망자들은 모두 예비군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일부 목격자들은 팔레스타인 무장대원들이 강력한 폭탄을 터뜨려 이스라엘군 병사들을 살해했다고 전했다. 한 난민촌 주민은 팔레스타인 무장대원들로부터 이스라엘군 병사 20명이 한 빌딩으로 들어간 뒤 빌딩 내부에 숨겨진 폭발물을 터뜨렸다는 말을 들었다고 밝혔다. 이스라엘 군 소식통은 병사들중 ...

      연합뉴스 | 2002.04.10 00:00

    • 미국 대학생들도 반이스라엘 시위 나서

      ... 홀로코스트에 비유하고 이스라엘 관련 투자를 중단할 것을 대학측에 요구했다. 버클리대학에서 인지과학을 전공하고 있는 사라 웨이어(23)양은 "오늘은 정말 홀로코스트 방어의 날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반이스라엘 시위에 반대하는 학생들도 "자살폭탄테러를 중단하라" "부끄러운 줄 알아라" 등의 구호를 외치며 시위대에 야유를 퍼부었다. 또 미시간대학 `자유와 평등을 위한 학생연합' 소속 학생 50여 명도 앤 아버 캠퍼스에서 침묵시위를 벌였다. 이들은 성명서에서 "이번 시위는 이스라엘이 ...

      연합뉴스 | 2002.04.10 00:00

    • 콜롬비아 대통령 집무실 부근서 폭발물 발견

      ... 이 차량에는 폭발물이 담긴 가방과 함께 신원 미상의 시체 1구가 들어있었으며,신고를 받고 출동한 폭발물 전문가들이 차량 문을 여는 순간 폭발물이 터졌다고 경찰은 말했다. 이와 함께 보고타 도심에서는 이날 하수구에 설치된 소형 폭탄 2개가 폭발, 어린 소녀 1명이 부상했다. 이들 사건을 저질렀다는 세력은 아직 나오지 않고 있으나, 루이스 어네스토 질리베르트 콜롬비아 경찰청장은 반군단체인 콜롬비아 무장혁명군(FARC)의 소행일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보고타 ...

      연합뉴스 | 2002.04.10 00:00

    • 부시, 이라크 원유수출 중단 파장 무시

      ... 행정부 관리들은 부시 대통령의 발언에 화답,알래스카 북극권 야생동식물보호구역(ANWR)의 유전개발을 강행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알래스카 유전탐사 지지자인 프랭크 머코스키 상원의원(알래스카)은 후세인 이라크 정부가 팔레스타인 자살폭탄 공격자 유족들에게 2만5천달러를 지원한 사실을지적, 이라크산 원유 수입은 후세인 정권의 테러지원금을 부담하는 것과 다름없다고주장했다. 릭 샌토럼 상원의원(펜실베이니아)도 "이라크는 테러리즘을 재정지원하고 있고우리는 이라크산 원유수입을 ...

      연합뉴스 | 2002.04.10 00:00

    • 이스라엘 버스 폭발사고로 최소 10명 사망

      ... 러시아워에 키부츠 야구르 인근의 붐비는 4거리를 통과하던 버스안 또는 버스 근처에서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목격자들이 전했다. 부상자들은 하이파 시내의 병원으로 후송됐다. 이날 사고의 원인과 관련, 이스라엘 군 라디오방송은 `자살폭탄'이라고 언급했으며 이스라엘 총리실은 `폭탄'에 의한 폭발이라고 설명했다. 한 이스라엘 고위 관리는 팔레스타인 지도자인 야세르 아라파트가 최소한 10명이 사망한 이날 자살폭탄 사고에 책임이 있다고 주장했다. 사고를 목격한 택시 운전사인 ...

      연합뉴스 | 2002.04.10 00:00